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1,9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근 나눈 대화 중 가장 좋았다"…이도훈, 방미 후 귀국

    ... 여러 가지를 폭넓게 얘기했다"고만 언급했다. 이 본부장의 방미는 문재인 대통령이 이번 유엔총회 연설에서 종전선언 카드를 언급한 것과 맞물려 이뤄졌다. 이를 두고 11월 미 대선 전에 교착상태인 미북 대화의 돌파구를 모색하고 경색된 남북관계를 개선하기 위한 목적 아니냐는 관측이 많았다. 이 본부장은 지난달 27일 미국 도착 후 특파원들에게 "당연히 종전선언을 얘기할 생각"이라며 "같이 한번 앉아서 얘기하면 공감대가 있을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10.01 20:20 | 임락근

  • thumbnail
    '2020 트롯어워즈' 남진부터 정동원까지 세대별 '트롯★' 총출동

    '2020 트롯 어워즈'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1일 저녁 생방송을 앞둔 TV조선 트롯 시상식 '2020 트롯 어워즈'는 트로트 100년사를 결산하고 앞으로의 100년을 모색하기 위해 기획된 자리다. 트로트라는 장르만을 가지고 개최하는 최초의 음악 시상식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이번 시상식은 김성주, 임영웅, 조보아 등 3명이 MC를 보게 된다. 신명 나는 축하쇼와 예측불가 콜라보 무대, 트롯 100년사를 ...

    한국경제 | 2020.10.01 16:56 | 장지민

  • thumbnail
    바닷가에서 펼쳐지는 황홀한 춤사위, 국립발레단 '비욘드 더 스테이지'

    ... 단원을 거쳐 현재 무용전문 사진작가로 활동하며, 김경식은 무용수 출신으로 무용 광고 영상을 수 차례 찍었다. 뮤직비디오 등을 촬영한 연출가인 첼리스트 성승헌도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한다. 국립발레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중단된 대면 공연의 빈자리를 채우려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극장이 아닌 명소에서 펼쳐지는 공연을 통해 대안 예술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현우 기자 ohw@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30 11:03 | 오현우

  • thumbnail
    유은혜 "추석 후 등교 확대할 것…수능, 차질없이 진행해야"

    ... 상의 중"이라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한 학급도 분반한다든지, 오전·오후반으로 시수를 조금 줄이면서 대면 수업 기회를 일주일에 한 번이 아니라 두 번, 세 번으로 늘릴 수 있는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초등학교 저학년의 경우 학교를 좀 더 많이 가서 대면 수업을 늘려야 된다는 방향으로 대체적인 합의가 이뤄지고 있다"며 "만약 (밀집도) 3분의 2까지 등교할 수 있게 ...

    한국경제 | 2020.09.29 20:20 | 이송렬

  • thumbnail
    현대차에 '걸어다니는 車' 개발팀 뜬다

    ... 있어 이를 제품화하면 구급차로 대체 투입이 가능하고 거동이 어려운 장애인의 이동수단으로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는 뉴 호라이즌스 스튜디오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 시장에서 우위를 차지하고, 새로운 가능성을 다각도로 모색할 방침이다. 존 서 상무는 “현대차가 다양한 상황에서 활용 가능한 궁극적인 이동수단 개발에 앞장설 수 있도록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선아 기자 sun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9 16:08 | 이선아

  • thumbnail
    회화·태피스트리·판화…박래현 '3중 예술' 속으로

    우향 박래현(1920~1976)은 일제강점기에 일본화를 배웠으나 해방 후에는 한국적이고 현대적인 회화를 모색했다. 그뿐만 아니라 동양화의 재료와 기법을 넘어 세계 화단과 교감할 수 있는 추상화, 태피스트리, 판화를 탐구했다. 섬유예술이 싹트기 시작한 1960년대에 우향이 선보인 태피스트리, 다양한 동판화 기술에 대한 이해가 부족했던 1970년대 판화 작품은 20세기 한국 미술에서 선구적인 작업으로 평가된다. 그런데도 박래현이 일반 대중에게 낯선 ...

    한국경제 | 2020.09.29 15:43 | 서화동

  • thumbnail
    20세기 대표 여성화가 우향 박래현을 만나다…국립현대미술관 '삼중통역자'전

    우향 박래현(1920-1976)은 일제강점기에 일본화를 배웠으나 해방 후에는 한국적이고 현대적인 회화를 모색했다. 뿐만 아니라 동양화의 재료와 기법을 넘어 세계 화단과 교감할 수 있는 추상화, 태피스트리, 판화를 탐구했다. 섬유예술이 싹트기 시작했던 1960년대에 그가 선보인 태피스트리, 다양한 동판화 기술에 대한 이해가 부족했던 1970년대에 선보인 판화 작업들은 20세기 한국 미술에서 선구적인 작업으로 평가된다. 그런데도 박래현이 일반 대중에게 ...

    한국경제 | 2020.09.29 08:28 | 서화동

  • thumbnail
    웨이브 회원 1000만…"넷플릭스에 밀리지 않아"

    ...며 “자본 면에서는 부족하겠지만 국내 시장에서 웨이브는 글로벌 플랫폼에 밀리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최근 CJ ENM OTT 티빙이 JTBC와 합작법인을 설립하면서 국내 시장이 파편화된다는 지적에 대해 “각자 나름대로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해 규모가 커진 뒤 통합 논의 등을 모색하면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유재혁 대중문화전문기자 yoojh@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8 17:50 | 유재혁

  • thumbnail
    입 연 文 "공무원 피살 불행한 일" 유가족 위로 3줄·김정은 칭찬 10줄?

    ... "이번 사태의 해결을 위해서도, 남북관계의 미래를 위해서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유사 사건이 발생하지 말아야 한다는 남북의 의지가 말로 끝나지 않도록 공동으로 해법을 모색해나가길 바란다"면서 "대화가 단절돼 있으면 문제를 풀 길이 없고 서로 협력하지 않으면 재발 방지를 위한 실효적인 대책도 세우기가 어렵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비극적 사건이 사건으로만 끝나지 ...

    한국경제 | 2020.09.28 17:41 | 이미나

  • thumbnail
    文, 피살 사태 공식 사과 "이유불문 송구···김정은 사과는 각별" [종합]

    ... 위해서도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이번 사건의 사실 관계를 규명하고 재발방지를 위한 실질적 방안을 마련하는 것은 남북 모두에게 절실히 필요한 일입니다. 유사사건이 발생하지 말아야 한다는 남북의 의지가 말로 끝나지 않도록 공동으로 해법을 모색해나가길 바랍니다. 대화가 단절돼 있으면 문제를 풀길이 없고 서로 협력하지 않으면 재발방지를 위한 실효적인 대책도 세우기가 어렵습니다. 이번 비극적 사건이 사건으로만 끝나지 않도록 대화와 협력의 기회를 만들고 남북관계를 진전시키는 ...

    한국경제 | 2020.09.28 15:27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