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네가 너무 좋아"…'날찾아' 서강준♥박민영, 더욱 깊어졌다 [종합]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이하 ‘날찾아’) 비밀의 문이 드디어 열렸다. 박민영의 아빠를 죽인 사람은 엄마 진희경이 아닌 이모 문정희였던 것. ‘날찾아’가 지난 10년 동안 심명주(진희경 분)와 심명여(문정희 분)가 함구하고 있었던 목해원(박민영 분)의 아빠 목주홍(서태화 분)의 죽음에 관한 진실을 모두 밝혔다. 모두가 알고 있었던 것과는 달리, 그를 죽음에 ...

    텐아시아 | 2020.04.08 09:02 | 태유나

  • thumbnail
    '날찾아' 문정희, 극 판도 뒤엎은 몰입神...'역대급 반전'

    극의 판도를 뒤엎은 몰입신이다. 파격적인 전개의 중심, ‘날찾아’의 문정희 말이다. 6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서 문정희는 그간 베일에 싸인 심명여의 서사를 휘몰아치며 쫄깃한 극 전개를 이끌었다. 패션 철학이라고 우겨온 선글라스 뒤에 감춘 눈의 비밀부터 과거 형부의 죽음, 베스트셀러 작가로서 신작 행보까지 명실상부 감정 열연의 대가답게 눈을 뗄 수 없는 감정 줄타기를 ...

    스타엔 | 2020.04.07 17:30

  • thumbnail
    '날찾아' 문정희, 박민영父 살인 진범이었다…'충격 반전'

    극의 판도를 뒤엎은 파격적인 전개의 중심에는 문정희가 있었다. 지난 6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이하 ‘날찾아’)에서는 그간 베일에 싸인 심명여(문정희 분)의 서사가 휘몰아쳤다. 패션 철학이라고 우겨온 선글라스 뒤에 감춘 눈의 비밀부터 과거 형부의 죽음, 베스트셀러 작가로서 신작 행보까지 눈을 뗄 수 없는 감정 줄타기가 극강의 몰입도를 선사한 것. 심명여는 절친의 시한부 ...

    텐아시아 | 2020.04.07 11:03 | 태유나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날찾아' 서강준♥박민영, 달콤한 하룻밤…굳건해진 사랑

    ... 청한 그는 반나절을 보내고 나서는 죽지 못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러나 목해원은 죽어야만 했다. 그래야만 자신을 괴롭힌 이들에게 후회를 안길 수 있기 때문. 그 길로 곧장 강 안으로 걸어 들어가던 목해원은 자신을 부르는 심명여(문정희 분)의 목소리에 걸음을 멈췄다. 그때만 떠올리면 목해원은 아직도 신기했다. 원래대로라면 학교에 있어야 할 자신이 강가에 갔다는 것을 심명여가 어떻게 알고 왔을까. 그 실마리는 임은섭의 기억 속에 있었다. 아직 아침도 깨어나지 ...

    텐아시아 | 2020.04.07 08:13 | 박창기

  • thumbnail
    '날찾아' 박민영♥서강준, 세상 제일 달콤한 밤 보냈다…굳건해진 사랑

    ... 죽어야만 했다. 그래서 해원을 괴롭힌 “그것들을 다 후회하게” 만들어야 했다. 그 길로 곧장 찰랑거리는 물결 안으로 성큼성큼 걸어 들어간 해원. 반쯤 들어갔을까, 뒤에선 자신을 부르는 날카롭고도 다급한 이모 명여(문정희)의 목소리가 들려왔다. 덕분에 해원은 강안으로 들어가는 걸음을 멈출 수 있었다. 그때만 떠올리면 해원은 아직도 신기했다. 한가로운 평일의 오후, 원래대로라면 학교에 있었어야 할 그녀가 기차를 타고 그 강가에 갔다는 것을 이모는 ...

    스타엔 | 2020.04.07 07:48

  • thumbnail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작가 문정희,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까

    모두가 목이 빠져라 바라던 JTBC ‘날찾아’ 전 베스트셀러 작가 문정희의 신작 계약이 성사됐다. 그녀는 또 어떤 이야기로 문학계를 뒤흔들까. 제작진은 “첫 문장부터 숨이 멎는 듯 강렬할 것”이라고 귀띔해 눈길을 끈다.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의 심명여(문정희)는 잘 나가던 베스트셀러 작가로 누구보다 화려한 인생을 살았다. 돌연 절필을 선언하고 조용한 시골마을 ...

    스타엔 | 2020.04.04 15:55

  • thumbnail
    '날찾아' 문정희, 초록눈이었다…박민영 父 살인사건의 진실은?

    ... 번지는 이들은 진정한 행복을 느끼고 있었다. 특히 피곤한 서울 생활로 마음이 복잡했던 해원은 북현리에서 따뜻함을 느끼며 서서히 괜찮아지고 있었다. 하지만 “봄이면 돌아간다고 하지 않았나”라는 이모 명여(문정희 분)의 정곡을 찌르는 질문 때문에 평화로운 삶에 취해 있던 해원은 한순간에 차가운 현실로 돌아갔다. 그랬다, 봄이 오면 해원은 북현리를 떠나야 했다. 은섭도 같은 상황에 놓였다. 잊을만하면 찾아와 돈을 뜯어냈던 삼촌 길동이 “내는 ...

    텐아시아 | 2020.04.01 09:21 | 태유나

  • thumbnail
    '날찾아' 끝나가고 있는 북현리의 겨울…박민영X서강준의 다음 페이지는?

    ... 번지는 이들은 진정한 행복을 느끼고 있었다. 특히 피곤한 서울 생활로 마음이 복잡했던 해원은 북현리에서 따뜻함을 느끼며 서서히 괜찮아지고 있었다. 하지만 “봄이면 돌아간다고 하지 않았나”라는 이모 명여(문정희)의 정곡을 찌르는 질문 때문에평화로운 삶에 취해 있던 해원은한순간에 차가운 현실로 돌아갔다. 그랬다,봄이 오면 해원은 북현리를 떠나야 했다. 은섭도 같은 상황에 놓였다. 잊을만하면 찾아와 돈을 뜯어냈던 삼촌 길동이 “내는 ...

    스타엔 | 2020.04.01 08:35

  • thumbnail
    '날찾아' 서강준, 내면에 감춰진 아픔 공개 예고 '오두막집 미묘한 냉기'

    ... 행복에 임은섭(서강준)은 영원히 사라져 버리는 것을 택했다. 짙은 밤하늘을 올려다보는 그의 쓸쓸한 얼굴은 어쩐지 행복이 사라지는 슬픔을 알고 있는 듯했다. 지난날의 상처를 품고 사는 해원, 알 수 없는 두통에 시달리는 명여(문정희) 등 모두가 자신만의 겨울이 있는 것처럼, 따뜻한 봄만을 품었을 것 같았던 은섭 또한 그랬다. 자신만의 겨울을 오두막 안에 꼭꼭 감춰두고 아무한테도 공유하지 않았다. 그 단단한 방어막에 유일하게 친한 친구인 장우(이재욱)조차 “걔에 ...

    스타엔 | 2020.03.24 15:16

  • thumbnail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서강준 아픔 밝혀진다…박민영과 '재회'

    ... 행복에 임은섭(서강준 분)은 영원히 사라져 버리는 것을 택했다. 짙은 밤하늘을 올려다보는 그의 쓸쓸한 얼굴은 어쩐지 행복이 사라지는 슬픔을 알고 있는 듯했다. 지난날의 상처를 품고 사는 해원, 알 수 없는 두통에 시달리는 명여(문정희 분) 등 모두가 자신만의 겨울이 있는 것처럼, 따뜻한 봄만을 품었을 것 같았던 은섭 또한 그랬다. 자신만의 겨울을 오두막 안에 꼭꼭 감춰두고 아무한테도 공유하지 않았다. 그 단단한 방어막에 유일하게 친한 친구인 장우(이재욱 분)조차 ...

    텐아시아 | 2020.03.24 13:15 | 태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