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3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특수작전기 이어 수송기 대만 착륙…中매체 "살라미 도발"(종합)

    ... '공'을 받을지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중국 관영매체는 대만에 착륙한 수송기가 "민간용으로 변형된 군용기"라면서 "도발"로 규정했다. 19일 글로벌타임스는 중국 내 전문가를 인용, 미국 수송기의 대만 착륙은 "또 하나의 미국발 살라미식(큰 덩어리를 얇게 잘라 여러개로 나누는 방식) 도발"이라며 "대만 독립주의자들에게 잘못된 신호를 줬다"고 썼다. 이 신문과 인터뷰한 중국의 공군 전문가 푸첸샤오는 "C-130은 중형 전술 수송기로서 전적으로 군용으로 설계됐다"면서 ...

    한국경제 | 2021.07.20 20:42 | YONHAP

  • thumbnail
    2024년 미국발 세계일주 크루즈 여행 예약 순식간에 매진

    2시간30분 만에 종료…"코로나 사태 후 일상 복귀" 기대감 기본요금 8천500만원…마이애미 출발해 132일 31개국 방문 기본요금 약 8천500만 원으로 시작하는 2024년 미국발 세계 일주 크루즈 여행 예약이 순식간에 매진됐다. 19일(현지시간) USA투데이에 따르면 크루즈 선사 '리젠트 세븐 시즈 크루즈'가 지난 14일 내놓은 2024년 세계 일주 크루즈 여행 상품의 예약이 개시 후 2시간30분만에 끝났다. 이날 오전 8시 30분에 시작한 ...

    한국경제 | 2021.07.20 14:33 | YONHAP

  • 코로나 장기화로 '우편·특송' 통한 마약 기승

    상반기 마약류 662건, 214.2kg 적발…건수 59%, 중량 153% 증가 국제우편·특송화물 마약 적발 건수, 지난해 158건에서 올해 605건 대폭 증가 ◆…미국발 특송화물 메트암페타민 3752g. 올해 상반기 관세국경에서 마약류 662건, 214.2kg이 적발됐다.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국제우편과 특별배송을 통한 마약의 유입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5일 관세청에 따르면 전년 상반기 대비 마약 적발 건수는 ...

    조세일보 | 2021.07.15 09:39

  • thumbnail
    커피봉지·소금통 속 마약 빼곡…국제우편·특송 '직구' 밀수↑

    ... 4.4㎏(5억원) 등이다. 적발된 메트암페타민의 양은 전년 동기 대비 77% 증가한 것으로, 145만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분량이다. 대량 적발 사례를 보면, 올해 5월 인천공항 세관이 정보분석에 따라 의심화물로 선별된 미국발 특송화물을 개장(개봉) 검사한 결과 해수염(수족관용 소금) 통 안에서 메트암페타민 백색가루가 무려 3천752g 발견됐다. 성범죄에 악용돼 '데이트강간 약물'로 불리는 케타민 적발량도 작년 전체 1천88g이던 것이 올해 상반기에만 4천442g으로 ...

    한국경제 | 2021.07.15 09:11 | YONHAP

  • 환율 뜀박질…장중 1150원도 뚫어

    원·달러 환율이 14일 장중에 1150원 선을 넘어섰다. 코로나19 사태가 ‘4차 대유행’ 단계에 진입한 데다 미국발(發) 인플레이션 공포도 엄습하자 달러를 비롯한 안전자산 선호가 부각된 결과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3원10전 오른(원화 가치는 하락) 1148원50전에 마감했다. 5원30전 오른 1150원70전에 출발한 환율은 1151원70전까지 치솟으며 장중 연고점을 돌파하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1.07.14 17:48 | 김익환

  • thumbnail
    인플레·코로나 공포에 달러강세…환율 1150원선 안착 시도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달러가 강세를 보이면서 14일 원·달러 환율이 장중에 1150원선까지 뛰었다. 원화와 한국 주식을 팔고 달러를 비롯한 안전자산으로 자금이 몰려든 결과다. 미국발(發) 인플레이션 공포가 엄습한 동시에 한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사상 최다를 기록한 영향이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환율은 5원 30전 오른(원화 가치는 하락) 1150원 70전에 출발했다. 이후 상승폭을 일부 반납해 오전 10시 36분 현재 환율은 1149원 50전에 거래 ...

    한국경제 | 2021.07.14 10:42 | 김익환

  • thumbnail
    "상하이 임시정부 '민주공화제' 근원은 中이 아닌 美민주주의"

    ... 임시정부가 '대한민국은 민주공화제로 한다'고 공포한 기원이 중국이 아닌 미국 민주주의에서 비롯됐다는 주장이 나왔다. 14일 재미 한인 이주사 분야 전문가인 장태한 리버사이드 캘리포니아대학(UC 리버사이드) 교수는 '민주공화제의 미국발 계보 : 대한인국민회와 대동단결선언' 연구 논문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는 임시정부 수립을 촉구하는 '대동단결선언'의 발기인 대부분이 중국에서 활동했고, 같은 해 발생한 중국혁명의 영향을 받은 점 등을 근거로 민주공화제를 '중국발'로 ...

    한국경제 | 2021.07.14 06:15 | YONHAP

  • thumbnail
    MBS 이어 채권·ESG까지...'시대 정신' 선점하며 초고속 성장 신화

    ... ‘사회 자본’으로 축적했다. <슈퍼 허브>의 저자인 산드라 나비디에 따르면 블랙록의 연결선은 금융계 전반에 걸쳐 있으며, 래리 핑크는 ‘해결사(Mr. Fix-It)’로 불렸다. 특히 미국발 금융위기는 그를 ‘월가의 제왕’으로 만들어 놓았다. 각국 정부에서 블랙록에 도움을 구하고, 가이트너 전 재무부 장관은 300억 달러 규모의 위험한 주택대출증권을 분석하고 매각하는 일을 맡겼다. 블룸버그는 “값을 ...

    한국경제 | 2021.07.12 06:03 | 이현주

  • 코스피, 점진적 긴축 무게…3,300선 재탈환 `타진`

    코스피가 미국발 조기 긴축 우려를 덜어내며 재차 3,300선 돌파를 타진하고 있다. 8일 오전 9시13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대비 8.25포인트(0.25%) 상승한 3,293.59를 기록중이다. 외국인이 700억원 매수 우위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개인과 기관은 각각 400억원, 300억원 순매도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공개된 지난 6월 미 FOMC 회의록에 따르면, 대다수 연준 위원들은 아직은 자산 매입프로그램을 축소할 여건은 마련되지 ...

    한국경제TV | 2021.07.08 09:20

  • thumbnail
    신기록 쓰는 코스피·코스닥…"3분기 더 간다"

    ... 수급 방향이 한쪽으로 쏠리진 않고 있다. 투자 주체들이 지수 전체가 아니라 개별 종목별로 대응한 결과로 분석된다. 업종별로 보면 비중이 높은 바이오주가 분발하고 있다. 지난 2분기엔 성장주, 중소형주 중심인 코스닥지수가 부진했다. 미국발 금리 급등 우려가 수급상 악재가 됐기 때문이다. 튼튼한 포트폴리오도 한몫했다. 바이오주와 게임주가 각각 시가총액 1·2위, 3·4위를 차지했다. 이어 2차전지 소재주 에코프로비엠, 코로나19 진단키트주 ...

    한국경제 | 2021.07.06 16:21 | 고윤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