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선택 2016] 히스패닉·아시아계 비율↑…"차악에 찍었다"는 25%뿐

    출구조사결과 42% "내가 찍은 후보 매우 좋아"…"다른 후보는 싫어서"는 25%에 그쳐 오바마 효과는 미미…유권자 62%는 9월 이전 결심 미국에서 8일(현지시간) 열린 제45대 대통령 선거 출구조사 결과, 히스패닉과 아시아계 유권자의 비율이 4년 전에 비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CNN방송이 전했다. CNN 출구조사에 따르면 전체 투표자 가운데 라틴계가 차지하는 비율은 20...

    연합뉴스 | 2016.11.09 10:02

  • [美선택 2016] "투표합시다" 스타들의 투표 독려 인증샷 만발

    테일러 스위프트·케이티 페리·마돈나 등 동참 미국의 대통령 선거일인 8일(현지시간) 스타들은 투표장에서 찍은 사진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리며 유권자들의 투표를 독려했다. 미국 팝스타 테일러 스위프트는 이날 평범한 복장으로 투표소를 찾아 줄을 선 모습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스위프트는 2008년 대선 때 공화당 전당대회에서 공연한 적이 있긴 하지만 그동안 정치적인 성향을 잘 드러내지 않았다. 스위...

    연합뉴스 | 2016.11.09 09:48

  • [美선택 2016] 시카고 투표율, 오바마 대통령 선출 때보다 높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인 일리노이 주 시카고 지역 투표 열기가 오바마를 대선 승리로 이끈 당시보다 높게 나타났다. 시카고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8일(현지시간) 오후 현재 시카고 지역 유권자 투표 참여율(조기투표 포함)이 50.9%를 넘어섰으며, 투표 마감시간 기준 75%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짐 앨런 시카고 선관위 대변인은 밀레니얼세대(25~34세)의 투표 참여율이 특히 높다고 밝혔다. 시카고 유권자 가운데 조기투표...

    연합뉴스 | 2016.11.09 09:26

  • [美선택 2016] 진흙탕 싸움에 中·이란 '미국 때리기' 열중

    "美민주주의 추악함 폭로…위기의 나라가 타국 돕겠나" 조롱 러시아는 '자국 선거인듯' 상세 보도·생중계까지 진흙탕 싸움으로 흐른 미국 대선이 중국, 이란, 러시아 등 미국의 '라이벌' 국가들에 미국식 민주주의를 마음껏 비웃을 기회로 활용되고 있다. 미국 대선이 치러진 8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는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

    연합뉴스 | 2016.11.09 09:25

  • [美선택 2016] 개표상황 엎치락뒤치락에 금융시장 롤러코스터

    닛케이 -0.9%∼1.5% 등락, 코스피 'W'자 급변동…中증시 약세 오르던 페소화 가치 4.5% 넘게 폭락…원화 가치도 상승 후 급락 미국 대통령 선거 개표상황이 엎치락뒤치락하면서 글로벌 금융시장도 함께 흔들리고 있다.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의 당선을 낙관하며 상승세로 출발했던 9일 아시아 증시는 개표 초반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약진하자 급등락을 반복하고 있다. 트럼프 당선 가능...

    연합뉴스 | 2016.11.09 09:19

  • [美선택 2016] 日 초미관심…"결과따라 대일정책 달라질 것"

    일본 정부는 9일 미국 대통령 선거의 개표 진행 상황을 초미의 관심을 갖고 예의주시하고 있다.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와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후보 가운데 누가 당선되느냐에 따라 미국 정부의 대일·대아시아 정책이 달라질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막판까지 어느 한쪽의 일방적 승리를 장담하지 못하는 가운데 투표가 진행된 만큼 개표 결과에 따른 일본 정부의 대응도 적지 않게 달라질 수 밖에 없다. 이처럼 일본 정부가 미...

    연합뉴스 | 2016.11.09 09:02

  • [美선택 2016] 아들 부시·그레이엄·케이식…"트럼프 안 찍어"

    '끝까지 트럼프 외면' 공화당 주요인물들 속속 등장 8일(현지시간) 진행된 미국 대선에서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에 투표하지 않은 공화당 주요 인물들이 속속 나타났다. 선거운동 기간에 트럼프가 기성 정치인과 거리를 두는 전략을 쓴 데 따른 여파로 풀이됐다. CBS뉴스와 뉴욕타임스 등 미국 언론들에 따르면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 부부는 이날 투표하면서 대선후보 표기 부분을 빈 칸으로 남겨뒀다. 부시 전 대통령의 대변인 ...

    연합뉴스 | 2016.11.09 08:15

  • [美선택 2016] 투표권없는 괌에선 클린턴 압승…32년간 대선 족집게

    태평양에 있는 미국령 섬 괌에서 치러진 비공식 미국 대선 투표에서는 민주당 후보 힐러리 클린턴이 압승했다. 8일(현지시간) 미 의회전문지 더힐 보도에 따르면 이날 괌 비공식 투표에서 클린턴이 득표율 71.63%,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득표율 24.16%를 각각 얻었다. 괌 주민은 미국 시민권자이지만 미국 대선 투표권은 없다. 대신 대선일에 자체적으로 비공식 투표를 시행해 그 결과를 미국 본토 선거 결과가 나오기 전에 발표한다. 이...

    연합뉴스 | 2016.11.09 08:05

  • [美선택 2016] 클린턴-트럼프, 뉴욕서 한표 행사…서로 승리 자신

    597일간의 대장정 마무리…뉴욕서 개표결과 지켜보며 역사적 순간 맞아 부통령후보 팀 케인과 마이크 펜스도 고향서 투표 미국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과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가 8일(미국 동부시간) 597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고 운명을 날을 맞았다. 길고 긴 레이스를 해온 두 후보는 서로 자신의 승리를 확신하며 유권자들의 막판 지지를 호소했다. 클린턴은 이날 오전 8시 자택이 있는 뉴욕 외곽 채퍼쿼의 '그래핀 스쿨...

    연합뉴스 | 2016.11.09 06:18

  • [美선택 2016] 트럼프 차남, 아버지 찍은 투표용지 공개…선거법 위반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의 차남 에릭이 8일(현지시간) 자신의 투표용지를 온라인에 공개해 선거법 위반 논란에 휩싸였다. 의회전문지 '더 힐'을 비롯한 미 언론에 따르면 에릭은 이날 뉴욕 맨해튼의 자택 인근 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친 후 아버지 트럼프에게 한 표를 행사한 투표용지 사진을 트위터에 올렸다. 에릭은 투표함에 넣기 전 휴대전화로 투표용지를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에릭은 그 사진 위에 "내 아버지에게...

    연합뉴스 | 2016.11.09 0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