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2,1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일 정상 "외교·경제장관 '2+2회의' 신설, 북핵문제협력 합의"

    ... 의견일치"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1일 밤(이하 한국시간)에 열린 화상 정상회담에서 외교·경제 장관이 참여하는 '2+2 회의'를 신설하기로 합의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기시다 ... 또한 일본의 방위력을 근본적으로 강화하겠다는 뜻도 바이든 대통령에게 전했다고 밝혔다. 이날 밤 10시께 시작된 미일 화상 정상회담은 약 1시간 20분 동안 진행됐다. 작년 10월 4일 기시다 총리 취임 이후 미일 정상의 공식 회담은 ...

    한국경제 | 2022.01.22 00:46 | YONHAP

  • [속보] "미일 정상, 北 핵·미사일 긴밀히 협력하기로"[교도]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1.22 00:14 | YONHAP

  • [속보] "미일 정상회담서 외교·경제 2+2 신설 합의"[교도]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1.21 23:58 | YONHAP

  • [속보] "미일 화상 정상회담 종료"[교도]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1.21 23:37 | YONHAP

  • thumbnail
    미일 정상회담 시작됐다…북핵·중국 대응책 등 논의할 듯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의 화상 정상회담이 21일(미 현지시간) 오전 시작됐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작년 11월 초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린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잠깐 만난 두 정상이 화상 방식이지만 정식으로 회담하는 것은 작년 10월 기시다 총리 취임 이후 처음이다. 양국 정상은 이날 미일 동맹을 재확인하면서 인도태평양 등 역내 문제를 비롯해 코로나19 전염병 대유행, ...

    한국경제TV | 2022.01.21 23:22

  • thumbnail
    미일 정상회담 시작…북핵·중국 대응책 등 논의할 듯

    ... 10월 기시다 취임 후 첫 정식 회담…화상 방식으로 열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의 화상 정상회담이 21일(미 현지시간) 오전 시작됐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작년 11월 초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린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잠깐 만난 두 정상이 화상 방식이지만 정식으로 회담하는 것은 작년 10월 기시다 총리 취임 이후 처음이다. 양국 정상은 이날 미일 동맹을 재확인하면서 ...

    한국경제 | 2022.01.21 22:40 | YONHAP

  • thumbnail
    "미일 2+2회의 확대…외교·국방에 이어 외교·경제 신설"

    요미우리 "미일 정상회담에서 합의할 것"…중국 견제 미국과 일본은 외교·국방 장관이 참여하는 이른바 '2+2회의' 외에 외교·경제 장관 2+2회의를 추가로 만들기로 방침을 굳혔다고 요미우리(讀賣)신문이 2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는 21일 밤 예정된 화상회의 방식의 정상회담에서 이같이 합의하는 방향으로 양국이 논의 중이라고 복수의 일본 정부 관계가 밝혔다. 현재 미국과 일본은 외교·국방 담당 ...

    한국경제 | 2022.01.21 13:58 | YONHAP

  • thumbnail
    추락하는 日 엔화…1972년으로 돌아간 실질구매력

    ... 1995년부터 최근까지 일본의 소비자물가지수(CPI)는 4% 오르는 데 그쳤지만, 같은 기간 미국의 CPI 상승률은 84%에 달했다. 이런 상황에선 미 달러화보다 엔화 가치가 더 올라야 하지만 일본은행의 초저금리 정책에 따른 미일 간 금리 차가 발생한 영향 등으로 달러당 엔화 환율은 이달 초순 5년 만의 최고치인 116엔대까지 올랐다. 정상적인 흐름이라면 올라야 할 엔화 가치가 오히려 하락한 것이다. 일본과 다른 주요 국가 간 물가 격차는 영국 이코노미스트지(誌)가 ...

    한국경제TV | 2022.01.21 11:28

  • thumbnail
    일본 엔화 실질구매력 50년 전 수준으로 뒷걸음질

    ... 1995년부터 최근까지 일본의 소비자물가지수(CPI)는 4% 오르는 데 그쳤지만, 같은 기간 미국의 CPI 상승률은 84%에 달했다. 이런 상황에선 미 달러화보다 엔화 가치가 더 올라야 하지만 일본은행의 초저금리 정책에 따른 미일 간 금리 차가 발생한 영향 등으로 달러당 엔화 환율은 이달 초순 5년 만의 최고치인 116엔대까지 올랐다. 정상적인 흐름이라면 올라야 할 엔화 가치가 오히려 하락한 것이다. 일본과 다른 주요 국가 간 물가 격차는 영국 이코노미스트지(誌)가 ...

    한국경제 | 2022.01.21 11:17 | YONHAP

  • thumbnail
    미일 공동성명…북핵 CVID 재확인·안보리 결의준수 촉구(종합)

    정상회담 앞두고 발표…유엔회원국에 대북제재결의 이행도 요구 중국의 핵 고도화 우려…"핵위험 감소·투명성 증대 협의 나서라" 미국과 일본은 20일(현지시간) 공동 성명을 발표하고, 한반도에서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CVID) ...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일본 외교·안보 정책 사령탑인 아키바 다케오(秋葉剛男) 국가안전보장국장은 다음날 예정된 양국 정상회담에 앞서 통화를 하고 의제 등을 논의했다. 백악관은 이날 통화에서 설리번 보좌관과 아키바 국장이 미일 동맹의 ...

    한국경제 | 2022.01.21 07: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