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091-59100 / 60,0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세계증시동향] 전반적 약세분위기.. FOMC회의에 관심쏠려

    2일 세계주식시장은 대부분 국가들이 2~3일 이틀간 열리는 국의 연방 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결과에 관심을 집중시킨 가운데 전반적으로 약세분위기였다. 외환시장에서는 엔.달러환율이 94년1월이후 처음으로 110엔을 상향돌파 했다. 주가하락, 달러강세 때문에 다러기준으로 평가되는 다우존스사 세계지수는 0.4% 하락했다. 국은 5월중 신규주택미출이 7.5% 증가한 것으로 발표되자 FOMC가 금리를 인상할 수도 있다는 우려가 되살아나면서 ...

    한국경제 | 1996.07.03 00:00

  • [초점] "'슈퍼 달러고' 오는가" 우려의 목소리

    ... 하는 우려가 터져 나오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의 전문가들은 이에대해 "노"라고 대답한다. 가장 큰 이유는 .일 어느나라도 1백10엔 이상의 달러고(엔저)를 원치 않는다는데 있다. 국에게 달러고는 두말할 필요없는 "불청객"이다. ... 때문에 현재 구도가 쉽사리 변하지 않으리라 는게 이들의 대체적인 견해다. 오는 11월 대통령 선거를 의식, 증시를 떠받치기 위해 달러고정책을 지속 하고 있는 국도 일단 선거만 지나면 달라질 것이란 예상도 있다. 이렇게 되면 ...

    한국경제 | 1996.07.03 00:00

  • 국, 주식분할기업 급증 .. 배당증가도 17% 늘어

    국에서 주식분할을 실시하거나 배당을 늘리는 기업들이 크게 늘고 있다. 3일 조사기관인 테크니메트릭스에 따르면 올 상반기중 주식분할을 발표 한 기업은 3백94개사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76%가 증가했다. 이는 반기기준으로는 ... 주주에게 이익을 환원 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이같은 주주의 이익을 중시하는 기업들의 움직임이 최근 뉴욕증시가 사상 최고치를 유지하는 원동력이 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한편 올 상반기중에만 발표된 기업들의 ...

    한국경제 | 1996.07.03 00:00

  • 노무라증권, 뉴욕 상장 .. 내년 봄, 일본 증권사 최초

    ... 괄목할만한 수익증대에 따른 것으로 국 및 유럽 증권사에 비례하는 국제적인 신용도와 경쟁력 우위를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고 전했다. 신문은 이어 노무라 증권이 이 증권거래위원회와 예비회담을 시작 했으며 국의 기업정보공개규칙을 충족시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결산 방식도 국식으로 전환시켰다고 밝혔다. 신문은 그러나 노무라 증권이 뉴욕증시 상장요건을 갖추기 위해서는 자회사인 노무라파이낸스사가 가지고 있는 4천여억엔의 부실채권 정리를 위한 ...

    한국경제 | 1996.07.01 00:00

  • '/일 임원 보수 두둑해졌다' .. 영업실적 호전 등으로

    국과 일본 두 나라의 임원들이 최근 임원보수를 두둑히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국에서는 특히 CEO(최고경영자)들이 자사주의 가격급등으로 큰 재미를 봤고 일본 임원들은 영업실적호전으로 인해 5년만에 보수가 전년대비 늘어나는 ... 50명의 CEO들이 받은 연봉은 평균 3백20만달러(작년결산기준)로 전년대비 23%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증시활황세에 힘입어 옵션으로 받은 자사주의 가격이 치솟은 것이 국 CEO들의 총보수를 크게 늘린 요인으로 작용했다. ...

    한국경제 | 1996.06.27 00:00

  • 삼희투금 국회사에 지분매각 "주가 너무 낮다" 반발

    삼희투자금융의 2대주주인 박의송씨(우풍상호신용금고회장)가 삼희투금이 BTC은행과 합작계약을 맺으면서 주당매각가격을 7,000원으로 정한 것은 기존 투자자의 이익을 침해하는 것이라며 25일 서울지방법원에 삼희투금을 상대로 신주발행유지가처분 신청을 냈다. 그러나 삼희투금은 주당 매각가격은 국내증시의 유상증자 공모가 산정방식 에 따라 계약직전 3개월평균주가(9,900원)에 25%를 할인한 수준이라 적정 하다고 밝혔다. 또 당초 BTC가 ...

    한국경제 | 1996.06.26 00:00

  • [세계증시동향] 주가하락세 "일단 멈춤"

    지난 국주가는 다우지수가 1.0%올라 하락세가 진정했다. 주가하락의 원인이었던 물가불안과 이에따른 FRB 금리인상에 대한 우려감이 누그러졌기 때문이다. 그러나 대형우량주의 주가상승과는 대조적으로 하이테크주 비중이 큰 나스닥지수는 지난주 3.1%급락했다. 기업이익전망이 불투명해지자 성장성에 지불했던 높은 프레미엄이 부담되었기 때문이다. 즉 하이테크주들은 그간 성장주로 간주되면서 PER이 50배내지 100배까지 상승하였는데 최근 컴퓨터수요둔화로 ...

    한국경제 | 1996.06.24 00:00

  • 동유럽 주가/통화 상승 .. 러시아 대선 옐친 선두 영향

    ... 옐친대통령이 주가노프공산당수를 누르고 선두를 차지한데 힘입어 동유럽의 주가와 통화가치가 일제히 상승했다. 17일 동유럽증시의 향도역인 폴란드 바르샤바증시의 바르샤바주가지수 (WIG)는 1차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옐친이 결선투표에서도 주가노프후보를 ... 기대감에 지난 주말보다 0.8% 오른 12,944.6을 기록했다. 통화가치도 동반 상승,외환시장에서 즐로티화는 달러에 대해 달러당 2.171즐로티로 거래를 마감함으써 직전거래일인 지난 14일에 비해 역시 0.8% 올랐다. ...

    한국경제 | 1996.06.18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지수 연5일째 하락 .. 873.31(-15.35)

    ... 고가우량주들이 무더기 하한가를 기록했다. 개별재료를 가진 중소형주들도 매물이 쏟아지며 급락세로 반전했다. 증시관계자들은 지지선으로 여겨지던 종합주가지수 890선이 무너진데 따른 투자심리 불안으로 전업종에 걸쳐 매물이 쏟아졌다고 ... 급락세로 돌변873.35로 마감했다. 한국이동통신의 하한가는 삼성화재 데이콤 엘지정보통신등 고가주에 영향을 쳐 이들도 잇따라 약세로 돌아서거나 오름폭이 크게 줄어들었다. 또 주가가 급등했던 개별재료보유 중소형주들도 증감원 ...

    한국경제 | 1996.06.12 00:00

  • 아시아에도 M&A "열풍"..'아시아 INC'지 작년 50대 M&A 분석

    서구시장의 전유물로 인식돼온 기업인수/합병(M&A) 열풍이 아시아시장 에서도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국이나 유럽의 기업사냥꾼들이 아시아의 신흥성장지역으로 몰려드는 것은 물론 아시아기업들도 서구유망기업들을 낚아채기 위해 혈안이다. ... 7개 한국기업들의 29억8천만달러를 합친 것 보다 적었다. 지난해에는 특히 동남아시아지역의 기업들이 싱가포르증시를 무대로 국경을 초월한 M&A를 활발히 펼친 것으로 나타났다. 상위 50대안에 들어간 인도네시아기업들의 M&A ...

    한국경제 | 1996.06.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