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5,4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알립니다] 내달 2일 MWC 완전분석 웨비나

    한국경제신문사가 다음달 2일 ‘MWC(모바일월드콩그레스) 2022 완전분석 전문가 웨비나’를 엽니다. 5세대(5G) 이동통신의 진화와 6G의 미래, 인공지능(AI) 등 MWC 2022에서 언급된 키워드와 미래 기술의 향방을 깊숙이 들여다봅니다. 김영진 SK텔레콤 Tech Acceleration팀 리더, 모순래 KT 경영전략연구담당 상무, 김민구 LG유플러스 서비스인큐베이션랩장 등 통신 3사 전문가들이 나서 시장 동향을 해부합니다. ...

    한국경제 | 2022.02.27 18:14

  • thumbnail
    "평창 평화정신 계승…2024 동계청소년올림픽 남북 공동개최해야"

    ... 내 DMZ는 동식물 점유 공간으로 바뀌었다. 생태·평화적 보전에 대한 논의가 계속됐지만 불확정적인 미래라는 이유로 이에 대한 결정은 미뤄졌다. 세계 전역에서 기후위기가 커지면서 남북한은 물론 모든 국가가 생태계적 전환에 ... 알아보고 이를 그린데탕트의 관점에서 살펴봤다. ▷유엔 SDGs 세션1=좌장 이일청(선임 연구조정관, 유엔 사회개발연구소) -주제 : 접경지역에서의 개발-환경-평화 넥서스 접근 방안 접경지역에 대한 개발-환경-평화 넥서스 접근 방안은 ...

    한국경제 | 2022.02.27 15:13

  • thumbnail
    대선주자들 초유의 압박에…지주사 서울 설립 포기한 포스코

    포스코그룹이 새롭게 설립하는 지주사와 미래기술 연구개발(R&D) 조직을 포항에 설립하기로 했다. 주요 대선 주자를 비롯해 지역 정치권 등의 압박에 포스코가 결국 '백기'를 든 모양새다. 대선을 앞두고 정치권이 ... 200여 명이다. 이들은 현재 포스코 소속 시절에도 서울 삼성동 포스코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다. 서울에 근무하는 그룹 전략본부 및 계열사 인력 소속만 지주사로 바뀐다. 기존 철강사업 회사인 포스코 본사는 여전히 포항에 남는다. 지주사 ...

    한국경제 | 2022.02.25 18:56 | 황정환

  • thumbnail
    하나금융, KAIST와 '인공광합성' 연구 손잡았다

    ... KAIST와 손잡았다. 하나금융은 KAIST와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미래전략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발표했다. 하나금융과 KAIST는 △기후변화 문제 해결 △저탄소 에너지 경제 전환 ...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KAIST에 ESG 경영 실천을 위한 학술활동 비용 100억원과 인공광합성 연구소 설립자금 100억원 등 총 20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탄소중립을 앞당기기 위한 CCUS 기술을 공동 ...

    한국경제 | 2022.02.24 18:12 | 김대훈

  • thumbnail
    Premium [조인수의 희귀질환 이야기] 세계 희귀질환의 날, 행동하는 희귀질환 환자들

    ... 희귀질환자 관리및 정책을 위임함으로써, 각 병원기관들의 전문성하에 환자들을 지원하고 있다. 프랑스는 국립보건의학연구소(INSERM·French national Institute of Health and Medical... 하다. 그것이 기업의 사회적책임(CSR) 활동이 되었든 혹은 환자중심의 임상시험을 디자인하는 것이 되었든, 기업의 미래전략과 소통의 방법에 환자 또는 환자들의 커뮤니티를 고려하지 않는다면 단지 과학만으로 기업의 성장을 이룩하기 어려운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24 08:44 | 최지원

  • thumbnail
    Premium [Cover Story - MARKET] 써모피셔·싸토리우스·머크…해외 바이오 소부장 기업 톱3 분석

    ... 기업인 써모피셔(미국), 싸토리우스(독일), 머크(독일) 세 곳을 분석했다. 이들은 어떻게 성장했으며, 주요 사업 전략은 무엇일까. 국내 소부장 기업이 참고할 만한 해외 기업의 로드맵을 살폈다. 바이오 관련 글로벌 소부장 기업들은 ... 필요하다. 이러한 니즈에 맞추기 위해서는 오랜 경험과 전문성이 선행되어야 하기 때문에 코로나19로 확보된 자금력을 미래에 투자하고 있다. CMO와 진단기업을 제외하고 진정한 의미의 글로벌 소부장 기업들을 소개한다. 걸음마 단계인 국내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21 10:57 | 최지원

  • thumbnail
    "AI참모가 지휘 돕는 스마트 국방 머지않아"

    ... 스마트 국방 시대에 AI는 ‘필수도구’라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다. 윤여선 한화시스템 기반기술연구소장은 20일 “신무기체계 구축 속도는 빨라지고 있는데 군인을 포함한 국방 인력 자원은 갈수록 줄어들어 국방 ... 말했다. 한화시스템은 AI와 무인자율·도심항공체계(UAM) 등이 결합한 유·무인 복합체계가 미래 전장의 판도를 바꿀 ‘게임 체인저’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회사가 국내 최초로 개발 중인 ...

    한국경제 | 2022.02.20 18:08 | 배성수

  • thumbnail
    신냉전 시대…'삼성전자 배지' 단 외교관들, 존재감 커졌다 [강경주의 IT카페]

    ... 삼성전자는 보도자료를 통해 "리퍼트 전 대사가 지정학, 입법, 규제 동향 등의 정책을 북미법인의 사업 전략에 반영할 것"이라고 했다. 최경식 삼성전자 북미총괄장은 "리퍼트 전 대사는 삼성전자에 수십 년에 ... 갑시다"를 말하며 침착하게 대응해 한국인들의 호감을 샀다. 대사직에서 물러난 이후에는 미국 보잉사, 미국 싱크탱크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등에서 대관 업무를 맡았다. 2020년부터는 유튜브 아시아태평양지역 정책 총괄을 맡았다. ...

    한국경제 | 2022.02.20 15:07 | 강경주

  • thumbnail
    유한양행, 신약개발 '원스톱 허브' 조성

    ... 2300억원이 넘는다. 최종 개발에 성공하면 추가로 4조원가량이 유한양행 계좌에 들어온다. 조욱제 유한양행 사장이 회사의 미래를 ‘연구개발(R&D) 중심 신약개발 기업’으로 그린 이유가 여기에 있다. 유한양행이 ... 끌어올리기로 했다. ‘바이오 R&D 허브’ 군포에 둥지 유한양행은 17일 군포시와 바이오연구소 및 의약품품질관리센터(CMC센터) 건립 협약을 맺었다. R&D센터는 유한양행의 100% 자회사인 유한메디카가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17 17:01 | 오상헌

  • thumbnail
    Premium [김선진의 바이오 뷰] 목적과 수단 vs 주(主)와 부(副)

    ... 올바른 방법은 경쟁자보다 열심히 노력해서 더 좋은 결과를 내는 방법일 것이다. 승리한 자도, 패배한 자도 떳떳하고 미래에는 경쟁자가 아닌 동업자로 더 큰 목표를 향해 함께 가는 사이가 될 수도 있을지 모른다. 승자는 패자의 약점을 반면교사로 ... 약간은 쑥스럽지만 여전히 떳떳한 승리다. 상대방을 이길 역량이 없다는 것을 알고는 이기기 위해 경쟁자를 방해하는 전략을 선택할 수도 있다. 상대방이 못하도록 훼방 놓고 분탕질을 해 승자가 되는 비열하고 치사한 수단을 동원하는 것이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17 08:51 | 최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