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간] 언다잉

    ... 사실적으로 묘사했다. 건조한 문체 속에 감상을 최대한 배제하려 한 저자의 욕구가 엿보인다. 2020년 퓰리처상 논픽션 부문 수상작이다. 플레이타임. 326쪽. 1만8천원. ▲ 자유주의자 레이몽 아롱 = 레이몽 아롱·장루이 미시카·도미니크 볼통 지음. 박정자 옮김. 1950~60년대 프랑스 사상계는 장 폴 사르트르, 모리스 메를로퐁티를 중심으로 한 좌파 사회주의자들이 이끌고 있었다. 파리고등사범학교에서 사르트르와 동문수학한 레이몽 아롱은 당초 사회주의자였으나 ...

    한국경제 | 2021.07.29 16:39 | YONHAP

  • thumbnail
    써드위브, 미시카와 콜라보레이션 컬렉션 선보여

    [이진주 기자] 스트릿 캐주얼 패션 브랜드 써드위브(thirdweave)가 미국 글로벌 스트릿 브랜드 미시카(MISHKA)와 함께한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번 컬렉션은 반팔 티셔츠, 나일론 쇼츠, 백팩과 키링 액세서리의 라인업으로 써드위브 로고와 미시카 심벌을 함께 접목시켜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출시됐다. 특히 미시카의 가장 눈에 띄는 디자인인 'Keep Watch' 안구 로고를 모든 제품의 포인트로 강조했으며 한층 더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

    bntnews | 2021.05.07 10:01

  • thumbnail
    미나리, 美시카고 비평가협회 3개·플로리다 비평가협회 6개 후보 [공식]

    보스턴 비평가협회 2관왕에 빛나는 영화 '미나리'가 시카고 비평가협회에서 3개 부문, 플로리다 비평가협회에서 6개 부문에 후보로 호명되며 오스카에 파란을 일으킬 다크호스로 세계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미나리'는 시카고 비평가협회에서 여우조연상, 남우주연상, 유망감독상 후보에 올랐으며, 플로리다 비평가협회에서는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여우조연상, 연기앙상블상, 외국어영화상에 노미네이트됐다. 특히 배우 윤여정이...

    텐아시아 | 2020.12.21 09:59 | 노규민

  • thumbnail
    美시카고 고층 빌딩 3곳에 폭발물 위협 소동

    미국 시카고 도심의 고층빌딩 3곳에 동시다발적으로 폭발물 위협이 가해졌으나 실제적인 위협은 아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시카고 경찰은 8일(현지시간) 오후 4시25분께 시카고 최대 번화가의 유명 쇼핑몰 워터타워 플레이스와 블락 서티세븐, 특급호텔 포시즌스가 입주한 '900 노스미시간' 등으로부터 "폭발물 위협 전화가 걸려왔다"는 신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74층인 워터타워 플레이스에는 메이시스 백화점을 비롯한 104개의 업체가 입주해있다. 블...

    한국경제 | 2020.01.09 13:54 | YONHAP

  • thumbnail
    美시카고 주택 파티장에서 총격…"13명 부상"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22일(현지시간) 새벽 총격 사건이 발생해 총 13명이 다쳤다고 AP통신을 비롯한 미국 언론들이 전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총격 사건은 이날 새벽 0시30분 직후 시카고 사우스 사이드의 한 주택에서 발생했다. 당시 파티가 열리고 있었고 도중 다툼이 발생해 총격으로 이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경찰은 부상자들은 다양한 총상을 입었으며 피해자들의 연령대는 16세에서 48세에 이른다고 밝혔다. 또 이번 총격 사건과...

    한국경제 | 2019.12.22 23:34 | YONHAP

  • thumbnail
    美시카고 경찰 "공항서 대마 소지 적발돼도 체포 않겠다"

    일리노이주 기호용 대마 합법화하는 내년부터 국내선 이용객 대상 시행 국제선은 연방법에 따라 불법 미국 시카고 경찰은 일리노이주가 기호용 마리화나(대마)를 합법화하는 내년 1월 1일부터 시카고 공항 국내선 이용객 보안 검색 중 마리화나 소지자가 적발되더라도 체포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20일(현지시간) 밝혔다. 일리노이를 비롯한 일부 주가 마리화나를 합법화했으나, 미국 연방법상 마리화나는 여전히 불법 마약으로 분류되고, 마리화나를 가지고 주 경...

    한국경제 | 2019.12.21 15:29 | YONHAP

  • thumbnail
    비무장 시민 총격살해 美시카고 경찰, 살인 혐의 유죄 판결

    공격적인 태도를 보인다는 이유로 비무장 시민에게 총을 쏴 숨지게 한 미국 시카고 경찰관이 2급 살인 혐의로 유죄 판결을 받았다. 쿡 카운티 법원은 20일(현지시간) 지난 2017년 1월 시카고 히스패닉계 다수 거주지 허모사에서 발생한 총격 살인 사건과 관련, 1급 살인 혐의로 기소된 시카고 경찰청 경관 로얼 하우저(58)에게 2급 살인 혐의를 적용해 유죄 판결을 내렸다. 시카고는 쿡 카운티 법원의 관할 지역이고 하우저는 28년차 고참 경관이...

    한국경제 | 2019.12.21 10:08 | YONHAP

  • thumbnail
    "55년전 美시카고 병원서 납치된 신생아, 미시간에 살고 있다"

    시카고 언론 보도…FBI "수사 끝날때까지 피해자 사생활 보호" 언급 자제 55년 전 미국 시카고의 대형 종합병원에서 발생한 신생아 납치 사건에 새로운 관심이 쏠렸다. 19일(현지시간) 시카고선타임스와 WGN방송은 1964년 시카고 마이클리스병원에서 생후 이틀 만에 납치된 이후 소식을 알 수 없던 폴 프론착(55)이 현재 미시간주 소도시에서 다른 이름을 갖고 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시카고 WGN방송은 프론착이 현재 암투병 중...

    한국경제 | 2019.12.20 14:06 | YONHAP

  • thumbnail
    '기생충' 美시카고 영화비평가협회 시상식 4관왕...오스카 '기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기생충' 포스터/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Parasite)이 2019 미국 시카고 영화비평가협회(CFCA) 시상식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각본·외국어영화상 등 4관왕에 올랐다. 15일(현지시간) 할리우드 연예매체 데드라인에 따르면 CFCA는 전날 밤 시상식에서 ‘기생충’이 최우수 작품상으로 선정됐으며 봉준호 감독은 감독상을 받았다. 각본상과 최우수...

    텐아시아 | 2019.12.16 08:06 | 김지원

  • thumbnail
    '기생충' 美시카고 비평가협회서 작품·감독·각본상 등 4관왕

    '전문가의 눈' 비평가협회 시상식서 초강세…오스카 수상 가능성 높여 국내외에서 잇달아 수상 소식을 전하고 있는 한국영화 오스카 출품작 '기생충'(Parasite)이 2019 미국 시카고 영화비평가협회(CFCA) 시상식에서 최우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각본·외국어영화상 등 4개 부문을 수상했다. 15일(현지시간) 할리우드 연예매체 데드라인에 따르면 CFCA는 전날 밤 시상식에서 ...

    한국경제 | 2019.12.16 01: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