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61-28870 / 29,5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란다원칙' 不告知땐 저항 정당 .. 공무집행방해 무죄

    ... 아니라는 대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형사3부(주심 송진훈 대법관)는 9일 공무집행방해 및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도주차량)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한모(39)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폭력 혐의를 포함한 공무집행방해 부분에 대해서는 무죄를,나머지 혐의에 대해서는 징역 8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현행범을 체포할 때 경찰관은 피의자에게 범죄사실 요지와 체포이유,변호인을 선임할 권리 등을 지체없이 알리고 변명의 기회를 줘야 한다"며 "이런 ...

    한국경제 | 2000.07.10 00:00

  • '삼성 신주인수권' 문제 없었다 .. '대법관 청문회 안팎'

    ... 증거가치가 희박한 것 아니냐. "당시 국과수를 제외한 어떤 감정기관을 믿을 수 있겠는가. 홍성은씨는 잠도 충분히 잤기 때문에 증거능력을 인정할 수 있다" -공업용 우지(쇠기름)라면 사건으로 해당 기업의 수지가 악화됐다. 대법원에서 무죄판결을 했는데 아직도 유죄라고 확신하나. "사건 수사 이후로 공업용 우지를 식용으로 수입하는게 금지됐고 미국에서도 이에 전혀 이의를 제기하지 않고 있다" -(지난해 김강용 고관집 절도사건과 관련) 피해자격인 유종근 지사의 서울숙소에 ...

    한국경제 | 2000.07.08 00:00

  • '삼성 신주인수권' 문제 없었다 .. 대법관 청문회 안팎

    ... 수 없어 가처분신청을 기각했다" -경찰관이 피의자를 불법 감금한 사실이 밝혀지자 판사가 재정신청을 냈으나 후보는 이를 기각했다. 불법성을 인정한 만큼 공소를 제기했어야 하는 것 아닌가. "재정신청사건을 심의하는 법원은 유죄,무죄의 판단 뿐만 아니라 기소 여부까지 결정해야 한다. 불법감금한 사실은 인정됐지만 검찰이 영장 재청구에 대비하라고 지시한 점 등 정상 참작의 사유가 있어 기소유예 처분을 내렸다. 유죄라 하더라도 기소를 유예하는 게 타당하다고 봐서 ...

    한국경제 | 2000.07.08 00:00

  • 변호사 무더기 사법처리 예고...브로커고용 처벌판결

    ... 고용해 사건을 맡는 행위를 현행 변호사법으로 처벌할 수 있다는 대법원의 판결에 따라 지난98년 법조비리사범 일제 단속 때 적발된 비리 변호사 1백10여명에 대한 기소 여부를 검토중이다. 검찰 관계자는 이날 "1심과 2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이순호 변호사에 대해 지난15일 대법원이 유죄판결을 내린 만큼 이 변호사 사건 이후 전국적으로 진행된 일제단속에서 비리가 드러난 변호사들에 대한 사법처리 여부를 신중히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외근사무장 ...

    한국경제 | 2000.06.17 00:00

  • 大法院의 '헷갈린 판결'...3월엔 위법 5월엔 무죄

    ... 피고인 2명에게 상반된 판결을 내려 논란이 일고 있다. 대법원 형사2부(주심 이용훈 대법관)는 지난달 26일 조합원 찬반투표를 거치지 않은 채 파업을 주도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만도기계 노조 아산지부장 김모(37)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상의 쟁의행위 찬반투표 규정을 따를 수 없는 객관적 사정이 있거나 조합원의 민주적 의사결정이 확보됐다면 투표절차를 밟지 않았다는 사실만으로 쟁의행위가 위법하다고 ...

    한국경제 | 2000.06.13 00:00

  • 이기택 전의원 뇌물죄, 집유 3년.추징금 3천만원...서울지법

    ... 없이 그렇게 했다는 주장은 믿기 힘들다"며 "피고에게 유리한 증언을 한 증인들의 발언도 일관성이 없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그러나 "피고가 민방선정 관계자들에게 경성주택이 선정되도록 직접 압력을 행사하지 않았으므로 알선수재 혐의는 무죄"라며 "더구나 피고는 돈을 먼저 요구한 게 아니고 경성주택이 민방사업자로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는 점도 불분명하므로 집행유예를 선고한다"고 밝혔다. 이 전의원은 지난94년 7월 자신의 집으로 찾아온 경성그룹 이재학회장으로부터 민방사업자 ...

    한국경제 | 2000.06.09 00:00

  • 이기택 前의원 '경성뇌물' 유죄 .. 법원, 집행유예 선고

    ... 없이 그렇게 했다는 주장은 믿기 힘들다"며 "피고에게 유리한 증언을 한 증인들의 발언도 일관성이 없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그러나 "피고가 민방선정 관계자들에게 경성주택이 선정되도록 직접 압력을 행사하지 않았으므로 알선수재 혐의는 무죄"라며 "더구나 피고는 돈을 먼저 요구한 게 아니고 경성주택이 민방사업자로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는 점도 불분명하므로 집행유예를 선고한다"고 밝혔다. 이 전의원은 지난94년 7월 자신의 집으로 찾아온 경성그룹 이재학회장으로부터 민방사업자 ...

    한국경제 | 2000.06.09 00:00

  • 유엔인권이사회, "신학철씨 `모내기'그림 폐기말라" 통보

    ... 유죄판결이 "시민적.정치적 권리에 관한 국제규약"제 19조(표현의 자유)에 위배된다며 유엔인권이사회에 제소했다. 신씨는 지난 87년 모내기하는 농부가 외세를 상징하는 코카콜라,양담배 등을 바다로 쓸어넣는 남쪽과,풍년을 경축하며 행복한 모습을 짓고 있는 북쪽을 대비한 "모내기"그림을 그렸다. 이그림으로 신씨는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1,2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으나 98년 대법원에서 유죄취지로 파기환송된 뒤 지난해 11월 유죄가 확정됐다.

    한국경제 | 2000.05.31 00:00

  • "사측의 정당 요구 무시한 파업은 불법"...대법원 판결

    ... 노조가 이에 응하지 않고 협상 결렬을 이유로 파업을 벌이면 불법쟁의에 해당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형사3부(주심 이임수 대법관)는 28일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된 고모(47)씨 등 6명에 대한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수원지법 합의부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협약체결권이 불명확한 교섭대표와 합의한 내용은 조합원 총회에서 거부될 수 있는 만큼 노조측은 이에 관한 사측의 의문을 풀어줄 책임이 있다"며 "그렇지 ...

    한국경제 | 2000.05.29 00:00

  • [긴급해부 '공적자금'] (2) '낭비와 책임문제' .. 血稅는 '펑펑'

    ... 부실채권 및 후순위채 매입지원으로 정상화에 성공해 적기시정조치에서 졸업했다. 정부가 공적자금을 투입하면서 지금까지 2천명 가까이 부실책임을 물었다지만 사법당국에 제대로 고발한 경우는 많지 않다. 금감위는 ''전직 유죄, 현직 무죄 . 퇴출 유죄, 생존 무죄''라는 기묘한 잣대를 적용해 빈축을 사기도 했다. 이제라도 공적자금 쓸 땐 쓰더라도 투입원칙과 책임을 분명히 해야 할 때다. 부실원인을 철저히 따지고 책임을 물어야 정부의 구조조정 작업을 국민들이 ...

    한국경제 | 2000.05.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