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16,6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본 '디지털 패전' 극복 안간힘…디지털청 신설로 가능할까

    ... 대응 과정에서 극명히 드러난 일본 정부의 디지털 분야 낙후성을 극복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인 셈이다. 이를 위해 각 부처의 디지털 예산 관리를 일원화하고 부처별로 분산된 정보기술(IT) 시스템도 통합한다는 구상이다. 그러나 이런 목표를 실현하기 위해서는 부처 이기주의를 극복하고 각 부처와 업체 간 '유착의 고리'를 끊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 이달 중 '디지털청설치준비실'…내년 디지털청 출범 22일 산케이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지난 19일 디지털청 ...

    한국경제 | 2020.09.22 05:05 | YONHAP

  • thumbnail
    낙태, 미 대선 막판 쟁점 급부상…긴즈버그 별세 계기 관심 급증

    ... 낙태규제법이 언젠가 연방대법원에 올라가 로 대 웨이드 판결을 뒤집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방대법원에서 5대 4로 근소하게 앞서있는 보수파가 6대3으로 완벽하게 주도권을 잡는다면 로 대 웨이드 판결을 뒤집을 것이란 보수진영의 목표는 현실에 가까워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선거 전에 긴즈버그 대법관의 후임을 지명하려는 것도 보수적 유권자의 표심을 자극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현재 가장 유력한 후보로 거론되는 에이미 코니 배럿 제7연방고법 ...

    한국경제 | 2020.09.22 03:45 | YONHAP

  • thumbnail
    탄소배출 '0'을 꿈꾼다…에어버스 "2035년 수소비행기 상용화"

    ... 일체형 항공기 등 3가지 콘셉트 사진을 공개하며 이같이 밝혔다. 기욤 포리 최고경영자(CEO)는 일간 르파리지앵과 인터뷰에서 터보팬 항공기는 흔히 알고 있는 여객기 형태로, 200명을 태운 채 3천500㎞ 이상 비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설명했다. 프로펠러를 기반으로 하는 터보프롭 항공기는 터보팬 항공기보다 적은 100명을 태우고 짧은 거리를 이동할 수 있다. 동체 날개 일체형 항공기는 에어버스가 개발 중인 브이(V)자 모양의 새로운 디자인으로, 좌석은 ...

    한국경제 | 2020.09.22 00:48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한국, 코로나 위기 순간 '모두를 위한 자유' 선택"

    ... 해소 등 전 지구적 도전에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번 회의는 유엔 75주년을 맞아 유엔의 창설 의의와 업적을 되새기고, ‘우리가 원하는 미래’ 실현을 위한 회원국들의 기여의지 결집을 목표로 개최됐으며, ‘유엔 75주년 기념 선언문’이 채택됐다. 이날 문 대통령의 믹타 정상 대표연설은 출범 후 국제무대에서 의장국 정상이 대표로 발언한 첫 사례다. 문 대통령의 연설은 전체 유엔 회원국 중에서는 다섯 ...

    한국경제 | 2020.09.22 00:13

  • thumbnail
    NYSE·나스닥에 도전하는 새 증권거래소 출범

    ... NYSE와 나스닥이 시장지배적인 위치를 이용해 너무 높은 수수료를 챙긴다는 불만을 지니고 있었다. 현재 미국 주식거래시장은 40%의 장외거래를 제외한 나머지 60%를 NYSE와 나스닥, 시카고옵션거래소(CBOE)가 장악한 상황이다. MEMX는 일단 초반에는 적자가 발생하더라도 저렴한 수수료로 고객들을 유인하겠다는 방침이다. 한편 또 다른 스타트업인 '드림거래소'는 내년 영업을 목표로 증권거래위원회(SEC)의 허가를 받을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1 23:01 | YONHAP

  • thumbnail
    '물어보살' 억G조G, "서장훈 기네스북에 등재될 것"...예언

    ... 남길 거다"라고 예언하는데, 서장훈 역시 "네 말이 맞을 수도 있어"라고 동의해 현장을 폭소케 한다고. 여기에 이상훈은 현실적인 고민을 털어놓아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을 예정이다. 최근 억대 돈을 들여 어릴 적부터 꿈꿔오던 목표를 달성했지만 코로나19 때문에 위기를 맞았다는 이상훈의 이야기에 이수근과 서장훈은 "이건 진짜 고민이다. 이상훈만의 고민이 아니라 우리 모두의 고민이다"라며 함께 고민했다는 후문이다. 개그맨 듀오 억G조G의 신선한 고민부터 현실적인 ...

    스타엔 | 2020.09.21 19:43

  • thumbnail
    [2021 신인지명] 'SK 1R 지명' 조형우 "팬들에게 사랑 받는 선수 되겠다"

    ... 내야수 권혁찬(홍익대) 순으로 지명했다. 2차지명을 마친 후 스카우트그룹 조영민 그룹장은 `사전에 다양한 지명 전략을 갖춘 후 드래프트에 임했는데, 우리가 계획했던 대부분의 선수들을 지명할 수 있었다. 이번 신인 드래프트의 목표는 포지션에 상관없이 향후 주전급 선수로 도약할 수 있는 선수들을 지명하는 것이었다. 특히, 야수의 경우 SK의 팀 컬러인 장타력을 갖춘 선수를 지명하는 것이었는데, 1라운드에서 조형우부터 10라운드 권혁찬까지 지명 결과가 매우 만족스럽다`고 ...

    한국경제 | 2020.09.21 19:40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3점슛 5개 터뜨린 SK 변기훈 "집 나갔던 슛 감 돌아오는 듯"

    ... "개인적으로도 수비부터 한 발 더 뛰려고 이번 시즌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그는 "근력을 높이기 위해 웨이트 트레이닝에도 힘썼고, 슈팅 연습도 예전과 비교해 많이 했다"며 "집 나갔던 슛 감이 돌아오는 것 같다"고 자신감을 숨기지 않았다. 2013-2014시즌 평균 10점을 찍은 이후 경기당 득점이 꾸준히 하락, 지난 시즌에는 3점까지 내려갔던 변기훈이 살아난다면 이번 시즌 정상을 노리는 SK의 목표 달성에도 큰 힘이 될 전망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1 18:29 | YONHAP

  • thumbnail
    '컴백' 더보이즈, "계단 밟고 성장해서 BTS처럼 K팝 선두주자 되고파"[종합]

    ... 노하우가 늘었다. 멤버 개인의 개성을 살려주셔서 색깔을 찾아가는데 도움이 됐다"고 덧붙였다. 더보이즈는 신곡 발표에 앞서 첫 온라인 콘서트 'RE:AL'을 개최했다. 이와 관련 "예전부터 단독 콘서트가 목표였다"며 "더비들과 직접 같은 지붕에서 함께 하지 못한 건 아쉽지만 온라인으로 응원을 해주셔서 감사했다"라고 전했다. 이번 활동을 통해서 듣고 싶은 수식어로는 '계단돌', '...

    텐아시아 | 2020.09.21 18:27 | 최지예

  • thumbnail
    "댄디와 순수 사이"…포켓돌 루키 준서, 반전 매력 소유자

    ... 보이그룹은 이날 8번째 루키 준서의 프로필 이미지까지 공개하며 데뷔가 임박했음도 알렸다. 지난해 포켓돌스튜디오는 차기 신인 보이그룹 론칭 준비에 돌입했다고 알리며 눈길을 끌었다. 보이그룹 멤버와 관련 다양한 매력과 뛰어난 실력을 갖추고 있으며 차세대 보이그룹의 새로운 돌풍을 몰고 올 것이라고 전해 베일에 가려진 멤버들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 바 있다. 올해 하반기 데뷔 목표로 하고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텐아시아 | 2020.09.21 18:25 | 최지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