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50,7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자동차보험 손해율 70%대로 개선

    ... 삼성화재(1.2% 인하)를 필두로 KB손보(1.4%), DB손보·메리츠화재(1.3%), 현대해상(1.2%)이 줄줄이 개인용 자동차 보험료를 내렸다. 상반기에 손해율이 더 나아진 만큼 하반기에 자동차 보험료가 추가로 인하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힘을 얻고 있다. 통상 자동차보험의 손익분기점에 해당하는 손해율이 80%인 점을 감안할 때 보험사도 보험료를 더 내려줄 여건이 충분하다는 평가다. 지난달부터 음주 마약 무면허 뺑소니 등 운전사고 발생 때 보험사 부담을 줄이고 ...

    한국경제 | 2022.08.07 17:52 | 이인혁

  • thumbnail
    이천 병원 건물 화재서 숨진 현은경 간호사 의사자 지정될까

    열린의원 의료진, 소방관 진입 당시 환자 대피시키느라 분주 "의사자 지정해야" 목소리 높아…경찰, 병원 내부 CCTV 분석 중 경기 이천의 병원 건물 화재 현장에서 환자 곁을 지키다 숨진 현은경(50) 간호사를 의사자로 지정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7일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지난 5일 오전 10시 17분 이천시 관고동 학산빌딩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6분 만에 현장에 도착해 진화에 나서는 한편, 33명의 환자가 ...

    한국경제 | 2022.08.07 17:50 | YONHAP

  • thumbnail
    '오락가락 정책'에 혼돈…커지는 박순애 사퇴론

    ... 5세로 앞당기는 학제 개편안을 철회하라는 반발 기류가 가라앉지 않고 있다. 여기에 외국어고 폐지안을 반대하는 또 다른 ‘후폭풍’까지 덮쳤다. 정책 제안자인 박순애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사진)의 퇴진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정치권을 중심으로 강도를 더해가는 상황. 파장이 걷잡을 수 없이 확산하자 박 부총리는 공개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 ‘일정 전면 취소’ 배경에 관심 7일 교육계에 따르면 박 부총리는 당분간 언론에 모습을 드러내지 ...

    한국경제 | 2022.08.07 17:49 | 최만수

  • thumbnail
    "규제 푼다는데"…리모델링 단지, 재건축 목소리 커져

    ... 규제 완화 기대가 커지면서 리모델링 추진 단지들이 재건축 ‘유턴’을 두고 고민에 빠졌다. 정부가 하반기 재건축초과이익환수제 등 재건축 규제 완화를 예고하면서 리모델링보다 사업성이 높은 재건축을 주장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어서다. 7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주엽동 ‘문촌16단지뉴삼익’과 ‘강선14단지두산’의 일부 소유주는 SNS를 통해 리모델링 추진 반대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2.08.07 16:58 | 하헌형

  • thumbnail
    與 비대위체제 'D-2'…성격·임기 논란 속 당권 경쟁 조기 점화(종합)

    ... 이력이 있는 주 의원은 합리적 성품으로, 비상 상황인 당을 안정적으로 이끌 것이란 기대를 당 안팎에서 받고 있다. 다만 일각에선 당을 잘 알고 명망 있는 외부인사가 필요하다며 김병준 전 비상대책위원장을 비대위원장으로 거론하는 목소리도 나온다. 김 전 위원장의 경우 2018년 한 차례 비상대권을 쥔 적이 있는 데다, 지난 대선에서도 선대위 상임선대위원장을 맡아 윤석열 정부의 국정철학을 잘 이해하고 있다는 점이 강점으로 꼽힌다. 최대 14명까지 둘 수 있는 비대위에 친윤계가 ...

    한국경제 | 2022.08.07 16:30 | YONHAP

  • thumbnail
    방탄소년단 진, 자동차 캠페인에서 선보인 '美의 남신'

    ... FIFA 월드컵에서 지속가능한 세상을 위한 팀 센츄리(Team Century) 멤버로 현대자동차와 함께한 방탄소년단은 팀 센츄리 서포터즈로 참여할 수 이벤트를 소개했다. 참여 방식을 설명하는 진의 압도적인 미모는 물론 아름다운 목소리, 정확한 발음, 발성 또한 눈과 귀 모두를 즐겁게했다. 어느 각도에서도 완벽한 진의 비주얼은 감탄을 자아냈다. 팬들은 입을 모아 진에게 "미의 남신", "월드와이드핸섬", "비주얼킹" ...

    텐아시아 | 2022.08.07 15:33 | 김순신

  • thumbnail
    바다로, 계곡으로…찜통더위 속 유명 피서지 인산인해

    ... 4천900여명이 방문했다. 이들은 유명 계곡에 자리를 잡고 물놀이를 하며 더위를 식히거나 등산과 산책을 즐기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대전 계룡산 국립공원 수통골 계곡 근처에도 가족 단위 방문객들로 붐볐다. 왁자지껄한 아이들 목소리를 뒤로 하고 시원한 그늘에서 돗자리에 누워 단잠에 빠진 이들도 있었다. 물놀이를 하다가 물이 뚝뚝 떨어지는 젖은 머리로 집에서 가져온 도시락과 수박을 먹으며 휴식을 취하는 어린이들의 얼굴에는 미소가 가득했다. 대전 대둔산 수락계곡에서는 ...

    한국경제 | 2022.08.07 14:49 | YONHAP

  • thumbnail
    '맨유 레전드' 루니 "호날두 보내고 팀 재건할 9번 데려와야"

    ... 재건 기간으로 3∼4년 예상…"텐하흐 감독, 긍정적 변화 만들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간판 골잡이였던 웨인 루니(37)가 팀의 미래를 위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를 보내야 한다고 목소리를 냈다. 루니는 6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더타임스의 일요판인 선데이타임스에 기고한 글에서 "내 생각에 맨유는 호날두를 보내야 한다"며 호날두가 팀이 처한 상황과는 어울리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그는 "호날두가 에릭 텐하흐 감독의 ...

    한국경제 | 2022.08.07 14:33 | YONHAP

  • thumbnail
    "美, 경기침체 맞다면 '경기침체' 정의 다시 쓰는 것"

    마이너스 성장에도 고용지표·소비심리는 호조…불확실성 탓 투자는 위축 "진정한 호황도 아냐…팬데믹 특수상황 이후 적응기 필요" 미국이 경기침체에 빠질 것인지를 두고 현지에서 갑론을박이 뜨겁다. 경기침체를 걱정하는 목소리가 많지만 그와 반대되는 경제지표가 적지 않게 나오기 때문이다. 지금 경제침체를 걱정하기엔 고용이나 소비심리가 너무 좋다. 미국 경제는 1∼2분기 연속 마이너스 성장해 기술적으로 경기침체에 진입했고, 연방준비제도(Fed·연준)도 ...

    한국경제 | 2022.08.07 13:58 | YONHAP

  • thumbnail
    한국에서 돈 쓸어가더니…샤넬·루이비통의 '배신' [안혜원의 명품의세계]

    ... 클래식 플랩백(미디움) 가격은 1180만원으로,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11월(715만원) 대비 65% 가량 올랐습니다. 이 때문에 국내에서 돈만 벌어간 채 현지 공헌은 하지 않고 있다는 고가 명품 브랜드들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더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명품 브랜드들은 지금껏 고용 등 한국 사회에 대한 기여없이 대부분의 이익을 해외로 가져간다는 비판을 받아왔습니다. 실제로 이익 대부분이 배당 등을 통해 해외 본사로 넘어간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루이비통코리아는 ...

    한국경제 | 2022.08.07 13:13 | 안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