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31,0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프간 치욕에 오커스 뒤통수…바이든 '동맹 리더십' 흔들리나

    ... 관측이 많다. 유럽 국가들은 아프간에서 미군의 도움 없이 남을수 없다는 것을 알았기 때문에 미국 주장을 받아들일수 밖에 없었다는 것이다. 이 때문에 유럽에서는 미군 철수에 대한 불만과 이슬람 무장단체 탈레반의 재집권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적지 않게 나왔다. 호세프 보렐 유럽연합(EU)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는 지난달 미군의 아프간 철수에 대해 "아프간 국민, 서구 가치와 신뢰, 국제 관계에 재앙"이라고 규정하는 등 미국에 대한 유럽 동맹국들의 불만이 제기됐다. 벤 ...

    한국경제 | 2021.09.20 10:12 | YONHAP

  • thumbnail
    아사히신문 "일본, 한반도 평화체제 만들기에 큰 책임 있다"

    ... 통일 필요성에 대한 한국인 인식의 주류가 '같은 민족이기 때문에'에서 '전쟁 위협을 없애기 위해서'로 바뀐 점도 언급했다. 아사히는 같은 민족이라는 것에 방점을 찍었던 한국인의 통일관이 변화한 이유에 대해선 북한이 국제사회의 목소리를 무시한 채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를 거듭해온 것에 대한 실망감의 반영으로 분석했다. 이어 '한반도 분단은 이대로 고착화하는 것인가'라고 물음을 던지고는 남북이 경제공동체로 번영하는 것에 초점을 맞춘 문재인 정부의 '새로운 한반도 ...

    한국경제 | 2021.09.20 10:03 | YONHAP

  • thumbnail
    [공식]방탄소년단 총회 참석 반기는 UN, "방탄소년단은 UN의 친구"

    ... 유엔아동기금(UNICEF)의 청년 어젠다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Generation Unlimited)' 발표 행사에 참석해 리더 RM이 대표로 개인 경험을 담아 젊은 세대를 향해 "스스로를 사랑하고 목소리를 내자"라고 메시지를 전달했다. 지난해 9월에는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75차 유엔총회 유엔 보건안보 우호국 그룹 고위급 회의에서 특별 연사로 나서 팬데믹 상황에 힘겨워하는 미래세대를 향해 "삶은 계속될 것이다. 우리 ...

    텐아시아 | 2021.09.20 09:27 | 김순신

  • thumbnail
    '인간실격' 전도연, 모텔서 류준열 만났다…처절한 유서 낭독

    ... 이들의 코끝을 찡하게 만들었다. 이와 관련 전도연은 공감대 없이 뒤틀려버린 남편 정수에 대한 반발심, 강재를 향한 혼란스러운 관심과 설렘 등 복잡다단한 부정의 진폭이 큰 감정선을 소화해 몰입감을 증폭시켰다. 더욱이 스스로 자존감을 잃어버린 듯한 서글픔이 묻어나는 유서를 전도연 특유의 목소리로 표현해냈다. ‘인간실격’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9.20 09:12 | 정태건

  • thumbnail
    [인터뷰③] 전웅태, 어머니가 임영웅 팬…"'뽕숭아학당' 무조건 나가라고"

    ... '둥지'를 부르라고 하셨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후 아버지와 친분이 있는 합주실에 끌려가서 연습했다"며 "컨셉은 '이왕 하는 거 둥지를 두 키 높여서 부르고 와라. 네 목소리 낮지 않으니까 충분히 가능하다'는 아버지의 의견에 따랐다"며 즐거웠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E채널 '노는브로2'에도 출연했던 전웅태는 "운동선수 레전드 형님들을 만나서 조언도 많이 듣고 즐겁게 ...

    텐아시아 | 2021.09.20 09:00 | 서예진

  • thumbnail
    방탄소년단 뷔, 솔로곡 '스티그마' 스포티파이 1억 스트리밍 돌파

    ... 받았으며 빌보드(Billboard)는 “넓은 음역대와 깊은 보이스 톤을 가진 표현력 강한 보컬은 BTS 사운드의 중추”라고 호평을 남겼다. 또한 콘서트에서는 퍼포먼스 없이 마이크 하나에 의지해 오로지 눈빛과 목소리만으로 무대를 장악하는 놀라운 몰입감을 선사했다. 뷔는 스티그마에서 가창뿐만 아니라 연기자, 싱어송라이터로서 올라운더의 역량을 뽐냈다. '스티그마' 쇼트 필름에서 뷔는 아픔과 분노, 외로움, 좌절, 방황을 거쳐 마침내 평화를 ...

    텐아시아 | 2021.09.20 08:42 | 김순신

  • thumbnail
    자동차도 온라인 판매가 대세…비대면 마케팅 나서는 車업계

    ... 개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비대면 마케팅이 주목을 받는 가운데 자동차 업계도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신차 판매에 열을 올리고 있다. 다만 국내 완성차 업체의 경우 비대면 판매 확대에 반발하는 노조의 목소리도 큰 만큼 온라인 판매 전략을 전면에 내세우기는 아직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광주형 일자리' 사업으로 탄생한 경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캐스퍼를 기존 영업망이 아닌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

    한국경제 | 2021.09.20 08:11 | YONHAP

  • thumbnail
    첫 솔로 정규앨범 양요섭 "어떤맛 꺼낼지 모를 초콜릿 상자같죠"

    ...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이다 보니 노래를 한 소절 불러도 좀 더 생각하게 되고, 가사를 음미하게 되고, 어떻게 하면 노래에 감정을 더 담을 수 있을지 고민하게 됐다"며 "이런 것들이 쌓여서 좋은 공부가 됐다"고 전했다. "제 목소리로 위로를 받았다는 분들, 우셨던 분들, 이런 분들의 반응을 보면서 저 자신도 스스로 위로와 감동을 받고 나아가서 자신감을 얻을 수 있었어요. " 양요섭은 솔로 가수로서 "계속 제 색깔을 찾아가는 과정에 있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

    한국경제 | 2021.09.20 08:02 | YONHAP

  • thumbnail
    [TEN 인터뷰] 양요섭 "11년 활동 힘들기도 했지만, 결국 단맛만 남을 것"

    ... 강점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 양요섭 : 음악 색깔에 대해서는 데뷔 이후부터 지금까지 쭉 고민하는 내용이긴 한데, 아직도 명확한 답변을 내리지 못하겠다. 계속 내 색깔을 찾아가는 과정에 있는 것 같다.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내 목소리가 생각보다 더 다양한 스타일의 노래에 어울리는 듯한 느낌이 들어서 참 좋았다. 앞으로도 계속 새로운 시도를 통해서 이렇게도 해보고, 저렇게도 해보면서 제 목소리를 만들어가고 싶다. 또 어렸을 때보다 목소리에 호소력이 조금 더해졌다는 ...

    텐아시아 | 2021.09.20 08:00 | 우빈

  • thumbnail
    [발언대] "공동주택 얼마나 잘 관리하느냐가 구민 행복 보장"

    ... 일로만 치부할 것이 아니라, 체계적이고 건전하게 관리돼야 하는 공적 지원이 필요한 분야로 다뤄져야 한다는 발상이 지원팀이 탄생하게 된 계기라는 것이다. 김 팀장은 복잡한 공동주택 관리가 비전문가인 주민들에 의해 이뤄지고 다수의 목소리가 엇갈리며 갈등으로 이어지는 사례가 있지만, 이런 문제들은 지원팀의 조언만으로도 상당 부분 해소 될 수 있고 이를 실제로 현장에서 지켜봤다고 말한다. 김 팀장은 "공사의 방식을 두고 주민 간 입장이 다를 수 있는데, 지자체가 위촉한 ...

    한국경제 | 2021.09.20 07: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