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도 뉴델리서 수십만명 탈출 '아수라장'…봉쇄령에도 확진자↑(종합)

    ... 않은 모든 상점은 문을 닫게 됐고 식당도 배달만 허용된다. 도시 진·출입도 금지됐고 관공서도 3주간 문을 닫기로 했다. 스리랑카에서는 28일 코로나19 관련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아울러 2명의 감염자도 더 나와 확진자는 29일 115명으로 늘었다. 스리랑카 정부는 수도 콜롬보 등 주요 지역에 내려진 통행금지령도 무기한 연장하기로 했다. 몰디브와 부탄에서도 각각 확진자가 1명씩 나와 총 감염자 수는 각각 17명과 4명이 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9 19:50 | YONHAP

  • thumbnail
    인도 코로나19 확진 873명…자체 생산 진단키트 첫 승인

    ... 내리고, 국내·국제선 항공편을 비롯해 모든 교통 서비스를 중단하자 관광객 약 1만명의 발이 묶였다. 독일 정부는 전날 임시항공편을 네팔로 보내 300여명의 자국민을 귀국시켰다. 이웃 나라 부탄은 전날부터 종교행사와 결혼식 등 모든 종류의 다중 모임과 비필수적 이동을 금지했다. 몰디브에서는 이날 확진자가 1명 추가돼 총 14명이 됐다. 그동안 13명의 확진자는 모두 외국인이었고, 신규 확진자만 최근 영국에서 귀국한 몰디브인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8 17:33 | YONHAP

  • thumbnail
    "인도, 봉쇄령으로 150조원 손실"…정부, 27조원 저소득층 지원(종합)

    ... 60억달러(약 7조4천억원) 규모의 구제금융을 받기로 한 상태다. 앞서 파키스탄 정부는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저소득층과 산업을 지원하기 위해 1조2천억루피(약 9조원)를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파키스탄에서는 26일까지 1천102명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집계됐다. 이밖에 스리랑카와 아프가니스탄의 확진자 수가 각각 102명과 84명으로 확인됐다. 몰디브의 확진자는 13명이고 네팔과 부탄에서는 각각 3명과 2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6 18:25 | YONHAP

  • thumbnail
    13억 인도인 발 묶였다…모디 총리 "21일간 전국 봉쇄령"(종합)

    ... 확진자가 발생했다. 최근 코로나19가 창궐한 인접국 이란에서 순례객이 대거 돌아오면서 확진자가 급증한 것이다. 24일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80여명 늘어난 958명으로 집계됐다. 인도의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130여명 증가해 이날까지 519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다. 확진자 중 사망자는 9명이다. 스리랑카(102명), 아프가니스탄(42명), 방글라데시(39명), 몰디브(13명), 네팔(2명), 부탄(2명) 등에서도 감염자가 나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5 00:27 | YONHAP

  • thumbnail
    남아시아 20억명 발 묶였다…인도·네팔·스리랑카 '봉쇄'

    ...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최근 코로나19가 창궐한 인접국 이란에서 순례객이 대거 돌아오면서 확진자가 급증한 것이다. 24일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130여명 늘어난 903명으로 집계됐다. 인도의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100여명 늘어 이날까지 492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다. 확진자 중 사망자는 9명이다. 이어 스리랑카(97명), 아프가니스탄(42명), 방글라데시(39명), 몰디브(13명), 네팔(2명), 부탄(2명) 순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4 18:46 | YONHAP

  • thumbnail
    마윈의 마스크 기부 릴레이…중남미 24개·아시아 10개국에 손길

    ... 40만개, 산소호흡기 104개를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마윈은 트위터에 "배로 먼 곳을 가야 하기 때문에 우리는 서둘러야 한다"고 적었다. 이에 앞서 '알리바바 재단'도 지난 21일 아프가니스탄·방글라데시·캄보디아, 라오스·몰디브·몽골·미얀마·네팔·파키스탄·스리랑카 등 아시아 10개국에도 마스크 180만장, 진단 키트 21만개, 의료용 방호복 3만6천벌 등을 포함한 코로나19 대응 구호 물품을 기증했다고 밝혔다. 알리바바 재단은 지난주에는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

    한국경제 | 2020.03.23 15:14 | YONHAP

  • thumbnail
    '20억 인구' 남아시아가 멈춰선다…인도 등 곳곳 '봉쇄·통금'

    ... 마찬가지로 이란과 국경을 맞댄 아프가니스탄에서는 22일 확진자 가운데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아프가니스탄에서도 이란에서 돌아온 자국민 사이에서 확진자 수가 늘고 있다. 23일까지 확진자 수는 40명으로 집계됐다. 이밖에 방글라데시, 몰디브, 네팔의 확진자 수는 각각 27명, 13명, 1명으로 확인됐다. 남아시아는 인구가 밀집한 데다 의료 인프라가 열악해 전염이 시작되면 걷잡을 수 없이 퍼질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우려하고 있다.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는 최근 ...

    한국경제 | 2020.03.23 13:43 | YONHAP

  • thumbnail
    스리랑카 교도소서 '코로나19 감염' 소문에 폭동… 5명 사상

    ... 닫았다. 나렌드라 모디 총리는 이날 하루 동안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위한 '자발적 통행 금지' 운동을 제안했다. 파키스탄은 534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뒤 4월 4일까지 2주 동안 모든 국제선 항공기 운항을 중단했다. 24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방글라데시는 중국, 홍콩, 태국에서 오는 항공편을 제외한 나머지 노선의 운항을 금지했다. 그 밖의 주변국을 보면 아프가니스탄의 확진자는 24명, 몰디브 13명, 부탄 2명, 네팔 1명 등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2 12:07 | YONHAP

  • thumbnail
    발리우드 스타 코로나19 확진…파키스탄 등 국제선 운항 중단(종합2보)

    ... 교통수단의 운행도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네팔은 한국, 유럽, 서아시아, 터키, 말레이시아, 일본발 여행객의 입국도 이미 전면 금지한 상태다. 스리랑카에서는 확진자가 16명 증가해 76명으로 집계됐다. 스리랑카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자 20일 오후 6시부터 23일 오전 6시까지 60시간 동안 '주말 통행금지령'을 내렸다. 다른 남아시아 국가인 아프가니스탄, 몰디브, 부탄의 확진자는 각각 24명, 13명, 2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1 21:04 | YONHAP

  • thumbnail
    인도 발리우드 스타 코로나19 확진…정치인에도 '불똥'(종합)

    ... 중국 등 4개국을 제외한 나머지 국제선에 대해 22일부터 31일까지 운항을 중단시킨다고 밝혔다. 확진자가 1명인 네팔도 22일부터 31일까지 모든 국제선의 운항을 금지하고 시외버스 등 국내 장거리 교통수단의 운행도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네팔은 한국, 유럽, 서아시아, 터키, 말레이시아, 일본발 여행객의 입국도 이미 전면 금지한 상태다. 다른 남아시아 국가인 아프가니스탄, 몰디브, 부탄의 확진자는 각각 24명, 13명, 2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1 19: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