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0,0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벤처&이머징면톱] 섬유패션 포털사이트 떴다 .. '파코스'

    섬유패션 산업 전체를 하나로 묶는 포털 사이트를 관련 민간 업체들이 함께 만든다. 파코스(공동대표 김해련 정갑진)는 통합 섬유패션 B2B(기업간 전자상거래) 사이트(www.fakos.com)를 출범시킨다고 1일 밝혔다. 자본금 20억원 규모인 파코스는 오는 4월 한달동안 시범 서비스를 하고 5월부터 사이트를 본격 가동하게 된다. 파코스(FACOS:Fashion Korea System)는 섬유패션 업체와 인사들이 뜻을 모아 만든 프로...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코스닥면톱] 인터넷사업 결의 '봇물'..17/24일 158사 주총

    3월은 주총의 달이다. 12월 결산법인들이 3월에 집중적으로 정기주총을 연다. 올해 주총의 특징은 정관상의 사업목적에 인터넷 및 전자상거래 관련 사업을 추가하거나 상호 변경을 결의하는 업체가 많다는 점이다. 인터넷이 아니면 주가가 올라가지 않고 상호도 첨단분위기를 풍겨주지 않으면 투자자들에게 어필하지못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같은 맥락에서 액면분할을 주총안건에 올려놓은 기업도 적지않다. 주가를 관리하라는 주주들의 요구가 거세지고 있...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금융면톱] 광주은행 회계 첫 부실판정 .. '한정의견' 제시

    광주은행이 지난해 결산에서 6백58억원의 손실을 누락해 회계법인으로부터 "한정의견"을 받았다. 은행이 회계처리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는 내용의 한정의견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평화은행과 대구은행 부산은행 등은 대우여신 충당금을 추가로 적립한데 따라 올초 발표한 결산결과보다 당기순이익이 큰 폭으로 줄었다. 1일 금융계에 따르면 산동회계법인은 광주은행의 99년도 결산재무제표를 감사한 뒤 감사보고서에 한정의견을 제시했다. 감사보고...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1면톱] 일부 창업투자회사 탈법 '위험수위'

    국내 창업투자회사가 1백개가 됐다. 벤처열풍을 타고 대기업 중견기업 개인자산가 등이 앞다투어 창투사 설립에 나섰기 때문이다. 중소기업청은 1일 창투사 수가 지난 2월말 현재 1백개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현재 인가신청중인 SL인베스트먼트(한국유리 출자) 드림디스커버리 (제일제당) 맥기술투자(개인) 아이파트너창업투자(휴맥스) 등 4개사가 곧 인가되면 창투사 수는 이달중 1백4개로 늘어날 전망이다. 이처럼 창투사 설립이 대유행을 이루고 ...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사회II면톱] 지방대생 해당 지자체 특채 .. 내년 시행

    빠르면 내년부터 각 지방자치단체에 관내 지방대학의 추천을 받은 졸업생을 공무원으로 특채하는 제도가 도입된다. 지방대학간 편입학 규제도 완화되고 지방대 졸업자를 많이 채용하는 기업체 에는 세금감면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교육부는 1일 우수 인재의 수도권 집중현상을 막고 고사위기에 처한 지방 대학을 살리기 위해 이같은 내용의 "지방대학 육성대책 기본계획"을 마련, 이르면 내년부터 시행한다고 발표했다. 지방대가 자기지역출신 학생을 공무원...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중소기업면톱] "혼수가구 1조원 시장 잡아라"

    1조원에 이르는 봄철 혼수용 가구시장을 잡기 위한 가구업체들의 경쟁이 뜨거워지고 있다. 1일 가구업계에 따르면 보루네오 리바트 노송 라자 동서 바로크 선우드 이노센트 코코리아 등 주요 가구업체들이 새천년 첫 봄을 맞아 결혼하는 예비 신혼부부를 잡기 위한 경쟁에 들어갔다. 부엌가구 업체이던 한샘과 에넥스도 종합가구업체로 변신하며 이들 시장에 참여하고 있어 경쟁이 한층 가열되고 있다. 경기침체로 미뤄왔던 결혼이 올해는 줄을 이어 결혼커...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1면톱] 상장 자사주 첫 소각 .. 새한정기 발행주식 5%

    새한정기가 국내 상장사 가운데 처음으로 주주이익을 높이기 위해 자사주를 소각키로 했다. 이에따라 자사주를 소각하는 상장사들이 앞으로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 자사주 소각은 마이크로소프트 등 미국의 상장사들이 주로 활용하는 주가 관리 기법중 하나다. 발행주식수를 줄여 주당가치를 높이는 방법을 통해 주주이익을 꾀하는 기법이다. 28일 새한정기는 이사회를 열어 그동안 매입해 놓은 자기 회사주식중 16만2천주(총발행주식수의 5%)를 소각키...

    한국경제 | 2000.02.28 00:00

  • [코스닥/선물면톱] 액면분할 52개사 추진...모두 200개

    코스닥시장에서 액면분할 기업이 2백개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코스닥증권시장(주)에 따르면 27일 현재로 액면분할을 추진하고 있는 기업은 52개사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벤처기업이 29개사이며 일반기업은 23개사다. 여기에 액면분할을 이미 마친 1백48개사(벤처기업 94개사, 일반기업 54개사)를 더하면 코스닥시장에서 액면분할 기업은 2백개사에 달한다. 이는 전체 등록기업 4백10개사(뮤추얼펀드 제외)의 48.7%에 해당...

    한국경제 | 2000.02.28 00:00

  • [코스닥면톱] 중소형주 '화려한 불꽃' .. 주변주에 매수세

    "선순환을 위해 거쳐가는 하나의 과정인가, 아니면 상승국면의 마지막 단계인가" 코스닥시장의 분위기가 달라졌다. 싯가총액이 큰 대형주와 고가주들이 주춤하고 대신 중소형들이 화려하게 피어오르고 있는 것. 지수로 보면 코스닥 시장은 약세다. 하지만 오른 종목이 내린 종목보다 훨씬 많고 상한가가 무더기로 쏟아지고 있다. 주도주들이 힘을 잃자 투자자들이 몸집이 가벼운 중소형주들로 몰리면서 이들 종목의 각개약진 현상이 나타나고 있는 것이다...

    한국경제 | 2000.02.28 00:00

  • [산업II면톱] 고성능 2차전지 '총공세' .. LG화학/SKC 등

    삼성SDI 등 국내기업들이 일본업체들이 독식해온 고성능 2차전지 시장에 본격 도전한다. 2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LG화학이 지난해말 월간 2백만셀 규모의 리튬이온 전지 공장을 가동한데 이어 SKC 삼성SDI 등이 제품 양산을 위해 대규모 설비 투자를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금까지 소니 산요 등 일본업체들이 독식했던 국내 2차전지시장에서 일본업체와 국내 참여업체간 시장쟁탈전이 치열하게 전개될 것으로 보인다. 2차 전지는 휴대전화와...

    한국경제 | 2000.02.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