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81-2490 / 4,9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 3대 항공사, 미중 갈등속 보잉에 일제히 손해배상 소송

    中 외교부 "법으로 권익 지키는 것 합리적"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이 격화하는 가운데 중국의 3대 국유 항공사가 보잉을 상대로 'B-737 맥스' 항공기 운항 중단에 대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 사실이 보도되기 전에 중국 항공사들의 소송이 잇따를 것이라고 전했다. 한 업계 관계자는 이 신문에 "미중 무역협상이 결렬되지 않았더라면 항공사가 이렇게 일찍 손해배상을 청구하지는 않았을 것"이라면서 "법적으로는 ...

    한국경제 | 2019.05.22 14:40 | YONHAP

  • thumbnail
    중국 외교부, 무역전쟁 속 웨이보 계정 개설 '눈길'

    미중 무역전쟁 확전 속에 연일 미국을 겨냥해 비판 수위를 높이는 중국 외교부가 소셜미디어 웨이보 공식계정을 열어 관심을 받고 있다. 관영 매체가 반미 감정까지 부추기는 가운데 중국 정부가 젊은 층이 많이 이용하는 소셜미디어를 여론전에 활용하려는 속셈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22일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외교부 대변인실이 지난 20일 개설한 웨이보 계정은 24시간만에 53만명의 팔로워를 끌어들였다. 외교부 계정 개설 소식은 전날 웨이보에서 ...

    한국경제 | 2019.05.22 13:15 | YONHAP

  • thumbnail
    日, 미중 무역마찰 영향 4월 무역흑자 작년 동기比 90.3% 급감

    일본의 4월 무역수지 흑자 폭이 미·중 무역마찰 등의 영향으로 작년 동기대비 90.3% 줄었다고 NHK 등이 22일 보도했다. 재무성 발표에 따르면 일본의 4월 무역 수출액은 6조6천588억엔(약 72조782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2.4% 감소했다. 무역 수입액은 작년 동기 대비 6.4% 증가한 6조5천983억엔(약 71조4천233억원)이었다. 수출액에서 수입액을 뺀 무역수지는 604억엔(약 6천538억원) 흑자로, 무역 흑자액이 ...

    한국경제 | 2019.05.22 13:08 | YONHAP

  • thumbnail
    美, 中 '빅브라더 산업' 겨냥…中 CCTV 업계 제재 추진

    "'위구르족 탄압' 하이크비전 등 5개 업체 블랙리스트" 화웨이처럼 기술 차단…실제 타격보단 '글로벌 망신·견제' 중국에 대한 미국의 기술견제가 '빅브라더 산업'으로까지 확장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미국 정부는 중국의 감시 카메라 제조업체인 '하이크비전'을 상무부 기술수출 제한 목록(entity lis...

    한국경제 | 2019.05.22 11:41 | YONHAP

  • thumbnail
    화웨이 봉쇄령, 미중 '기술전쟁' 방아쇠 당겼나

    텐센트 마화텅 "기술전쟁 변화 예의주시" 전문가 "기술냉전 시작…세계 2개 진영으로 쪼개질 것" 5G 이동통신 기술의 선도업체인 중국 화웨이에 대한 트럼프 정부의 봉쇄령이 미국과 ... 미국 상무부의 제재를 받아 미 기업으로부터 핵심부품을 조달하지 못하게 되면서 위기에 몰렸었다. 텐센트 CEO는 미중 기술전쟁에 대해 신중하게 언급했지만 이미 양국의 갈등은 무역전쟁에서 기술전쟁 단계로 넘어갔다는 분석도 나온다. ...

    한국경제 | 2019.05.22 11:29 | YONHAP

  • thumbnail
    "중국내 美기업 40%, 무역전쟁탓 제조시설 이전·검토"

    주중 美상의 조사…"75% 관세 부정적 영향 호소" 중국에서 사업하는 미국 기업 10곳 중 4곳이 무역전쟁의 여파로 제조시설을 중국 밖으로 이전했거나 이전을 검토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주중 미국상공회의소와 주상하이 미국상공회의소는 회원사 250곳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40.7%가 제조시설을 중국 밖으로 옮겼거나 이를 검토 중이라고 답했다고 22일 밝혔다. 24.7%는 동남아 국가로, 10.5%는 ...

    한국경제 | 2019.05.22 11:09 | YONHAP

  • thumbnail
    WSJ "美, 첨단기술 분야에 '中인력 고용 승인' 지연"

    ... "고용허가가 오래 걸리면서 우리가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인력을 놓치고 있다"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는 중국에 투자하는 자국 기업들에 대한 기술이전 강요와 '중국제조 2025' 등을 겨냥해 중국과 무역 전쟁을 벌이고 있으며 중국에 대한 기술통제를 강화하고 있다. '중국제조 2025'는 2025년까지 의료·바이오, 로봇, 통신장비, 항공 우주, 반도체 등 10개 첨단제조업 분야에서 리더가 되겠다는 중국의 ...

    한국경제 | 2019.05.22 10:29 | YONHAP

  • thumbnail
    OECD "관세 전면전 때 美 GDP 0.6%·中 0.8% 감소"

    ... 0.8%의 GDP 감소를 겪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는 같은 기간 미국과 중국에서 수입물량이 2% 정도, 글로벌 무역이 1% 정도 감소하는 가운데 나타날 것으로 예상되는 수치다. OECD는 중국과 미국 시장에서 수요가 위축되면서 ... GDP가 2021년까지 0.7%, 글로벌 무역이 1.5% 감소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OECD는 관세 리스크가 미중 무역전쟁에만 국한된 것은 아니라고 지적했다. 새로운 무역 조치가 2019년 후반기에 집행돼 광범위한 국가에 타격을 ...

    한국경제 | 2019.05.22 10:27 | YONHAP

  • thumbnail
    미중 갈등 속 시진핑, 보병학교 시찰…"전쟁과 승리에 초점"

    ... 자신의 핵심 정책인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와 강군 사상으로 무장할 것을 강조했다. 그는 "모든 학업은 전쟁과 승리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면서 "현대전 특성을 파악하고 전쟁을 하려면 뭐가 필요하지 가르쳐야 ... 등 중국 매체들은 시 주석의 희토류 산업 시설 시찰 후 희토류 관련 기업의 주가가 폭등했다며 미·중 무역 전쟁에서 강한 자신감을 피력했다. 베이징 소식통은 "이번 장시성 시찰은 미·중 무역 협상의 ...

    한국경제 | 2019.05.22 09:54 | YONHAP

  • thumbnail
    [정형석의 나우앤덴] 죽어가던 비트코인의 '부활'…뭣이 중헌디?

    ... 회복한 이후 두 달여만에 두 배 이상 오르며 1000만원에 바짝 다가섰다. 이후 등락을 보이고 있지만 950만원 부근에 머물고 있다. 비트코인이 부활할 수 있었던 이유는 뭘까. 자산시장에 큰 악재로 작용하고 있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이 비트코인에는 호재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갈 곳 잃은 유동성이 미중 무역전쟁 심화되면서 이와 큰 연관이 없는 비트코인으로 유입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베네수엘라, 아르헨티나, 이란 등 일부 신흥국들의 정치 불확실성이 고조된 ...

    한국경제 | 2019.05.22 09:32 | 정형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