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루수로 출전' 김하성, 3타수 무안타…타율 0.174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첫 홈런의 기운을 이어가지 못하고 무안타로 침묵했다. 김하성은 1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텍사스 레인저스와 벌인 메이저리그 방문 경기에 9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전날 데뷔 첫 홈런으로 0.200으로 올랐던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174(23타수 4안타)로 내려갔다. 김하성이 3루수로 출전한 것은 메이저리그 ...

    한국경제 | 2021.04.12 06:59 | YONHAP

  • thumbnail
    조 머스그로브, 샌디에이고 창단 첫 노히트노런 달성

    김하성, 3타수 무안타 1볼넷…시즌 타율 0.200→0.167 미국프로야구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우완 투수 조 머스그로브(29)가 구단 창단 첫 노히트노런의 주인공이 됐다. 머스그로브는 1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 9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4회말 2사에서 텍사스의 조이 갤로에게 몸에 맞는 공 1개를 내줬을 뿐 삼진 10개를 곁들여 무안타를 기록해 노히트노런을 ...

    한국경제 | 2021.04.10 12:02 | YONHAP

  • thumbnail
    MLB닷컴 "샌디에이고 7경기 공격력은 C학점…김하성 부족해"

    ... 타티스 주니어의 부상으로 출전 기회를 잡았다. 그는 6일 타티스 주니어가 부상으로 이탈했을 때 교체 투입됐고, 7일 샌프란시스코전에서는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1안타 1볼넷으로 활약했다. 그러나 8일 샌프란시스코전에선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시즌 타율은 0.200으로 내려갔다. MLB닷컴은 팀 수비력에 관해선 F학점, 낙제점을 줬다. 이 매체는 "샌디에이고는 지난 시즌 수비력이 매우 좋은 팀이었지만, 올 시즌엔 30개 구단 중 가장 많은 8개의 실책을 ...

    한국경제 | 2021.04.09 07:11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한국서 첫 안타가 홈런…멀티타점으로 역전승 앞장(종합)

    ... 추신수는 1-0으로 앞선 3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한화 선발 닉 킹험의 초구 시속 137㎞ 체인지업을 잡아당겨 우측 스탠드로 향하는 비거리 115m짜리 우월 솔로포를 터뜨렸다. 정규시즌 개막 후 볼넷 2개만 고르고 11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던 추신수는 4경기, 14타석 만에 첫 안타와 홈런을 신고했다. 곧바로 최정이 연속 타자 홈런을 날려 SSG는 3-0으로 달아났다. 선발 문승원의 제구 난조와 실책 등으로 4회 한화에 4점을 헌납하자 추신수가 4회말 2사 1, ...

    한국경제 | 2021.04.08 22:38 | YONHAP

  • thumbnail
    '첫 안타가 홈런' 추신수 "심적인 부담 있었죠…KBO 적응 중"

    ... 1-0으로 앞선 3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 상대 선발 닉 킹험의 초구 시속 137㎞ 체인지업을 잡아당겨 오른쪽 외야 관중석 중단에 떨어지는 우월 솔로 아치를 그렸다. 이날 첫 타석을 포함해 정규시즌에서 볼넷 2개만 고르고 11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던 추신수는 14타석 만에 첫 안타와 홈런을 신고했다. 추신수는 "더 빨리 안타를 신고해서 인터뷰했어야 하는데 조금 늦은 감이 있다"며 "모든 선수가 그렇겠지만, 나도 첫 안타가 나오지 않아서 부담감을 느꼈다. 내게 ...

    한국경제 | 2021.04.08 22:37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홈런으로 첫 안타 신고+동점타…SSG, 한화에 역전승

    ... 올렸다. 2사 주자 없는 상황, 추신수는 킹험의 초구 시속 137㎞ 체인지업을 잡아당겼고 타구는 오른쪽 외야 관중석에 안착했다. 비거리 115m짜리 우월 솔로포였다. 이날 첫 타석을 포함해 정규시즌에서 볼넷 2개만 고르고 11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던 추신수는 14타석 만에 첫 안타와 홈런을 신고했다. 추신수는 관중석에서 울리는 '기적 소리'를 들으며 그라운드를 돌았다. 최정은 추신수에게 축하 인사를 건넨 뒤, 타석에 들어서서 킹험의 시속 147㎞ 직구를 통타해 ...

    한국경제 | 2021.04.08 21:45 | YONHAP

  • thumbnail
    '추추트레인' 부담감 덜어냈다…KBO 데뷔 안타가 '홈런'

    ... 안타는 홈런으로 기록됐다. 추신수는 8일 오후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한화와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홈 경기에 3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장했다. 앞서 추신수는 자신의 이름 값과 어울리지 않게 무안타를 기록 중이었다. 그러나 추신수는 3회 첫 안타를 홈런으로 기록하면서 마음의 짐을 덜게 됐다. 이날 추신수는 3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한화 선발 투수 킹험의 초구 높은 체인지업(137km)를 그대로 받아쳐 우월 솔로포로 장식했다. ...

    한국경제 | 2021.04.08 21:40 | 김정호

  • thumbnail
    SSG 추신수, KBO 첫 안타는 '우월 솔로포'…멀티히트도 작성(종합2보)

    11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다, 8일 한화전 3회 우월 솔로 아치 추신수(39·SSG 랜더스)가 홈구장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시원한 우월 솔로포로 '한국 무대 첫 안타'를 신고했다. 봉인이 풀리니, 두 번째 안타와 타점은 금세 나왔다. 추신수는 8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KBO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홈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3회 두 번째 타석에서 우월 솔로 아치를 그렸다. KBO리그 ...

    한국경제 | 2021.04.08 20:39 | YONHAP

  • thumbnail
    등록명도 팀도 바꿨지만…한화 킹험, 첫 등판서 3⅔이닝 4실점

    ... 무사히 넘겼지만, 3회 SSG 중심 타선의 벽을 넘지 못했다.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킹험은 초구 시속 137㎞ 체인지업을 던지다가 추신수에게 우월 솔로 홈런을 얻어맞았다. 킹험은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추신수와 상대해 2타수 무안타 1삼진으로 잘 던졌다. 그러나 한국 무대에서는 '추신수에게 한국 무대 첫 안타를 내준 투수'로 기록됐다. 킹험은 후속타자 최정에게도 좌월 솔로 홈런을 맞아 추가 실점했다. 4회 2사 후 킹험은 최지훈에게 좌전 안타, 로맥에게 ...

    한국경제 | 2021.04.08 20:25 | YONHAP

  • thumbnail
    SSG 추신수, KBO 첫 안타는 '우월 솔로포'…최정, 연속타자 홈런(종합)

    11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다, 8일 한화전 3회 우월 솔로 아치 추신수(39·SSG 랜더스)가 홈구장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시원한 우월 솔로포로 '한국 무대 첫 안타'를 신고했다. 추신수는 8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KBO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홈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3회 두 번째 타석에서 우월 솔로 아치를 그렸다. 1-0으로 앞선 3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 추신수는 한화 ...

    한국경제 | 2021.04.08 19: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