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염수정, 최태원 회장과 환담…"무료급식소 명동밥집 지원 감사"

    ... 기업의 시대적 소명"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17일 SK그룹 최태원 회장과 환담하고, 무료급식소 '명동밥집'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서울대교구에 따르면 염 추기경은 이날 최 회장과 30여분간 ... 코로나19로 개소가 늦어지면서 올해 1∼4월은 노숙인들에게 도시락을 나눠주며 한시적으로 운영됐다. SK그룹은 명동성당 주변인 서울 중구 명동·회현동 중소 음식점에 도시락을 주문해 명동밥집에 공급하는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를 ...

    한국경제 | 2021.05.17 16:10 | YONHAP

  • thumbnail
    故정진석 추기경 추모미사…"행복하게 사세요. 고맙습니다"(종합)

    명동성당서 신자들과 함께 봉헌…고인 생전 성가 부르던 영상 공개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3일 "정진석 추기경님이 떠나면서 남기신 '감사합니다. 늘 행복하세요. 행복하게 사는 것이 하느님 뜻입니다'라는 메시지는 우리에게 크고, 긴 울림을 남겼다"고 회고했다. 염 추기경은 이날 서울 명동성당에서 집전한 고(故) 정진석 추기경 추모미사 강론을 통해 이같이 돌아보며 "이 말씀은 우리 인간의 삶에서 물질이나 명예, 권력보다 더 중요한 ...

    한국경제 | 2021.05.03 15:05 | YONHAP

  • thumbnail
    故정진석 추기경 추도미사…"'버려야 행복하다'는 것 가르쳐 줘"

    염수정 추기경, 명동성당서 신자들과 생전 가르침 회고·추모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3일 "정진석 추기경님이 떠나면서 남기신 '감사합니다. 늘 행복하세요. 행복하게 사는 것이 하느님 뜻입니다'라는 메시지는 우리에게 크고, 긴 울림을 남겼다"고 회고했다. 염 추기경은 이날 서울 명동성당에서 집전한 고(故) 정진석 추기경 추도미사 강론을 통해 이같이 돌아보며 "이 말씀은 우리 인간의 삶에서 물질이나 명예, 권력보다 더 중요한 가치는 ...

    한국경제 | 2021.05.03 11:19 | YONHAP

  • thumbnail
    명동성당서 故정진석 추기경 배웅…추모객들 곳곳서 '눈물'(종합)

    ...전 밖 스피커 등 통해 장례미사 참여…성가 부르고 기도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장례미사가 거행된 1일 서울 명동성당에 모인 추모객들은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정 추기경의 마지막 길을 배웅했다. 장례미사가 끝날 무렵엔 곳곳에서 눈물을 ... 띄었고, 마스크 위로 계속 흐르는 눈물을 닦는 추모객도 보였다. 낮 12시 5분께 정 추기경의 시신이 안치된 관이 성당에서 빠져나오자 고인의 마지막 길을 지켜보려는 추모객들이 운구차를 중심으로 반원 형태로 모였다. 십자가를 앞에 세우고 ...

    한국경제 | 2021.05.01 15:56 | YONHAP

  • thumbnail
    선배와 작별에 울먹인 염수정…'천상의 식탁' 와인 권한 제자(종합)

    ... 퇴임 후에는 지근거리에서 그를 지켜봐 왔다. 그는 정 추기경보다 12살 아래다. 지난 2월 22일에는 병세가 위중했던 정 추기경에게 '병자성사(病者聖事)'를 드렸다. 지난달 27일 정 추기경이 입원 65일 만에 선종하자 명동성당에 빈소를 마련해 조문객을 받으며 묵묵히 자리를 지켰다. 조문 마지막 날인 4월 30일 종교 지도자들이 참배차 명동성당에 들렀을 때도 애써 밝은 표정을 지었으나 1일 주교단과 공동 집전한 장례미사에서는 강론 도중 가슴 한쪽이 저민 듯 울먹거리며 ...

    한국경제 | 2021.05.01 15:18 | YONHAP

  • thumbnail
    故정진석 추기경 장례미사 거행…"편히 쉬십시오"(종합)

    명동성당서 유가족·사제·신자 마지막 길 지켜봐…염수정 추기경, 강론 중 '울먹' 프란치스코 교황 애도서한 대독…용인 성직자묘역서 '영원한 안식' 지난달 27일 노환으로 선종한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장례미사가 1일 서울 명동성당에서 ... 추기경의 영정과 십자가를 앞세우고 그가 잠들어있는 삼나무관을 성당 앞 검은 운구차량으로 옮겼다. 관을 실은 차량은 성당 앞마당을 천천히 출발했다. 이를 지켜보던 사제와 수녀, 신자들은 굳은 표정으로 명동성당을 떠나는 차량 뒷모습을 ...

    한국경제 | 2021.05.01 15:17 | YONHAP

  • thumbnail
    명동성당서 故정진석 추기경 배웅…추모객들 곳곳서 '눈물'

    ...전 밖 스피커 등 통해 장례미사 참여…성가 부르고 기도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장례미사가 거행된 1일 서울 명동성당에 모인 추모객들은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정 추기경의 마지막 길을 배웅했다. 정례미사가 끝날 무렵엔 곳곳에서 눈물을 ... 띄었고, 마스크 위로 계속 흐르는 눈물을 닦는 추모객도 보였다. 낮 12시5분께 정 추기경의 시신이 안치된 관이 성당에서 빠져나오자 고인의 마지막 길을 지켜보려는 추모객들이 운구차를 중심으로 반원 형태로 모였다. 십자가를 앞에 세우고 ...

    한국경제 | 2021.05.01 14:02 | YONHAP

  • thumbnail
    선배 마지막 길에 울먹…염수정 "찾아뵙는 것만으로 편했는데"

    ... 퇴임 후에는 지근거리에서 그를 지켜봐 왔다. 그는 정 추기경보다 12살 아래다. 지난 2월 22일에는 병세가 위중했던 정 추기경에게 '병자성사(病者聖事)'를 드렸다. 지난달 27일 정 추기경이 입원 65일 만에 선종하자 명동성당에 빈소를 마련해 조문객을 받으며 묵묵히 자리를 지켰다. 조문 마지막 날인 4월 30일 종교 지도자들이 참배차 명동성당에 들렀을 때도 애써 밝은 표정을 지었으나 1일 주교단과 공동 집전한 장례미사에서는 강론 도중 가슴 한쪽이 저민 듯 울먹거리며 ...

    한국경제 | 2021.05.01 12:13 | YONHAP

  • thumbnail
    故정진석 추기경 장례미사 봉헌…"박력 이면에 사랑지니신 분"

    명동성당서 유가족·사제 등 참석…강론나선 염수정 추기경, 감정 복받쳐 '울먹' 성당 찾은 신자들 별도 공간서 영상 미사 참여 지난달 27일 노환으로 선종한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장례미사가 1일 서울 명동성당에서 봉헌됐다.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이날 명동성당에서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과 한국 주교단 공동 집전으로 고인의 장례미사를 거행했다. 제단 앞으로 정 추기경이 환하게 웃는 영정과 그가 안치된 삼나무관이 자리해 장례미사에 참석한 이들을 ...

    한국경제 | 2021.05.01 11:27 | YONHAP

  • thumbnail
    故정진석 추기경 장례 조문객 총 4만6천여명

    코로나19 여파에도 사흘간 명동성당에 추모행렬 4월 28∼30일 명동성당에 마련된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빈소를 찾은 조문객이 4만6천 명을 넘은 것으로 파악됐다.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지난달 27일 밤 정 추기경이 입원해 있던 서울성모병원에서 선종하자, 당일 자정께 명동성당에 빈소를 마련했다. 정 추기경 시신도 성당 내 제대 앞에 마련된 투명 유리관에 안치해 장례에 들어갔다. 이 교구에 따르면 사흘간 진행된 공식 조문 동안 정 추기경 빈소를 ...

    한국경제 | 2021.05.01 10: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