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9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위아 "수소전기차 부품 등으로 성장기반 마련"

    ... 안정적으로 공급하도록 하는 수소전기차의 필수 부품이다. 현대위아는 모터와 터보차저 등을 양산하며 쌓은 기술을 활용할 계획이며 국내외 업체와 제휴도 검토 중이다. 현대위아는 또 친환경차 내부의 모든 열을 통합 관리하는 '통합열관리 모듈'을 2023년까지 개발할 계획이다. 통합열관리 모듈은 차량 실내 온도를 쾌적하게 조절하고 모터·인버터·감속기·배터리 등 주요 부품에 최적의 열 환경을 제공하는 부품이다. 현대위아는 최근 로봇개발팀을 신설해 협동로봇을 개발 중이다. ...

    한국경제 | 2020.07.06 09:18 | YONHAP

  • thumbnail
    현대위아, 지속가능성보고서 발간

    ... 현대위아가 경영 활동과 경영 목표를 담은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처음 발간했다고 6일 밝혔다. 현대위아는 보고서를 통해 미래가치 창출, 협력사 상생발전, CSR 강화의 세 가지 경영방침을 설정했다. 미래가치 창출은 공기압축기, 통합열관리 모듈, 로봇 사업 진출을 포함한다. 공기압축기는 수소로 전기를 만들 때 필요한 공기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도록 하는 부품이다. 현대위아는 공기압축기 개발에 모터와 터보차저를 양산하며 쌓은 기술과 역량을 활용한다는 복안이다. 통합열관리 모듈은 ...

    오토타임즈 | 2020.07.06 08:30

  • thumbnail
    베일 벗는 '갤럭시노트20'…100배줌 빠지고 엣지 포기했다

    ... '플러스'라는 단어를 붙였지만 이번부터는 갤럭시S20 시리즈와 유사하게 '울트라'로 통일성을 확보할 방침이다. 공개된 이미지에 따르면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전작과 달리 툭 튀어나온 직사각형 모듈 위에 마치 인덕션처럼 배열한 후면 카메라 배열이 눈에 띈다. 100배줌을 나타내는 '×100' 표시도 빠져있어 갤럭시S20 울트라에 탑재된 100배 줌 기능은 지원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대신 카메라의 1억 ...

    한국경제 | 2020.07.05 08:00 | 배성수

  • thumbnail
    2차전지 장비업체 에이프로…테슬라發 훈풍 기대

    ... 인정받은 만큼, 다른 업체로의 진입은 언제든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자신했다. 신사업으로 전력 반도체 소자 개발에도 나선다. 전력변환의 원천 기술을 활용하기 위해서다. 전력변환기의 핵심 소자가 반도체 소자로, 고성능이 되면 모듈을 작게 만들 수 있다. 같은 공간에도 많은 설비를 둘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지난해 에이프로의 매출은 674억원으로 2018년 대비 11.2% 늘었고, 영업이익은 104억원으로 44.4% 급증했다. 올 코로나 여파에도 1분기 영업이익 ...

    한국경제 | 2020.07.03 14:32 | 고은빛

  • thumbnail
    "국내 첫 공장 폐열로 전기 생산"…KCC·포스텍, 친환경 기술 개발

    ... 전기에너지를 만들어내는 친환경 기술 실험에 성공했다. KCC는 글라스울·미네랄울·세라크울 등 무기단열재를 생산하는 KCC 김천공장에서 백창기 포스텍 창의IT(정보기술)융합공학과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열전모듈 기반 에너지 회수기술’을 적용한 열전발전 실증 실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일 밝혔다. 실제 산업현장에서 진행한 열전발전 실증실험은 세계적으로도 드문 사례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이번 실험의 성공 배경엔 가동 중인 생산라인을 ...

    한국경제 | 2020.07.02 17:54 | 서기열

  • thumbnail
    구현모 KT 대표 "5G 기회는 B2B에 있다"

    ... 말했다. 구 대표는 5G를 이용해 영화 제작 기간을 단축한 사례와 작년 9월부터 삼성서울병원과 함께 ‘5G 스마트 혁신 병원’을 구축한 사례를 예로 들었다. 그는 5G B2B 시장 확대를 위한 당면 과제로 5G 모듈이 장착된 B2B 단말 확대를 꼽았다. 이어 “무엇보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와 5G를 결합해 시너지를 내는 것이 가장 중요한 열쇠”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사태가 불러온 통신시장의 기회를 잘 살펴야 ...

    한국경제 | 2020.07.02 17:49 | 이승우

  • thumbnail
    갤럭시노트20 공식 사진 첫 유출…100배줌 사라지나

    ... 채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 그립감이 더 좋고 지문 자국이 덜 묻는 무광택 유리를 입혔다. 현재 갤럭시노트20 색상은 미스틱 브론즈와 함께 그린, 그레이, 블랙 색상 등이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후면 카메라는 인덕션 형태의 모듈을 탑재한 '갤럭시S20 울트라'와 비슷한 모습이다. 갤럭시S20 울트라보다 렌즈가 다소 작아졌지만 1억800만 화소 광각, 1200만 화소 초광각, 1300만 화소 망원 렌즈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심도 카메라는 ...

    한국경제 | 2020.07.02 15:59 | 노정동

  • thumbnail
    '갤노트20 울트라' 실물 유출…100배줌 대신 50배줌 탑재 예상

    ... 막스 웨인바흐는 이날 트위터에 삼성전자 러시아 공식 웹사이트에 올라왔다 사라진 갤럭시노트20 울트라 추정 이미지를 게재했다. 이 사진에 따르면 갤럭시노트20 울트라의 후면은 갤럭시S20 울트라와 마찬가지로 직사각형의 카메라 모듈 안에 렌즈 3개가 세로로 배치됐고, 플래시 아래 심도 센서가 탑재됐다. 3개 카메라는 1억800만 화소 광각, 1천200만 화소 초광각, 1천300만 화소 망원 렌즈로 구성됐을 것으로 예상된다. 후면 카메라 옆에 100배 줌을 ...

    한국경제 | 2020.07.02 15:48 | YONHAP

  • thumbnail
    KCC-포스텍, 국내 최초로 공장 폐열로 전기 생산

    ... 기술실험을 국내 최초로 성공했다. 2일 KCC에 따르면 글라스울·미네랄울·세라크울 등 무기단열재를 생산하는 KCC 김천공장에 백창기 포스텍 창의IT(정보기술)융합공학과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열전모듈 기반 에너지 회수기술’을 적용한 열전발전 실증 실험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 실제 산업현장에서 진행한 열전발전 실증실험은 세계적으로도 드문 사례다. KCC가 가동중인 생산라인을 실험환경으로 제공하는 과감한 결단 끝에 이뤄졌다. ...

    한국경제 | 2020.07.02 14:34 | 서기열

  • thumbnail
    KCC·포항공대, 공장에서 생기는 열을 전기로 만든다

    ... KCC는 포항공대(포스텍)와 함께 공장에서 발생하는 폐열을 회수해 전기에너지를 만들어내는 친환경 기술 실험에서 국내 최초로 성공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실험은 포항공대 창의IT융합공학과 백창기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열전모듈 기반 에너지 회수기술'을 KCC 김천공장에 적용한 열전발전 실증 실험이다. 열전발전은 열전재료 양단 고온부와 저온부 사이에 형성된 온도차를 이용해 열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직접 변환하는 기술을 말한다. 폐열을 회수해 전기를 생산해 ...

    한국경제 | 2020.07.02 10: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