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0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나바로 "美·中 무역합의 깨졌다"…트럼프, 다급히 트위터에 "아니다"

    대중(對中) 강경파로 꼽히는 피터 나바로 미국 백악관 무역·제조업 정책국장이 미·중 무역합의가 깨졌다고 말했다가 급히 번복했다. 이에 미 증시가 출렁이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나바로 국장의 발언을 직접 ... 대통령의 발언 직후 증시는 안정세를 되찾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는 11월 대선을 앞두고 미·중 1단계 무역합의를 자신의 치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관세 전쟁’ 중단을 비롯해 중국의 미국 농산물 수입 ...

    한국경제 | 2020.06.23 17:48 | 선한결

  • thumbnail
    백악관 참모 "미중 무역합의 끝장났다" 발언 후 긴급 번복(종합)

    ... 감염증(코로나19)이 중국 우한의 연구실에서 나왔다는 의혹을 미국 정보기관이 점점 더 믿게 되면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중 무역합의를 폐기하기로 결정했다는 취지의 말을 했다. 무역합의에 진전이 있었지만 현재 상황을 고려할 때 폐기된 것이 ... 같다는 것이다. 나바로 국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보좌진들 가운데 중국에 가장 호전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는 인물로 미중 무역전쟁의 배후에도 그의 강경론이 자리를 잡고 있다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미국은 불공정한 산업통상정책을 앞세운 ...

    한국경제 | 2020.06.23 11:45 | YONHAP

  • thumbnail
    백악관 참모 "트럼프, 미중 무역합의 폐기 결정했다"

    ... 감염증(코로나19)이 중국 우한의 연구실에서 나왔다는 의혹을 미국 정보기관이 점점 더 믿게 되면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중 무역합의를 폐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중국이 코로나19 발병을 은폐해 미국에 큰 피해를 입혔다는 게 합의 폐기를 ... 같다는 것이다. 나바로 국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보좌진들 가운데 중국에 가장 호전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는 인물로 미중 무역전쟁의 배후에도 그의 강경론이 자리를 잡고 있다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미국은 불공정한 산업통상정책을 앞세운 ...

    한국경제 | 2020.06.23 11:16 | YONHAP

  • thumbnail
    대중 경상수지 흑자 10년來 '최저'…반도체 불황에 '반토막'

    지난해 대중 경상수지 흑자가 2009년 이후 10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반도체 불황과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주요 수출품목의 단가 하락 영향이다. 19일 한국은행의 '2019년 중 지역별 국제수지(잠정)'에 ...러) 이후 가장 적은 수준으로, 2018년(246억7000만달러)에 이어 연속으로 최저치를 경신했다. 지난해 미중 무역전쟁 여파로 반도체 가격 하락이 지속되면서 반도체 불황이 장기화된 탓이다. 지난해 상품수지는 300억5000만달러로 ...

    한국경제 | 2020.06.19 12:00 | 고은빛

  • 백악관 무역국장 "볼턴 책 출간은 '리벤지 포르노'"

    피터 나바로 미국 백악관 무역·제조업 정책국장이 존 볼턴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사진 )의 '트럼프 때리기' 책 출간을 두고 '리벤지 포르노'(헤어진 연인에게 복수하기 위해 유포하는 ... "그는 부시 전 행정부에서도 이라크가 대량살상무기를 보유했다는 새빨간 거짓말을 밀어붙여 정부가 이라크 전쟁을 벌이는 데 일조한 뒤 그렇게 했다"고 주장했다. 볼턴은 오는 23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폭로를 ...

    한국경제 | 2020.06.19 09:53 | 이미경

  • thumbnail
    트럼프, 중국 제재 '위구르인권법' 서명…中 즉각 반발(종합)

    ... 내정에 함부로 간섭하고 있으며 이에 따른 책임은 전적으로 미국에 있다면서 강력한 보복을 시사했다. 미국이 중국과 무역전쟁에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책임론,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 등을 놓고 '신냉전'으로 불릴 ... 이날 주요 7개국(G7)의 다른 외교장관들과 공동성명을 내고 중국에 대해 홍콩보안법 철회를 촉구하기도 했다. 무역전쟁의 선봉에 선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도 이날 하원에 출석해 미국이 중국 내 소수민족의 강제노동에 ...

    한국경제 | 2020.06.18 12:34 | YONHAP

  • thumbnail
    미중 회담 와중에…트럼프, 중국관리 제재 '위구르인권법' 서명

    위구르 등 소수민족 인권 문제로 중 압박…AP "미중 갈등 악화할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중국의 이슬람 소수민족 인권 탄압에 책임이 있는 중국 당국자를 제재할 수 있도록 한 '2020년 위구르 인권정책 ... 이날 주요 7개국(G7)의 다른 외교장관들과 공동성명을 내고 중국에 대해 홍콩보안법 철회를 촉구하기도 했다. 무역전쟁의 선봉에 선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도 이날 하원에 출석해 미국이 중국 내 소수민족의 강제노동에 ...

    한국경제 | 2020.06.18 08:57 | YONHAP

  • thumbnail
    "미중, 무역전쟁 치르다 둘다 국가경쟁력 급격히 추락"(종합)

    IMD 세계랭킹 보면 미국 7계단·중국 6계단 뒷걸음질 "무역전쟁 미중경제 훼손…성장궤도 부정적으로 반전" 대규모 시위 사태 홍콩도 '2위→5위' 순위 추락 미국과 중국이 무역전쟁을 벌이기 시작한 뒤 국가경쟁력이 급격히 추락한 ... 제외하면 63개국 중에 가장 크다. 미국과 중국은 2018년부터 서로 상대국 제품에 고율관세를 치고받는 대대적인 무역전쟁을 벌여왔다. 부문별로 보면 미국은 경제성과 1→2위, 정부효율성 23→26위, 기업효율성 11→14위, 인프라 ...

    한국경제 | 2020.06.17 19:12 | YONHAP

  • thumbnail
    "미중, 무역전쟁 치르다 둘다 국가경쟁력 급격히 추락"

    IMD 세계랭킹 보면 미국 7계단·중국 6계단 뒷걸음질 "무역전쟁 미중경제 훼손…성장궤도 부정적으로 반전" 미국과 중국이 무역전쟁을 벌이기 시작한 뒤 국가경쟁력이 급격히 추락한 것으로 ... 제외하면 63개국 중에 가장 크다. 미국과 중국은 2018년부터 서로 상대국 제품에 고율관세를 치고받는 대대적인 무역전쟁을 벌여왔다. 부문별로 보면 미국은 경제성과 1→2위, 정부효율성 23→26위, 기업효율성 ...

    한국경제 | 2020.06.17 15:27 | YONHAP

  • thumbnail
    미중갈등에 美증시 상장 중국기업, 속속 이탈 채비

    블룸버그 "우파퉁청, 미국 사모펀드와 매각 협상" 미국과 중국이 무역, 기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책임론 등을 놓고 전방위적으로 충돌하는 상황에서 미국 증시에 상장된 중국 기업들이 잇따라 미국을 떠날 준비를 하고 ... 중국 기업들이 미국 시장을 떠나려는 이유는 미·중 간 갈등으로 비즈니스 환경이 악화했기 때문이다. 미국과 중국은 무역전쟁에 이어 기술, 코로나19 책임론,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중국 내 소수민족 인권 문제, 세계전략 등을 놓고 ...

    한국경제 | 2020.06.17 15: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