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2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MLB WC 시리즈 1차전서 탬파베이 빼고 모두 하위 시드 승리(종합)

    ... 균형을 맞췄다. 이어 9회초 2사 만루에서 호세 알투베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결승점을 얻고 마이클 브랜틀리의 2타점 적시타로 쐐기를 박았다. 미네소타의 일본인 선발 투수 마에다 겐타는 5이닝 동안 탈삼진 5개를 곁들이며 2피안타 무실점으로 역투했지만, 구원진의 난조로 승리를 날렸다. 미네소타의 포스트시즌 연패는 '17'로 연장됐다. 미네소타는 2004년 양키스와 맞붙은 2004년 디비전시리즈 2차전부터 내리 3경기를 패한 이래 2006년·2009년·2010년·2019년 ...

    한국경제 | 2020.09.30 11:32 | YONHAP

  • thumbnail
    MLB 토론토, 탬파베이에 1-3 패배…벼랑 끝에서 류현진 출격

    ... 진출한 토론토는 최약체라는 예상과 달리 아메리칸리그 승률 전체 1위로 1번 시드를 받은 탬파베이와 시종 팽팽한 경기를 펼쳤다. 류현진 대신 1차전 선발로 마운드에 오른 토론토 우완 맷 슈메이커는 3이닝 동안 안타 2개만 허용하고 무실점으로 단추를 잘 끼웠다. 그러나 이후 계투 작전이 통하지 않았다. 4회 배턴을 받은 로비 레이가 나오자마자 란디 아로사레나에게 우중간을 가르는 3루타를 맞고 곧바로 위기에 놓였다. 아로사레나는 1사 3루에서 윌리 아다메스의 타석 ...

    한국경제 | 2020.09.30 09:15 | YONHAP

  • thumbnail
    '2차전 선발' 류현진 "준비 잘했다…등판 순서 중요치 않아"

    ... 완벽하게 했다. 모든 준비를 잘했다"고 운을 뗐다. 토론토는 '선수 휴식'과 '전략'을 이유로 류현진을 2차전 선발로 썼다. 류현진은 25일 뉴욕 양키스전에 등판해 올 시즌 개인 최다인 공 100개를 던져 7이닝 5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포스트시즌 첫 등판이 2차전으로 밀리면서 류현진은 닷새를 쉬고서 마운드에 오른다. 류현진은 올해 4일 쉬고 등판한 경기에서 2승 평균자책점 2.74로 잘 던졌다. 5일 쉰 후 선발로 나선 경기에서는 3승 2패 ...

    한국경제 | 2020.09.30 07:45 | YONHAP

  • thumbnail
    휴스턴·시카고 화이트삭스, MLB 와일드카드시리즈 첫판서 승리

    ... 균형을 맞췄다. 이어 9회초 2사 만루에서 호세 알투베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결승점을 얻고 마이클 브랜틀리의 2타점 적시타로 쐐기를 박았다. 미네소타의 일본인 선발 투수 마에다 겐타는 5이닝 동안 탈삼진 5개를 곁들이며 2피안타 무실점으로 역투했지만, 구원진의 난조로 승리를 날렸다. 미네소타의 포스트시즌 연패는 '17'로 연장됐다. AL 와일드카드로 7번 시드인 화이트삭스는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클랜드 콜리시엄에서 치른 ALWC 1차전에서 서부지구 1위이자 2번 ...

    한국경제 | 2020.09.30 07:38 | YONHAP

  • thumbnail
    류현진·김광현이 쓰는 '가을의 전설', 오늘 시작된다

    ... 마친 뒤 4년 8천만달러의 대형 계약을 통해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토론토로 옮긴 류현진은 강타자들이 즐비한 AL 동부지구에서 5승 2패, 평균자책 2.69로 변함없는 '괴물투'를 이어갔다. 지난 25일 뉴욕 양키스전에서 7이닝 무실점으로 올 시즌 최고의 피칭을 펼치며 팀의 포스트시즌 출전을 확정한 류현진이 '가을야구'에서도 기세를 이어갈지 관심이 쏠린다. 고교 선후배 투타 맞대결이 포스트시즌에서 성사될 가능성도 있다. 탬파베이에서 뛰는 한국인 타자 최지만(29)은 ...

    한국경제 | 2020.09.30 00:01 | YONHAP

  • thumbnail
    윌리엄스 감독 "타선 힘으로 승리, 유민상 투런포 쐐기" [고척:코멘트]

    ... 14차전 원정경기에서 10-6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IA는 2연승을 달렸고, 시즌 전적 62승54패로 5위 두산(63승4무53패)과의 승차 1경기 차를 유지했다. 선발 임기영이 4⅓이닝 3실점을 하고 내려간 뒤 1이닝 무실점을 한 홍상삼이 승리투수가 됐다. 이어 이준영과 장현식, 정해영, 박준표가 뒷문을 책임졌다. 타선에서는 터커가 4안타 2타점 2득점, 최형우가 홈런 포함 3안타 3타점 1득점으로 활약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고, 유민상이 승리에 쐐기를 ...

    한국경제 | 2020.09.29 22:59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9연승 NC 1위 매직넘버 20…kt, 키움 제치고 2위로 점프(종합)

    ... NC는 kt(118경기·67승 1무 50패)의 승률을 기준으로 볼 때 NC는 남은 경기에서 20승을 거두면 kt가 전승하더라도 승률에서 앞서 한국시리즈에 직행한다. NC 선발 드루 루친스키는 탈삼진 6개를 곁들이며 7이닝을 무실점으로 던져 5연승과 함께 시즌 17승(3패)째를 수확했다. 다승 2위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kt wiz·15승)와의 격차도 2승으로 벌어졌다. 팽팽한 투수전의 명암은 7회에 갈렸다. 1사 후 대타 강진성이 SK 세 번째 투수 김택형을 ...

    한국경제 | 2020.09.29 22:50 | YONHAP

  • thumbnail
    김민식-박준표 '무실점으로 깔끔한 마무리'[포토]

    [엑스포츠뉴스 고척, 윤다희 기자] 29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IA 타이거즈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KIA가 최형우, 유민상의 투런 홈런에 힘입어 키움을 상대로 10:6으로 승리했다. 경기 종료 후 KIA 김민식, 박준표가 기쁨을 나누고 있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29 22:49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터커·최형우 '쌍포' 폭발…KIA, 키움 꺾고 2연승

    ... KIA 선발 임기영과 키움 선발 제이크 브리검이 6일 만에 '리턴매치'를 벌여 관심을 끈 경기였다. 지난 23일 광주 맞대결에서는 임기영이 2이닝 만에 10안타를 얻어맞고 8실점, 시즌 최악의 피칭을 했다. 브리검은 6이닝 무실점 역투로 승리투수가 됐다. 이번에는 두 투수 모두 웃지 못했다. 임기영(4⅓이닝 3실점)은 이날 4회까지 키움 타선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았지만 5회말 고비를 넘지 못하고 승리투수 요건 직전에 교체됐다. 브리검은 3⅔이닝 6피안타(1피홈런) ...

    한국경제 | 2020.09.29 22:36 | YONHAP

  • thumbnail
    조성운 '무실점 기원 역투'[포토]

    [엑스포츠뉴스 고척, 윤다희 기자] 29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IA 타이거즈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8회초 1사 1,2루 키움 조성운이 역투하고 있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29 22:12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