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갤럭시 '투톱' 글로벌 흥행몰이 나섰다

    “애플이 카메라 3개를 넣을 때 삼성은 4개로 점프했다.” “모토로라 레이저가 곤경에 처했다.” 삼성전자가 지난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스마트폰 신제품을 공개한 뒤 외신이 내놓은 평가다. 삼성전자가 내놓은 두 번째 폴더블(접는)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은 경쟁 제품인 모토로라 ‘레이저’보다 내구성과 화면 주름 등의 측면에서 훨씬 낫다는 평가를 받았다. &...

    한국경제 | 2020.02.24 15:53 | 홍윤정

  • thumbnail
    스마트폰뿐 아니라 태블릿도 접는다…'폴더블' 열풍 이유는

    ... 퍼진 폴더블 트렌드는 태블릿, 노트북으로 확산하며 점차 '돌풍'으로 변하는 모양새다. ◆ 폴더블 스마트폰, 이젠 대중화에 초점 올해는 지난해보다 '폴더블폰 전쟁'이 한층 더 치열해졌다. 벌써 모토로라, 삼성전자가 신제품을 내놨다. 다음주에는 화웨이도 새 폴더블폰을 선보일 예정이다. 폴더블폰에 가장 열을 올리는 건 삼성전자다. 지난해 9월 출시한 첫 폴더블폰 '갤럭시폴드'에 이어 이달 11일 '갤럭시Z플립'을 ...

    한국경제 | 2020.02.23 08:00 | 배성수

  • thumbnail
    [글로벌CEO] 듀폰 CEO로 다시 돌아온 에드워드 브린

    ... 2019년 화학사업 부문인 듀폰과 재료과학 부문의 다우, 농업사업 부문의 코르테바 등 3개사로 분할됐다. 브린은 2017년에도 다우듀폰 CEO를 역임했으나 지난해 6월부터는 듀폰 이사회 의장 역할을 맡았다. 듀폰 입사 전에는 모토롤라, 제너럴인스트루먼트 등의 CEO와 회장 자리를 거쳤으며 2002∼2012년 10년간 타이코 인터내셔널의 이사회 의장과 CEO를 역임했다. 로이터 통신은 "브린이 듀폰 CEO로 다시 돌아왔다"며 "이는 듀폰이 다우듀폰에서 분사한 이후 ...

    한국경제 | 2020.02.19 11:52 | YONHAP

  • thumbnail
    갤럭시 Z 플립, 미사용 제품도 디스플레이 파손 발생

    ... 날씨가 접을 수 있는 스마트폰의 스크린을 파손했을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밝혔다. 대신 지난 며칠 동안 연이어 초박형 유리(UTG) 흠집이 발견되고 있으며 이는 유리의 내구성이 떨어지는 까닭이라고 진단했다. Z 플립보다 먼저 공개된 모토로라의 상하접이식 레이저(Razr) 역시 일주일도 되지 않아 기기를 접고 펴는 과정에서 화면에 기포가 생기거나 심각한 흠집과 함께 보호 유리가 이탈되는 현상이 발생했다. 특히 사전 체험자들의 경우 레이저는 약 이틀(48시간), Z플립은 ...

    조세일보 | 2020.02.19 10:46

  • thumbnail
    갤럭시Z플립 내구성 설왕설래…"기대 이하"vs"낙하에도 이상無"

    ... 초박형유리가 아닌 보호 필름 위에 스크래치가 났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 매체는 이어 "대부분 스마트폰은 경도 6∼7단계에서 긁힘 현상을 보였다"며 "경도 2∼3단계에서 긁힘 현상을 보인 갤럭시Z플립은 플라스틱을 사용한 갤럭시 폴드나 모토로라 (폴더플폰) 레이저와 비슷한 수준"이라고 했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 측은 "UTG가 탑재된 인피니티 플렉시블 디스플레이는 몰입감 있는 시청 경험을 제공하고, 디스플레이가 구부러지는 부분에는 이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며 "갤럭시Z플립에는 ...

    한국경제 | 2020.02.17 18:11 | YONHAP

  • thumbnail
    태블릿도 노트북도 아닌 '신개념 휴대용 모니터'…"스마트폰, PC처럼 쓴다"

    ... PC처럼' 시도…대화면 니즈 때문, UX 차이 극복이 핵심 사실 이같은 시도는 처음이 아니다. 스마트폰 초창기인 10여년전부터 꾸준히 이어져왔다. 스마트폰을 큰 화면으로 이용하고 싶은 소비자 요구가 컸기 때문이다. 모토로라는 2011년 스마트폰 '아트릭스'를 활용해 노트북을 구현할 수 있는 '웹톱' 플랫폼을 내놓으며 '스마트폰의 PC화' 시장을 공략했다. 그러나 웹톱은 자사 제품만 활용해야 했던 데다 낮은 ...

    한국경제 | 2020.02.17 13:20 | 배성수

  • thumbnail
    갤럭시Z플립 vs 레이저…낙하실험 승자는

    지난 14일 출시된 삼성전자의 두 번째 폴더블(접는)폰 ‘갤럭시Z플립’의 각종 실험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모토로라 폴더블폰 ‘레이저’와 낙하 실험 비교 영상, 화면을 긁는 등 내구성을 실험하는 영상 등이 올라왔다. 스마트폰 전문 유튜브 채널 ‘에브리싱애플프로’는 이날 갤럭시Z플립과 레이저를 다양한 각도와 높이에서 여러 차례 떨어뜨리는 영상을 촬영해 공개했다. 성인 허리 높이에서 ...

    한국경제 | 2020.02.17 11:17 | 전설리

  • thumbnail
    [영상] 삼성 '갤럭시Z플립' 국내 이어 해외서도 '완판' 행진

    ... 접으면 주머니에 쏙 들어가는 4인치 크기다. 무게도 183g으로 갤럭시 폴드보다 약 90g 가볍다. 가격경쟁력도 갖췄다. 삼성전자는 갤럭시Z플립의 가격을 갤럭시 폴드(국내 출고가 239만8000원)보다 확 낮췄다. 경쟁자 격인 모토로라 클램셸 폴더블폰 '레이저'보다도 약 20만원 저렴하다. 이통사 관계자는 "갤럭시Z플립이 전작보다 가격이 저렴하고, 휴대가 용이한 데다 디자인 차별성까지 갖춰 갤럭시S20보다 소비자 관심을 받고 있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02.17 07:53 | 배성수

  • thumbnail
    MWC, 33년만에 전격 취소…코로나19 확산 려에 국제행사 파행(종합2보)

    ... 개최가 불가능해졌다"고 말했다. 앞서 에릭슨, 페이스북, 아마존, 소니, 시스코 등 굴지의 통신업체와 정보기술(IT) 업체들이 선제적으로 MWC 불참 계획을 밝혔고, 이 자리에서 신제품을 선보이려 계획했던 LG전자와 인텔, 모토로라도 참가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전시회 특성상 손으로 IT 기기를 만져보고 사용해보는 체험이 많은 데다, 코로나19 발병지인 중국에서 온 관람객이 5천∼6천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다 보니 MWC에 참가했다가 질병에 걸릴 가능성을 ...

    한국경제 | 2020.02.13 16:06 | YONHAP

  • thumbnail
    유엔 "모토로라 등, '국제법 위반' 서안지구 정착촌 지원 기업" [선한결의 중동은 지금]

    ... 유엔을 비롯한 국제사회는 이스라엘의 서안지구 점령을 국제법을 위반한 불법 행위로 보고 있다. 1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번 명단엔 기업 112곳이 들었다. 이중 94개 기업이 이스라엘 기업이다. 유엔은 에어비앤비, 모토롤라, 익스피디아, 트립어드바이저, 부킹닷컴, 제너럴밀스 등을 명단에 넣었다. 프랑스의 이지스레일과 영국 JC뱀포드 등 건설 인프라 기업도 있었다. 유엔은 “이번 명단은 이스라엘 정착촌과 유관하다는 타당한 근거가 있는 사업체들을 ...

    한국경제 | 2020.02.13 10:24 | 선한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