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 탓 불법 체류 사상 최대…국내 거주 외국인 20%는 미등록

    ... 증가해 39만2천196명을 기록했다. 2016년 20만8천여 명을 시작으로 2017년 25만1천여 명, 2018년 35만5천여 명 등 매년 신장세를 보였다. 불법체류자 중 71.8%인 28만1천여 명은 관광이나 방문 등을 목적으로 무비자로 입국해 90일 미만만 머무는 '단기 체류 외국인'으로, 작년보다 3.9% 감소했다. 나머지 10만8천여 명은 외국 국적 동포와 외국인 등록증을 발급받은 이들을 뜻하는 '장기 체류 외국인'으로 같은 기간 13.4% 늘어났다. ...

    한국경제 | 2021.02.17 08:29 | YONHAP

  • thumbnail
    항공업, 코로나 '직격탄'…작년 여객 IMF 당시로 '추락'

    ... 코로나19의 세계젹 대유행(팬데믹) 속 국제선 여객은 84.2% 떨어진 1424만명에 그쳤다. 지역별로 가장 큰 폭으로 줄어든 것은 88.2% 급락한 일본 노선이었다. 일본산 불매운동 여파가 이어진데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무비자 입국 금지 조치의 영향으로 보인다. 중국 노선도 87.8% 줄었다. 지난해 2월부터 운항 편수가 급감하면서 여행길이 막힌 결과다. 다만 중국 노선 여객은 지난해 국제 여객의 15.8%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일본과 중국을 제외한 ...

    한국경제 | 2021.02.14 19:17 | 오정민

  • thumbnail
    코로나19 여파 작년 항공 여객 3천940만명…20년 만에 최저

    ... 양상을 보임에 따라 국제선 여객은 전년보다 무려 84.2% 급감한 1천424만 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일본 노선 여객이 전년보다 88.2% 감소해 가장 큰 폭으로 줄었다. 이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와 코로나19에 따른 무비자 입국 금지 조치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일본 노선 여객이 전체 국제 여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5.6%에 달했다. 중국 노선은 지난해 2월부터 운항 편수가 급감해 지난해 여객이 전년보다 87.8% 감소했다. 다만 중국 ...

    한국경제 | 2021.02.14 11:00 | YONHAP

  • thumbnail
    인도네시아, 외국인 예외적 입국 허용 확대…경제회복에 초점

    ... 올해 1월부터 시행해 전날 종료 예정이던 '외국인의 한시적 입국 금지 규정'을 22일까지 2주 더 연장하고 2주마다 재평가한다고 발표했다. 대사관 관계자는 "발표 내용을 종합해보면, 외국인의 예외적 입국 규정을 대폭 확대해 사실상 무비자(관광비자)와 도착비자 등을 제외하고는 사실상 입국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그동안 인도네시아 정부가 전염력이 강한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를 차단한다며 1월 1일부터 입국 금지 규정을 강화하는 바람에 단기체류비자(ITAS·KITAS), ...

    한국경제 | 2021.02.09 13:38 | YONHAP

  • thumbnail
    月생활비 60만원이라더니 계좌는 46개…수상한 황희 가족[종합]

    ... "근무 경력이 짧은 비서진이 사유를 적어낼 때 착오가 있었다"고 해명했다. 황 후보자가 의원 시절 공무 외 목적으로 출국할 때 관용 여권을 사용한 사실도 드러났다. 공직자 등이 공무상 국외여행을 갈 때 발급되는 관용 여권은 무비자, 출입국 심사 간소화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지만 개인적인 목적으로 여행을 갈 때는 개인 여권을 사용해야 한다. 황 후보자는 20대 국회 때 가족과 모두 4번 출국을 했는데, 4번 모두 관용 여권을 사용했다. 황 후보자 측은 ...

    한국경제 | 2021.02.09 07:05 | 김명일

  • thumbnail
    野 "황희, 3인가족 月 생활비 60만원?…병가 내고 해외여행" [종합]

    ... "근무 경력이 짧은 비서진이 사유를 적어낼 때 착오가 있었다"고 해명했다. 황 후보자가 의원 시절 공무 외 목적으로 출국할 때 관용 여권을 사용한 사실도 드러났다. 공직자 등이 공무상 국외여행을 갈 때 발급되는 관용 여권은 무비자, 출입국 심사 간소화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지만 개인적인 목적으로 여행을 갈 때는 개인 여권을 사용해야 한다. 황 후보자는 20대 국회 때 가족과 모두 4번 출국을 했는데, 4번 모두 관용 여권을 사용했다. 황 후보자 측은 ...

    한국경제 | 2021.02.08 10:39 | 김명일

  • thumbnail
    [무사증 중단 1년] ① 제주 외국인 관광객 수 88%↓ 소비 69%↓

    외국인 빈자리 채운 내국인이 '큰손'·'귀하신 몸' 됐다 "내국인 눈높이 맞춘 수용태세 확립하면 외국인도 만족" [※ 편집자 주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정부가 제주지역 무사증(무비자) 입국 제도를 중단한 지 1년이 됐습니다. 제주는 무사증 입국제도에 따라 10여개 입국 불허 국가를 제외한 전 세계 모든 국가 국민이 최장 30일간 머물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로 18년 만에 중단된 ...

    한국경제 | 2021.02.03 07:30 | YONHAP

  • thumbnail
    아일랜드, 봉쇄조치 3월5일까지 연장…입국자 14일 자가격리

    '변이 발견' 남아공·브라질발 단기 무비자 방문 중단 코로나 음성 확인서 미제출 시 최대 6개월형 가능 아일랜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되자 전면적 봉쇄조치를 3월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아울러 그동안 권고 수준이었던 입국자에 대한 14일 자가 격리를 의무화한다. 27일(현지시간) 일간 더타임스에 따르면 미홀 마틴 아일랜드 총리는 전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계획을 내놨다. 앞서 아일랜드는 ...

    한국경제 | 2021.01.27 18:51 | YONHAP

  • thumbnail
    홍콩 이틀간 200개동 봉쇄하고 7천여명 코로나19 검사(종합2보)

    ... 환자가 이어지고 있어 48시간 집중 검사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홍콩에서는 지난해 1월 23일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서 입경한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을 시작으로 코로나19 전염이 시작됐다. 홍콩은 즉각 '90일 무비자 관광'의 효력을 중지하는 등 국경을 봉쇄하고 코로나19 통제에 들어갔다. 지난해 여름께 확산세가 잡히는가 했지만 11월말 댄스클럽발 4차 확산이 시작되면서 등교수업을 다시 중단하고 2명 이상 집합금지 명령을 내리는 등 강도높은 ...

    한국경제 | 2021.01.24 21:48 | YONHAP

  • thumbnail
    홍콩 1만명 봉쇄한 날 코로나 누적환자 1만명 넘어(종합)

    ... 환자가 이어지고 있어 48시간 집중 검사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홍콩에서는 지난해 1월 23일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서 입경한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을 시작으로 코로나19 전염이 시작됐다. 홍콩은 즉각 '90일 무비자 관광'의 효력을 중지하는 등 국경을 봉쇄하고 코로나19 통제에 들어갔다. 지난해 여름께 확산세가 잡히는가 했지만 11월말 댄스클럽발 4차 확산이 시작되면서 등교수업을 다시 중단하고 2명 이상 집합금지 명령을 내리는 등 강도높은 ...

    한국경제 | 2021.01.24 13: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