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2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세먼지 질환, 백신 쇼크…꼭 필요한 '미니보험' 하나만 챙기세요

    ... ‘스포츠&레저 보장보험’은 보험료를 한 번만 내면 1년 동안 횟수 제한 없이 보장받을 수 있다. 흥국생명 ‘헬린이 보장보험’은 성별·나이 구분 없이 보험료가 연 9900원이다. 메트라이프생명 ‘미니 재해보험’은 평균 5000원대 보험료에 재해 사고로 인한 사망·골절을 1년 동안 보장해 준다. 수익 안 나면 사업비 안 떼는 변액보험 높은 보험료 탓에 젊은 층엔 진입장벽이 높았던 ...

    한국경제 | 2021.06.27 17:53 | 임현우

  • thumbnail
    '1001라운드 대기록' 홍란 "이만득 회장께서 35세까지 뛰라 했죠"

    ... 관리다. 10세 때부터 10여 년간 매일 10㎞씩 뛰었고 고등학교 때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웨이트 트레이닝을 이어오고 있다. 평소에도 정해진 스케줄에 따라 규칙적인 생활을 유지한다. 홍란은 지금의 자신을 있게 한 대회로 2014년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을 꼽았다. 내내 1등을 달리다가 연장전에서 백규정(26)에게 우승을 내줬던 안타까운 대회다. “메이저대회여서 우승하면 4년 시드권을 얻을 수 있었어요. 당시 20대 후반이어서 그 혜택에 욕심이 났고 ...

    한국경제 | 2021.06.24 17:44 | 조수영

  • thumbnail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1] '1000라운드 대기록' 넘었다…한국 여자골프 새역사 쓰는 홍란

    ... 있다. 평소에도 정해진 스케줄에 따라 규칙적인 생활을 유지한다. 그는 "내일 일을 오늘로 가져올 지언정 오늘 일을 내일로 미루지는 않는 스타일"이라며 웃었다. 홍란은 지금의 자신을 있게한 대회로 2014년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을 꼽았다. 내내 1등을 달리다가 연장전에서 백규정에게 우승을 내어주었던 안타까운 대회다. "메이저대회여서 우승하면 4년 시드권을 얻을 수 있었어요. 당시 20대 후반이어서 그 혜택을 더 욕심났고 ...

    한국경제 | 2021.06.24 16:05 | 조수영

  • thumbnail
    4월 경상수지 흑자…'배당 퍼주기' 극복했다

    ... 이후 3년 만이다. 외국인에 대한 배당금 지급이 몰리면서 2019년과 2020년 4월은 경상적자를 기록했다. 상장법인은 물론 해외법인이 지분 100%를 쥐고 있는 한국바스프(배당금 1556억원) 시티글로벌마켓증권(530억원) 메트라이프(220억원) 등 비상장법인도 올 4월에 배당을 본국에 송금했다. 하지만 올해는 상품수지(수출-수입)가 괄목할 만큼 늘어나면서 경상수지를 흑자로 돌렸다. 4월 상품수지 흑자 규모는 45억6000만달러로 전년 동월(7억달러)과 비교해 ...

    한국경제 | 2021.06.08 11:05 | 김익환

  • thumbnail
    인공지능 투자 파운트, 보험으로 영역 확장

    ... 할 수 있는 상품을 제공하기 위한 선택”이라며“납입금액의 110%를 보장한다는 것은 그만큼 파운트 로보어드바이저 기술에 대한 자신감이 있기 때문에 향후 여러 보험사들과의 협업을 통해 전략적 상품을 지속적으로 내놓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파운트는 흥국생명 외에도 메트라이프, IBK연금보험 등 여러 생명보험사와 함께 보험시장의 혁신을 위해 적극 협의 중이다. 정유진 기자 jinj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03 08:55 | 정유진

  • thumbnail
    금융당국, 달러보험 안전장치 지적 배경은

    ... 있다고 통보했다. 외화보험은 보험료 납입과 보험금 지급 모두 외국통화로 이뤄지는 상품을 뜻한다. 외화보험 중 95% 이상이 달러보험다. 달러보험은 외국계 보험사가 주로 판매했으며, 대부분 저축성 보험이었다. 그러다 2018년 1월 메트라이프생명이 보장성 달러종신보험을 출시, 적극적으로 판매했다. 지난해 11월에는 삼성생명도 달러종신보험을 출시했다. 그러자 한화생명, 교보생명 등 대형사들도 앞 다퉈 상품 개발을 검토했다. 실제로 달러보험으로 대표되는 외화보험 가입자 수는 ...

    한국경제 | 2021.05.28 14:15 | 한용섭

  • 은행나무, 창작 및 첫 책 출판지원 프로그램 진행

    한국 문학을 이끌어갈 젊은 작가를 발굴하는 공모전이 열린다. 은행나무출판사는 메트라이프생명 사회공헌재단, 한국메세나협회와 함께 작가 창작지원 프로그램 '2021 첫책 지원 공모' 사업을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단행본 출간 경험이 없는 등단한 지 5년 이내 작가다. 장편소설, 중·단편 소설집(중편 4편 또는 단편 8편), 청소년 장편소설 중 선택해 순수 창작 원고를 오는 8월 31일까지 서울 마포구 은행나무출판사에 ...

    한국경제 | 2021.05.24 15:04 | 김동욱

  • thumbnail
    달러로 보험금 받는 '외화보험' 인기…알고 가입하세요

    ... 1만4475명에서 지난해 16만5746명으로 10배 이상 급증했다. 3000억원 초반에 불과하던 외화보험 매출(수입보험료)도 1조원을 넘었다. 이 가운데 미국 달러를 기준으로 한 달러보험이 전체의 80% 이상을 차지한다. 최대 강자는 메트라이프생명이다. 2018년 초 출시된 ‘유니버셜달러종신보험’은 첫해에만 4만여 건이 팔렸다. 메트라이프생명 외에도 푸르덴셜생명 AIA생명 등 환전 관련 시스템 등이 잘 갖춰진 외국계 보험사가 그동안 달러보험 시장을 이끌어왔다는 ...

    한국경제 | 2021.05.20 15:27 | 이호기

  • thumbnail
    인공지능 투자 파운트, 금융기관 러브콜 “B2B도 잘나가요”

    ...middot;삼성카드·삼성증권 등 삼성 금융계열사와 삼성벤처투자가 공동 진행한 ‘삼성금융 오픈 콜라보레이션’에서 로보어드바이저 기반의 변액보험 사후관리 서비스로 우수상을 비롯해 ‘메트라이프 콜렙(Collab) 5.0’에서도 수상한 바 있다. 현재까지 파운트의 인공지능 솔루션을 도입한 국내 금융사는 우리은행, 삼성생명, 메트라이프, 흥국생명을 비롯해 KB증권, 메리츠자산운용 등 약 20개 기관 전금융권에 ...

    한국경제 | 2021.05.13 11:01 | 정유진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고평가 기술주 추락' 숨은 두 가지 이유

    ... 2.73% △텔라닥 3.24% △줌 1.53% 등 속수무책이었습니다. 반면 홈디포, 티모바일, 타겟, 욤브랜드, 허시, 캐피털원, 블랙록, 아메리칸익스프레스, 버크셔 해서웨이, 캐터필러, 로우즈, 유나이티드헬스, 다우, 누코, 메트라이프, 노드럽그루먼 등 수많은 가치주가 신고가를 기록했습니다. '리플레이션 트레이드'가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는 겁니다. 고평가 기술주들은 사실 지난 2월 중순부터 '추풍낙엽'처럼 떨어지고 있습니다. 퓨얼셀에너지 ...

    한국경제 | 2021.05.07 08:13 | 김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