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381-37390 / 54,7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은서 기자의 증시브리핑] 코스피 상승세 주춤 1430선 약보합

    ... 금일 외국인은 1,500억원을 순매도하며, 주식에서 10일만에 순매도로 전환 중입니다. 이에 외국인 매도가 국내 증시 조정으로 연결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있지만, 현재까지 보여준 외국인 매수세와 선진국 대비 이머징 아시아 국가들의 ... 있으며, 우리나라 역시 양호한 경제회복을 보여주고 있다는 점에서 외국인 매수 유인은 충분하다고 판단됩니다. 물론, 국 다우와 S&P500지수가 전저점을 이탈하여 기술적으로는 추가조정 가능성이 있지만, 증시 역시 40% 가까운 ...

    한국경제TV | 2009.07.08 00:00

  • thumbnail
    美 기업실적 불안감…2차 경기 부양 논란 가열

    실업률과 신용카드 연체율이 치솟고 기업 이익은 급감하면서 국 경제 회복 시기가 당초 예상보다 늦춰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오바마 행정부 내에선 2차 경기부양책에 대한 논란이 가열되고 있다. 경기 불확실성이 커지고 어닝시즌을 맞아 기업실적에 대한 경계감이 겹치면서 증시는 급락세를 보였다. ◆2차부양책 "필요하다" vs "역효과" 7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경제자문위원인 로라 타이슨 UC버클리대 ...

    한국경제 | 2009.07.08 00:00 | 박성완

  • [리포트] 2차 경기부양책 논란

    국의 경기회복 우려가 커지면서 2차 경기부양책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또다른 부양책 논란은 오히려 증시에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습니다. 권순욱 기자가 보도합니다. 국의 경기회복이 더디게 진행되면서 2차 ... 우려감이 더 커졌습니다. 반대 여론도 만만치 않습니다. 시장 전문가들은 아직 추가 부양책이 필요하지 않으며, 증시에는 더 악재로 작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입을 모았습니다. 또 2차 경기부양책이 진행될 경우, 대규모 국채 발행으로 ...

    한국경제TV | 2009.07.08 00:00

  • thumbnail
    [초점]2Q 실적 모멘텀, 기대하긴 무리?

    ... 연구원은 "지수가 삼성전자의 서프라이즈 효과를 향유하지 못하고 지지부진한 움직임을 보였다는 것은 결국 시장에서는 이 2분기 실적에 대한 맹목적인 기대감은 거두어 들인 상태라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며 "실적이 당장 지수 박스권 ... 오전 10시 53분 현재 코스피 지수는 전날보다 9.36포인트(0.65%) 내린 1424.84를 기록하고 있다. 국 뉴욕 증시도 주요기업들의 올 2분기 실적 부진에 대한 우려에 급락했다. 7일(현지시간) 다우존스 산업지수는 ...

    한국경제 | 2009.07.08 00:00 | crispy

  • 역외 환율, 美 증시 혼조 속 소폭 하락…1269.5원(-3.5원)

    원달러 환율이 역외 선물시장에서 증시 혼조 속에서 소폭 하락했다. 7일 국 뉴욕차액결제선물환(NDF) 시장에서 1개월물 기준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인 지난 3일보다 3.5원 내린 1269.5원을 기록했다. 전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거래된 현물환 종가 1268.5원보다 1원 높은 수준이다. 이날 뉴욕 증시는 경기 회복이 늦어질 것이라는 우려때문에 혼조세로 마감했다. 다우존스 산업지수는 전거래일보다 44.13p 상승한 8324.87로 거래를 ...

    한국경제 | 2009.07.07 00:00 | cuba

  • 증시, 경기회복 지연 우려에 혼조

    뉴욕 증시가 경기 회복이 늦어질 것이라는 우려때문에 혼조세로 마감했다. 국 다우존스 산업지수는 6일(현지시간) 전거래일보다 44.13포인트(0.53%) 상승한 8324.87로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 종합지수는 9.12포인트(0.51%) ... 1787.40을 기록했고, S&P500지수는 2.30포인트(0.26%) 오른 898.72로 장을 마감했다. 지난주 국 6월 실업률이 26년 만에 최고치를 나타냈다는 노동부의 발표가 경기 회복이 지연될 수 있다는 우려로 이어져 뉴욕 ...

    한국경제 | 2009.07.07 00:00 | max

  • [국제뉴스] 증시, '실적 우려' 혼조

    오늘 새벽 증시가 혼조세를 나타냈습니다. 블루칩 중심의 다우지수는 44포인트 상승한 8천324에 마감됐고, 대형주 위주의 S&P500지수는 2포인트 오른 898을 나타냈습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9포인트 하락했습니다. 이날 증시는 경기회복 지연과 기업실적에 대한 우려로 하락 출발했지만, 경제지표 개선과 함께 오후 들어 국채 입찰 수요가 견조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혼조세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권순욱기자 swkwon@wowtv...

    한국경제TV | 2009.07.07 00:00

  • [뉴욕증시] 경기.실적 불안에 혼조

    국채입찰 호조에 다우.S&P 막판 반등 6일(현지시간) 국 뉴욕 증시에서는 주요 기업들의 2.4분기 실적 부진 우려와 경기 회복 지연 가능성이 제기된 영향으로 주가가 전반적인 약세를 보이다 일부 지수가 막판 반등하면서 ... 이어 경기부양책 확대가 필요하다는 지적으로 경기 회복에 대한 우려가 확산되면서 하락세로 출발했다. 조지프 바이든 부통령이 국의 경제상황이 얼마나 나쁜지를 잘못 판단했었다고 말했다는 점도 투자심리를 위축시켰고, 이번 주에 알루미늄 ...

    연합뉴스 | 2009.07.07 00:00

  • thumbnail
    亞 이머징 증시 선진국과 디커플링

    지난 6월 이후 선진국 증시와 아시아 이머징증시 간 디커플링(차별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국 일본 영국 등은 지난달 이후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아시아 이머징 증시는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전문가들은 중국 등 신흥국가의 기업이익 회복세가 상대적으로 빠르고 해외자금 유입도 활발해 아시아 신흥증시의 상승세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따라 해외펀드는 브라질이나 러시아보다 중국 홍콩 등 중화권의 전망이 밝다는 의견이 많다. 7일 ...

    한국경제 | 2009.07.07 00:00 | 박해영

  • 부실 털어낸 '뉴 GM'10일 출범

    국 연방파산법원이 5일 GM의 우량자산을 정부가 주도하는 '굿 컴퍼니'인 '뉴 GM'에 매각하는 계획을 승인했다. 이에 따라 GM은 연방정부의 의도대로 신속파산 절차에 따라 우량사로 거듭나 정상화를 모색할 수 있게 됐다. ... 감원하고 12~20개 공장의 문을 닫을 계획이다. 그리고 6000개 GM 딜러 중 40%가량을 폐쇄할 예정이다. 정부는 GM의 이름을 계속 유지할 방침이며,내년 중 '뉴 GM'을 뉴욕증시에 재상장할 계획이다. 프리츠 헨더슨 GM ...

    한국경제 | 2009.07.07 00:00 | 조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