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51-160 / 3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몸짓으로 풀어낸 '쌀'…"아시아 정신 보여줄게요"

    ... 쌀 3.5t을 부어 배경으로 썼다. “이번 작품은 쌀 생산지로 유명한 대만 남동부의 츠상(池上)에서 영감을 받아 표현했습니다. 넓은 들판 위로 바람이 불자 벼가 파도치듯 움직이는 것이 장관이더군요. 쌀이 자라고 수확되기까지의 ... 함께 대형 영상을 활용한다. 츠상의 논에서 이뤄지는 농사의 전 과정을 2년간 촬영한 영상이다. 모내기 때 논에 댄 에 비치는 구름, 수확 후 농부들이 땅에 지른 불길 등을 배경으로 무용수 24명이 춤을 춘다. “공기 ...

    한국경제 | 2015.09.09 18:37 | 선한결

  • thumbnail
    한화, 국내 최대 청소년 과학경진대회 '사이언스 챌린지' 개최

    ... 어스(Saving the Earth)를 주제로 에너지(태양광 등), 바이오(질병·식량 등), 기후변화, 등의 이슈에 대해 약 6개월간 진행됐다. 전국에서 고등학생 457개팀이 응모했고, 심사를 거쳐 본선에는 30팀이 ... 원의 장학금을 받게 된다. 김창범 한화케미칼 대표는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대회를 통해 얻은 경험과 영감을 발전시켜 인류의 행복과 증진시키는 세계적인 과학자로 성장하길 소망한다"고 당부했다. '한화 사이언스 ...

    한국경제 | 2015.08.27 15:27 | 오정민

  • thumbnail
    올여름 모자 전쟁 '앗 뜨거워'

    ... 둘레를 조절하는 야구 모자를 말한다. 두 가지가 결합돼 스냅백 특유의 자유분방한 멋은 그대로 살아 있고 래시가드처럼 에 젖어도 금세 잘 마른다. NBA의 래시가드 스냅백은 검정과 회색 바탕에 에나멜, 실리콘, 자수, 홀로그램 등으로 ... 디펜드, 블랙 캐비어 등의 브랜드를 새로 들여왔다. 영국 브랜드 킹은 런던의 젊은 층이 좋아하는 음악, 보드 등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이 주목받고 있다. 미국 뉴욕에서 탄생한 리즌은 ‘짝퉁’ 에르메스인 호미스(HOMIES) ...

    한국경제 | 2015.08.08 18:00 | 임현우

  • thumbnail
    Premium 소변 튕겨내는 담벼락

    (유하늘 디지털전략부 기자) 미국 샌프란시스코시가 거리 담벼락에 을 튕겨내는 특수 페인트를 칠하기로 했습니다. 노상방뇨를 막기 위한 겁니다. 이 페인트를 칠한 벽에 소변을 보면 오줌이 본인 바지나 신발에 직접 튀게 됩니다. ... 사람이 많은 유흥가 지역에서 호응이 좋았다고 하는군요. 샌프란시스코 공공정책부 책임자인 모함메드 누루는 여기에 영감을 받아 노상방뇨와의 한판 승부를 펼치기로 했습니다. 노숙자들이 많은 9개 지역 공공시설에 우선적으로 도입할 계획입니다. ...

    모바일한경 | 2015.07.27 14:49 | 유하늘

  • thumbnail
    [이번주 화제의 책] '권력 위의 권력 슈퍼리치' 등

    ... 위대한 질문은 변화를 이끌어낸다. 좋은 리더는 사람들이 더 많이 꿈꾸고, 생각하고, 배우고, 행동하고, 성취하도록 영감을 주는 훌륭한 질문을 한다.” 《인생의 중요한 순간에 다시 어야 할 것들》 中 슈퍼리치들의 2000년 ... 슈퍼리치들이 등장한 패턴과 공통점에 주목하며 “21세기 슈퍼리치가 거둔 승리는 2000년 역사의 결과”이라고 주장한다. (존 캠프너 지음, 김수안 옮김, 모멘텀, 648쪽, 2만5000원) 성장을 이끌어주는 ...

    한국경제 | 2015.07.16 21:15

  • thumbnail
    [人사이드 人터뷰] "빗 저장·절수 변기 개발…교수가 왜 이런 걸 다 하냐고요? 부족 없는 세상 꿈꾸니까요"

    ... 극복할지 고민하던 그는 일본에서 출간된 ‘빗물을 모아 쓰는 법을 알려드립니다’라는 책을 번역하면서 영감을 얻었다. “빗물이 대기오염으로 산성화됐다는 얘기만 있을 뿐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지는 아무도 생각하지 않던 시절이었습니다. 그런데 빗물을 가만히 들여다보니 막상 걸러야 할 나쁜 성분을 거의 찾을 수 없었어요. 을 어떻게 정화할지만 고민했는데 큰 충격이었죠.” 그때부터 한 교수는 빗물의 중요성을 알리고 빗 재활용 시설을 ...

    한국경제 | 2015.07.10 21:23 | 오형주

  • thumbnail
    '한번 쓰고 버리는 플라스틱은 가라'…두고두고 쓰는 친환경 '패션 병' 개발…이젠 할리우드 스타의 '필수품'

    플라스틱 병은 세계 많은 국가들에 골칫거리다. 간편하게 들고 다닐 수 있어 편리하지만 환경오염의 주범으로 꼽히기 때문이다. 매년 쏟아지는 플라스틱 병 중 80%는 매립되거나 소각된다. 하지만 이 방법으로는 완벽하게 처리할 수 ... 사업을 시작하기 전에도 항상 금속 소재로 된 병을 가지고 다녔지만 디자인이 마음에 들지 않았다. 친환경을 내세운 병이 이미 시장에 많이 나와 있었던 점을 감안해 디자인에 초점을 맞췄다. 옛 우유병에서 영감을 얻어 병의 외관을 ...

    한국경제 | 2015.07.10 07:00 | 강동균

  • thumbnail
    백종원, 꽁치통조림 레시피 공개…"일식집도 이정도는 안 나와"

    ... 레시피를 전수했다. 이날 집밥 백선생 백종원은 윤상 손호준이 꽁치고추장찌개를, 김구라 박정철이 꽁치김치볶음을 만드는 걸 보고 "갑자기 영감이 떠올랐다"며 일식 스타일 꽁치간장조림을 만들기 시작했다. 백종원은 생강을 얇게 썬 뒤 설탕을 조금 넣었고 진간장 1/3, 맛술 1/3, 도 1/3을 1:1:1의 비율로 넣었다. 여기에 꽁치를 넣고 백종원은 "통조림이라 겉만 익으면 된다"며 "안 돼도 욕하지 마요. ...

    한국경제 | 2015.07.08 10:41 | 이상미

  • thumbnail
    자꾸만 아래로 가는 시선…발 끝에서 시작된 그 여자의 여름

    ... 소재로 만들었다. 곡선미와 크리스털 장식이 돋보이는 ‘스페셜 샌들’(198만원), 고급스러운 뱀가죽 소재의 ‘뉴 샌들’(148만원)도 글리터시리즈의 주요 제품이다. 미국 드라마 &l...에 등장, 하이힐의 대명사로 자리잡은 마놀로블라닉도 여름 신제품을 출시했다. 이탈리아 시칠리아섬, 아프리카에서 영감을 받은 다양한 디자인이 인상적이다. 블루 색상의 새틴 소재로 만든 ‘한기시’(173만원), ...

    한국경제 | 2015.07.06 07:02 | 김선주

  • thumbnail
    [명품의 향기] 지중해 빛으로 들었다…휴가지 이(伊) 남자의 '리조트 룩'

    ... 탐닉 정도가 되겠다. 투스카니의 오래된 호텔 ‘일 펠리카노’에서 바라본 지중해의 경관에서 영감을 얻었다고 한다. 다채로운 색의 향연, 그리고 그 공간에서 느껴지는 여유로움과 편안함을 옷을 통해 표현해냈다는 설명이다. ... 색상이 돋보이는 ‘코튼·리넨 혼방 숄 컬러 카디건’(①번 사진 상의)은 수영 후 밖으로 나왔을 때 체온을 유지해주면서 스타일까지 살릴 수 있는 제품이다. 무더운 여름철에 특히 사랑받는 소재인 리넨(마)과 ...

    한국경제 | 2015.06.29 07:02 | 임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