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1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꼰대인턴' 박해진X김응수, '오붓함+밀착' 첫 다정 투샷 포착…궁금증 유발

    뉴스 화제성 1위, 수목극 1위에 등극한 대세 드라마 MBC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이 박해진과 김응수의 뜻밖의 다정한 투샷을 공개해 시선을 모은다. 지난주 방송된 3, 4회에서는 김응수(이만식 역)가 ‘준수식품’ 시니어인턴으로 오게 된 전모가 밝혀지며, 서로 직급이 뒤바뀐 채 재회한 박해진(가열찬 역)과 김응수의 본격적인 갑을 역전 전개로 신경전이 펼쳐졌다. 특히 중요한 계약이 걸린 중국바이어와의 미팅자리에 동행하게 된 ...

    스타엔 | 2020.05.27 08:39

  • thumbnail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서지혜, 소소하지만 확실한 힐링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과 서지혜가 운명 같은 첫 저녁식사를 가졌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 에서는 송승헌과 서지혜의 로맨스 시작점이 그려졌다. 실연당한 우도희(서지혜 분)를 목격하고 못내 신경 쓰였던 김해경(송승헌 분)은 서울행을 뒤로하고 돌아와 갑작스럽게 저녁 식사를 제안했다. 첫 번째 식사 자리를 가지게 된 두 사람은 특별출연한 배우 이시언과 태원석이 공동으로 ...

    텐아시아 | 2020.05.27 08:07 | 김예랑

  • thumbnail
    견미리 "이유비·이다인 연기 반대, 지금은…"

    ... 사랑보다는 잔잔한 로맨스가 더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다양한 작품 속 캐릭터를 맡았던 그녀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이 뭔지 묻자 "SBS '사랑 공감'"이라고 답하며 "어른들의 미니시리즈였다. 찍으면서 가슴이 많이 아팠던 작품이라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답했다. MBC 드라마 '대장금'에서 실감 나는 악역을 선보였던 그녀. 노하우가 있었는지 묻자 "작품이 잘 쓰여졌고, ...

    HEI | 2020.05.26 15:46 | 김소연

  • thumbnail
    산들, 신곡 '게으른 나' 발매 앞두고 일상 사진 공개...집에서도 소년미 뿜뿜

    [연예팀] 산들이 일상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산들이 디지털 싱글 '생각집' 시리즈의 첫 번째 곡 '게으른 나' 발매를 앞두고 26일 자정(0시) B1A4 공식 인스타그램 채널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들을 공개했다. ... 뮤직비디오 스포일러 영상을 깜짝 공개하며 신보를 예고한 바 있다. 이번 신곡은 지난해 6월 발매한 두 번째 솔로 미니 앨범 '날씨 좋은 날' 이후 약 1년 만이라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B1A4 메인 보컬인 산들은 지난 2016년 ...

    bntnews | 2020.05.26 14:20

  • thumbnail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 첫 방송부터 매력 발산...유쾌함과 설렘의 조화

    [연예팀]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이 첫 방송부터 존재감을 발했다. 25일 첫 방송된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극본 이수하, 연출 고재현 박봉섭)'에서 배우 송승헌이 음식과 식사 자리를 통해 환자를 살피고 치료하는 음식 심리 전문 정신과 의사 김해경 역을 연기했다. 그는 캐릭터 그 자체로 완벽 변신, 극을 이끌어 나가며 설렘과 유쾌함을 동시에 선보였다. 극 초반 김해경은 길거리에서 난동을 피우는 남자를 단숨에 제압하는 ...

    bntnews | 2020.05.26 13:49

  • thumbnail
    견미리 "이유비·이다인 연기한다 했을 때 반대…지금은 공유하는 것 많아 좋아"

    ... 싶다. 격한 사랑보다는 잔잔한 로맨스가 더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다양한 작품 속 캐릭터를 맡았던 그녀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이 뭔지 묻자 “SBS 드라마 ‘사랑 공감’. 어른들의 미니시리즈였다. 찍으면서 가슴이 많이 아팠던 작품이라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답했다. MBC 드라마 ‘대장금’에서 실감 나는 악역을 선보였던 그녀. 노하우가 있었는지 묻자 “작품이 잘 ...

    스타엔 | 2020.05.26 12:15

  • thumbnail
    [bnt화보] 견미리 “도도하고 차가운 이미지는 장점이자 단점, 편한 역할도 욕심나”

    ... 도전해볼 의향은 없는지 묻자 “도전하고 싶다. 격한 사랑보다는 잔잔한 로맨스가 더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다양한 작품 속 캐릭터를 맡았던 그녀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이 뭔지 묻자 “SBS 드라마 '사랑 공감'. 어른들의 미니시리즈였다. 찍으면서 가슴이 많이 아팠던 작품이라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답했다. MBC 드라마 '대장금'에서 실감 나는 악역을 선보였던 그녀. 노하우가 있었는지 묻자 “작품이 잘 쓰여졌고, 선과악 구도가 좋았기에 연기를 잘 할 수 ...

    bntnews | 2020.05.26 10:59

  • thumbnail
    [bnt화보] 견미리 “'부부의 세계' 김희애 연기 너무 잘해, 연기하면서 많이 힘들었을 듯”

    ... 도전해볼 의향은 없는지 묻자 “도전하고 싶다. 격한 사랑보다는 잔잔한 로맨스가 더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다양한 작품 속 캐릭터를 맡았던 그녀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이 뭔지 묻자 “SBS 드라마 '사랑 공감'. 어른들의 미니시리즈였다. 찍으면서 가슴이 많이 아팠던 작품이라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답했다. MBC 드라마 '대장금'에서 실감 나는 악역을 선보였던 그녀. 노하우가 있었는지 묻자 “작품이 잘 쓰여졌고, 선과악 구도가 좋았기에 연기를 잘 할 수 ...

    bntnews | 2020.05.26 10:58

  • thumbnail
    [bnt화보] 견미리 “딸들에 누가 되지 않는 연기자, 선배로서도 괜찮은 배우 되고파”

    ... 도전해볼 의향은 없는지 묻자 “도전하고 싶다. 격한 사랑보다는 잔잔한 로맨스가 더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다양한 작품 속 캐릭터를 맡았던 그녀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이 뭔지 묻자 “SBS 드라마 '사랑 공감'. 어른들의 미니시리즈였다. 찍으면서 가슴이 많이 아팠던 작품이라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답했다. MBC 드라마 '대장금'에서 실감 나는 악역을 선보였던 그녀. 노하우가 있었는지 묻자 “작품이 잘 쓰여졌고, 선과악 구도가 좋았기에 연기를 잘 할 수 ...

    bntnews | 2020.05.26 10:58

  • thumbnail
    [bnt화보] 견미리 “딸들이 '자기관리 끝판왕'이라 불러, 관리 안 하면 양심 없는 연기자 같아”

    ... 도전해볼 의향은 없는지 묻자 “도전하고 싶다. 격한 사랑보다는 잔잔한 로맨스가 더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다양한 작품 속 캐릭터를 맡았던 그녀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이 뭔지 묻자 “SBS 드라마 '사랑 공감'. 어른들의 미니시리즈였다. 찍으면서 가슴이 많이 아팠던 작품이라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답했다. MBC 드라마 '대장금'에서 실감 나는 악역을 선보였던 그녀. 노하우가 있었는지 묻자 “작품이 잘 쓰여졌고, 선과악 구도가 좋았기에 연기를 잘 할 수 ...

    bntnews | 2020.05.26 1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