전체뉴스 101-110 / 3,2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 위기 극복 전략은 혁신·공급망 관리·신용"

    ... 테크놀로지스는 2004년부터 한국 스토리지 시장 점유율 35%를 웃돌며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미국을 제외하면 가장 높은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는 시장이다. 델 테크놀로지스의 솔루션으로 멀티클라우드, 가상화 환경을 구축한 NH농협은행, 메트라이프 생명 등은 다른 나라에 우수사례로 소개되고 있다. 그는 "한국은 스토리지, 서버, 멀티클라우드 등 데이터 인프라 전반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서비스에 대한 고객, 파트너사들의 피드백도 적극적이어서 ...

    한국경제 | 2020.07.22 09:25 | 조수영

  • [인사]메트라이프생명

    □ 임원 ▲ 전무 GA채널 김진성 ▲ 상무 CPC 조기상 문성필기자 munsp33@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 티몬,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 100대 선착순 판매 개시 ㆍ 강성훈 박소현, 카메라 꺼진 줄 모르고 포옹하다…`들통?` ㆍ 개리 아내, `아무도 몰랐다`…10살 연하 리쌍컴퍼니 직원? ㆍ 손예진 나이?…"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ㆍ 낸시랭 “올해 한국 떠날 것, 다른 나라서 인생 2막” ⓒ...

    한국경제TV | 2020.07.20 17:45

  • thumbnail
    [문화소식] 세종문화회관, 메세나협회 등과 공연예술활성화 협약

    뮤지컬 '멸화군' 리딩 쇼케이스 ▲ 세종문화회관은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 한국메세나협회와 공연예술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들 세 기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침체한 공연예술계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역량을 모으기로 했다. 이에 따라 다양한 콘텐츠를 공동 기획하고, 세종문화회관의 공간을 활용한 교류사업도 활발하게 추진할 예정이다. ▲ 뮤지컬 '멸화군' 제작진이 지난 13일 서울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

    한국경제 | 2020.07.14 17:10 | YONHAP

  • thumbnail
    파운트, 메트라이프 'AI 변액보험 펀드관리' 서비스

    인공지능(AI) 자산관리 스타트업 파운트는 글로벌 변액보험 기업 메트라이프생명보험에 ‘AI 변액보험 펀드관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8일 발표했다. 파운트의 ‘AI 변액보험 펀드관리 서비스’는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한다. 기본적인 펀드 현황 조회, 개인의 투자 성향별 맞춤형 펀드 포트폴리오 추천 및 변경, 운용자산 비중 재조정 등을 고객의 스마트폰에서 직접 실행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수익률이 낮은 고객들에겐 ...

    한국경제 | 2020.07.08 14:26 | 구민기

  • thumbnail
    2020 상반기 베스트 애널리스트 부문별 순위표

    ... 4명씩), 동양생명·신한생명·DB손해보험·키움투자자산운용·현대해상·KB자산운용·한국투자신탁운용·우리자산운용·새마을금고중앙회·흥국생명·KDB산업은행·미래에셋생명·IBK연금보험(이상 3명씩), IBK기업은행·현대인베스트먼트자산운용·메트라이프생명·DB자산운용·한국교직원공제회·중소기업중앙회·KB손해보험·서울보증보험·유진자산운용·SH수협은행·KB생명보험·한국채권투자자문·KTB자산운용·라이나생명·산림조합중앙회·전문건설공제조합(이상 2명씩), 우리은행·미래에셋자산운용...

    한경Business | 2020.07.06 16:07

  • thumbnail
    [special] 변액보험 수익률 희비 쌍곡선…미래에셋생명 웃고, '빅3' 울고

    ... 6800억 원, 2018년 5300억 원, 2019년 5900억 원으로 3년 연속 점유율 30% 이상을 차지한 상황에서 올해도 고객들의 압도적인 선택을 받으며 독주체제를 굳혀 가고 있다. 뒤이어 푸르덴셜생명(231억 원→591억 원), 메트라이프생명(181억 원→444억 원)도 전년 대비 2배 넘게 초회보험료가 들어왔다. 변액보험은 계약자가 납입한 보험료의 일부를 주식이나 채권 등 펀드에 투자하고 투자 실적에 따라 발생한 이익을 계약자에게 배분해 주는 실적배당형 생명보험 ...

    한국경제 | 2020.07.03 10:12 | 배현정

  • thumbnail
    [special] 변액보험 수익률 희비 쌍곡선…미래에셋생명 웃고, '빅3' 울고

    ... 6800억 원, 2018년 5300억 원, 2019년 5900억 원으로 3년 연속 점유율 30% 이상을 차지한 상황에서 올해도 고객들의 압도적인 선택을 받으며 독주체제를 굳혀 가고 있다. 뒤이어 푸르덴셜생명(231억 원→591억 원), 메트라이프생명(181억 원→444억 원)도 전년 대비 2배 넘게 초회보험료가 들어왔다. 변액보험은 계약자가 납입한 보험료의 일부를 주식이나 채권 등 펀드에 투자하고 투자 실적에 따라 발생한 이익을 계약자에게 배분해 주는 실적배당형 생명보험 ...

    Money | 2020.07.03 09:54

  • thumbnail
    '변액보험 名家' 메트라이프생명…금융 전문가 그룹으로 도약

    ‘21년 연속 흑자를 낸 알짜 보험사’ ‘전속설계사 조직이 탄탄한 회사’ ‘변액보험과 달러보험의 강자’…. 국내 보험업계에서 메트라이프생명에 따라붙는 대표적인 수식어들이다. 메트라이프생명의 뿌리는 1989년 미국 메트라이프금융그룹과 코오롱그룹이 합작해 세운 코오롱메트생명이다. 1998년 메트라이프금융그룹이 지분을 100% 인수하면서 지금의 메트라이프생명으로 이름을 바꿨다. ...

    한국경제 | 2020.07.02 15:24 | 임현우

  • thumbnail
    메트라이프생명 "보험·금융 이해도 높아야 고객의 미래 든든하게 책임진다"

    메트라이프생명은 발군의 영업 성과를 거둔 인재들과 함께 해마다 MPC(MetLife president’s council) 행사를 열고 있다. 올해는 3400여 명의 메트라이프생명 전속 보험설계사(FSR) 가운데 556명이 MPC에 이름을 올렸다. MPC 행사에서는 지점장과 관리자, 실적 점수, 계약 건수 등 4개 부문에서 시상이 이뤄진다. 각 부문 최고 자리에 오르면 챔피언이라는 타이틀이 주어진다. 메트라이프생명을 대표하는 4명의 챔피언을 ...

    한국경제 | 2020.07.02 15:15 | 박종서

  • thumbnail
    메트라이프생명, 장애인·청년 예술단체 발굴해 맞춤 지원…취약계층엔 금융교육도

    메트라이프생명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2005년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을 설립하고 지금까지 182억원을 출연했다. 이 재단은 ‘건강한 금융생활과 더 나은 삶을 만든다’는 목표를 바탕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메트라이프재단의 활동 영역은 크게 세 가지로 나뉜다. 금융소외계층을 지원하는 ‘파이낸셜 헬스’를 중심으로 문화예술 나눔과 지역사회 나눔에도 주력하고 있다. 해마다 3500명 ...

    한국경제 | 2020.07.02 15:11 | 임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