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3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K그룹 뿌리' 옛 수원 선경직물터에 산업사 전시관 조성

    ... 위한 문화전시공간으로 조성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고 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염태영 시장과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홍지호 수원상공회의소 회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시와 SK는 본관동 재현건물이 있는 14호 문화공원에 ... 선경직물(현 SK네트웍스)을 설립했다. 이후 SK그룹은 1995년 선경도서관을 건립해 수원시에 기증했으며, 수원시는 2018년 8월 최종건 전 회장과 그의 동생 최종현 전 회장을 '수원시 명예의 전당'에 헌액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5 17:41 | YONHAP

  • thumbnail
    야콥 할그렌 대사 "스웨덴 제품 사랑받는 이유? 韓 수준 높기 때문"

    ... 진출 초읽기에 들어간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인 스포티파이 역시 스웨덴 기업이다. 최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경영권 이슈가 본격화되던 시기 국내 언론들은 스웨덴 재벌 가문 '발렌베리가(家)'를 주목했다. 150여 ... 이케아코리아·볼보트럭코리아 대표를 '플라워버킷챌린지' 다음 주자로 지목했는데. 이종원 주한 스웨덴 명예영사님이 플라워버킷챌린지(화훼농가 돕기 캠페인)를 하면서 제가 지목받았다. 저 역시 다음 사람을 지목해야 했는데 이케아와 ...

    한국경제 | 2020.07.04 09:00 | 강경주/최혁

  • thumbnail
    美프로골프협회, 스미스 어워드 명칭 변경…인종 차별 전력 탓

    ... 투어에서 통산 32승을 거둔 인물이다. 2차 세계 대전에도 참전했던 그는 1952년부터 1954년까지 협회 회장을 지냈다. 1965년 그의 이름을 딴 호턴 스미스 어워드가 제정됐으나 협회장 재임 시기에 회원 자격을 백인으로 ... 조치"라고 설명했다. 미국프로골프협회의 '백인 전용' 조항은 1934년부터 1961년까지 이어졌고 스미스는 그사이에 회장을 역임했다. 스미스는 1990년 세계 골프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고 1962년에는 밥 존스 어워드를 수상했다. ...

    한국경제 | 2020.07.03 07:16 | YONHAP

  • thumbnail
    [책꽂이] 연금밖에 없다던 김부장은 어떻게 노후 걱정이 없어졌을까 등

    ... 지음, 텔루스, 292쪽, 1만5000원) ●노멀 리치:평범한 부자되기 서울지방중소기업청장, 벤처기업협회 상근부회장 등을 지낸 저자가 자신의 40년 창업·중소기업 관련 경험을 살려 쓴 에세이집. (전대열 지음, 행복우물, ... 숭배와 플랫폼 맹신 현상에 대해 날카롭게 비판한다. (이광석 지음, 인물과사상사, 272쪽, 1만5000원) ●명예, 부, 권력에 관한 사색 대만의 유명 문학가인 저자가 고대와 현대, 동양과 서양의 고전들을 교차 검토하며 인간의 ...

    한국경제 | 2020.07.02 18:15

  • thumbnail
    손인국 회장 "사회공헌 늘려 中企 위상 높이겠다"

    ...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중소기업의 위상을 높이겠습니다.” 손인국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 이사장(이구산업 회장)은 2일 서울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제5대 이사장 취임식에서 “코로나19 사태로 기업들의 사회공헌활동이 ... 앞장서왔다. 중소기업 경영환경 개선과 노사문화 조성, 사회공헌 활동 등에 힘쓴 공로를 인정받아 2010년 금탑산업훈장을 받기도 했다. 이사장은 무보수 명예직으로 임기는 4년이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7:56 | 민경진

  • thumbnail
    전북 입주 6개 금융기관 대표·임원 7명 '명예 전북도민' 됐다

    전북에 사무실을 개설한 금융기관 6개사 대표나 임원 7명이 명예 전북도민이 됐다. 전북도는 2일 스테이트스트리트은행 임영규 한국대표, 뉴욕멜론은행 강정인 선임부문장, SK증권 손성범 충청호남본부장, 우리은행 심상형 상무, 무궁화신탁 이용만 명예회장, 무궁화신탁 오창석 회장, 현대자산운용 장부연 대표이사 등 7명에게 명예 도민증을 전달했다. 이들은 전북에 사무소 개설 공로를 인정받아 전북도의회 심의를 거쳐 선정됐다. 송하진 도지사는 "전북 금융산업 ...

    한국경제 | 2020.07.02 14:36 | YONHAP

  • thumbnail
    손인국 이구산업 회장, 中企사랑나눔재단 이사장 취임

    ... 제조업체 이구산업을 가업으로 물려받아 1983년 대표이사에 취임했다. 한국동공업협동조합 이사장 및 중기중앙회 부회장을 역임한 이후 안산비철금속유통사업조합 이사장을 맡으며 국내 중소기업계 발전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다. 손 이사장은 ... 설립한 공익재단이다. 전통시장 활성화, 중소기업 자녀 장학금 지원, 중소기업 임직원 연합봉사단 운영 등의 사회공헌사업을 전개해왔다. 재단 이사장은 무보수 명예직으로 임기는 4년이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4:35 | 민경진

  • thumbnail
    DB그룹 '2세 경영'에 주목받는 차병원…혼맥 남다르네

    ... 신임 회장의 막내고모인 김희선 씨의 남편은 신춘호 농심홀딩스 회장의 차남인 신동윤 율촌화학 부회장이다. 김 신임 회장의 부인인 차원영씨는 차광렬 차그룹 글로벌종합연구소장의 장녀다. 차광렬 소장은 차병원 설립자인 고 차경섭 차그룹 명예이사장의 ... 아세아, 삼표 등 7개 그룹과 사돈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고 허만정 GS 창업주의 3남인 고 허준구 전 LG건설 명예회장은 구철회 LIG 회장의 장녀 구위숙씨와 결혼했다. 창업주의 막내 아들인 허승조 전 GS리테일 부회장의 아내는 고 ...

    한국경제 | 2020.07.02 10:28 | 채선희

  • thumbnail
    [르포] 日산업유산, 아시아 1위 자랑 있고 역사 반성은 없어

    ... '오장'(팀장급 관리자)으로 일했고, 그는 아버지의 경험에 기초해 증언했다고 한다. 지난달 15일 정보센터 일반 공개 이후 추가로 전시된 패널에도 '진실의 역사를 추구하는 하시마 도민회'(이하 도민회)의 마쓰모토 사카에(松本榮·93) 명예회장이 당시 일본인과 조선인 사이에 차별이 없었다고 주장하는 증언이 소개됐다. 군함도 탄광에서 일한 경험이 있는 마쓰모토 명예회장은 "적어도 제2차 세계대전 때까지는 조선인은 일본의 국민"이라며 "조선인과 일본 국내인 사이에 무슨 차이가 ...

    한국경제 | 2020.07.02 08:49 | YONHAP

  • thumbnail
    日산업유산정보센터에 '내선일체' 주장까지…논란 예상

    ... 대표로서 일본 정부에 고언'이라는 제목의 패널이 지난달 15일 정보센터 일반 공개 이후 추가로 전시됐다. '진실의 역사를 추구하는 하시마 도민회'(이하 도민회)의 마쓰모토 사카에(松本榮·93) 명예회장은 이 패널을 통해 "적어도 제2차 세계대전 때까지는 조선인은 일본의 국민"이라며 "조선인과 일본 국내인 사이에 무슨 차이가 있었겠는가. 하시마 탄광에서도 그랬다"고 주장했다. 마쓰모토 명예회장은 ...

    한국경제 | 2020.07.02 05: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