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1-266 / 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선택 2004] 케리 마지막 20시간 강행군

    민주당 대통령후보인 존 케리 상원의원은2일 20시간에 걸쳐 다섯 번 비행기를 타고 여섯 차례 집회에 참석하고 네 곳의 격전지를 돌고 나서 몇 시간 잠시 눈을 붙이는 것으로 장장 2년여 동안의 대선 레이스를마감했다. 그는 이날 밤 자정께 최대 격전지인 오하이오주 톨레도에 들러 "부시 대통령은지금 크로포드 목장으로 돌아가 자고 있는지 모르겠지만 나는 이 순간에도 한 표라도 더 얻기 위해 여기에 있다"며 지지를 당부했다. 케리는 보스턴에서 한 표...

    연합뉴스 | 2004.11.02 00:00

  • [美선택 2004] 中 돌연 부시 비난..의도 무언가

    중국은 미국 대선을 하루 앞둔 1일 조지부시 행정부의 대외 정책을 신랄하게 비난, 그 의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비난의 장본인은 외교담당 부총리와 외교부장을 역임한 첸치천(錢其琛). 80년대말~ 90년대초 10년간 외교부장을 맡아 톈안먼(天安門) 유혈사태로 인해 고립과 곤경에 처한 중국 외교를 국제무대에 복귀시킨 베테랑 외교관인 바로 그다. 첸치천은 이미 은퇴한 상태여서 그의 발언이 중-미간 외교 분쟁으로 번질 소지가 생기다면 중국 당국은...

    연합뉴스 | 2004.11.02 00:00

  • [美선택 2004] 플로리다ㆍ오하이오 불꽃튀는

    선거를 하루 앞둔 1일 조지 부시 대통령과존 케리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사실상 백중세의 접전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플로리다와 오하이오에서 불꽃튀는 대접전이 벌어지고 있다. 두 후보는 이날 발표된 전국 지지율 조사에서 같거나 근소한 차이로 우세하거나밀리는 등 예측을 불허하는 결과를 나타냈다. 워싱턴 포스트 (49% 대 48%), 조그비 (48% 대 47%), 뉴욕타임스/CBS (49% 대 46%), ABC (49% 대 48%), NBC/월스트...

    연합뉴스 | 2004.11.02 00:00

  • [美선택 2004] 1억2천만 한표씩 권리 행사

    최대 1억2천만명의 유권자들이 올 미국 대선에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2일 새벽 부터 미국 전역의 투표소에는 유권자들이 몰려 향후 4년간 미국을 이끌어갈 지도자를 선택하기 위해 한표씩의 권리를 행사했다. 이날 오전 0시(한국시간 2일 오후 2시)뉴 햄프셔주의 딕스빌 노치와 하트에서첫 투표가 이뤄진 후 매사추세츠주 지역 유권자들이 가장 이른 오전 5시45분 (한국시간 2일 오후 7시45분) 부터 351개 투표소에서 전자 투표기를 이용, ...

    연합뉴스 | 2004.11.02 00:00

  • [美선택 2004] 모스크바 거주 미국인 700여명 투표

    러시아 모스크바에 거주하는 미국인 가운데 700명 이상이 이미 미 대선에 한 표씩을 던졌다고 러시아 주재 미국 대사관이 2일 밝혔다. 대사관은 현재 모스크바에 공식적으로 거주 등록된 미국인은 5천500여명이라며이같이 말했다. 대사관 관리는 외교 공관이 외국 거주 미국인들에 투표 용지를 교부하는 것은매우 예외적인 상황에서만 있는 일로 모든 유권자들은 미리 투표 신청한 뒤 기입한투표용지를 2일까지 미국에 도착하도록 우편으로 보내야 한다고 덧붙였...

    연합뉴스 | 2004.11.02 00:00

  • 판사 63%, "서열제 필요하나 현행방식은 싫어"

    ... 63.8%(996명)가 서열제도에 대해원칙적으로 찬성했다. 그러나 서열제도가 유지될 경우 서열 결정 기준에 대해 '현재와 같은 임관성적순'이라는 응답은 27.7%(432명)에 그쳤고 근무평정순 22%(343명), 연령순 19%(297명)와 함께 미선택 응답이 22.9%(358명)나 돼 판사들도 새로운 기준이나 대안에 대해통일된 의견을 모으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근무평정과 관련, 현재와 같이 법원장의 평정으로 충분하다는 의견은 18%(282명)에 그친 반면 평정자가 추가돼야 ...

    연합뉴스 | 2003.10.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