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891-59900 / 61,3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분석과 전망] 증시 해외 3대변수에 '촉각'..엔가치 절하 등

    3일 증시에서 단 30분 동안 종합주가지수가 29.55포인트나 하락하는 일이 벌어졌다. 중국정부의 위안화 평가절하 가능성이란 외신 한줄 때문이었다. 해프닝으로 끝나 주가가 복원되긴 했다. 그러나 한국 자본시장이 완전히 개방되면서 ... 대일 무역수지적자로 엔화의 급격한 약세를 용인하지 않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전문가들은 이 정도의 환율은 국내 증시에 악영향을 치겠지만 메가톤급 충격을 주지는 못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경상수지나 외환보유고등 주요 경제지표가 ...

    한국경제 | 1999.06.03 00:00

  • [경제노트] (금주의 테마경제) 'FRB 정책 패턴 읽기'

    "세계의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지난달 18일 FRB의 공개시장조작회의(FOMC)는 금리를 현수준으로 유지하고 긴축적인 통화정책을 펼치기로 결정했다. 국의 금리인상 여부는 세계경제 초미의 관심사였다. ... 국 소비자물가상승률이 0.7%에 달했기 때문이다. 인플레 압력이 커지고 있다는 의미다. 사상최고치를 기록중인 증시의 버블 위험도 금리인상 주장을 뒷받침 한다. 그린스펀이 국 경제를 연착륙시키기 위해 종전과 같이 금리를 ...

    한국경제 | 1999.06.02 00:00

  • [먼데이 머니] 한경 '펀드매니저 클럽' : '6월 증시전망'

    한국경제신문이 "한경 펀드매니저 클럽" 회원들을 대상으로 증시전망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6월 종합주가지수가 680~780사이의 박스권에서 움직임을 것으로 예상됐다. 한경 펀드매니저 클럽은 국내최정상의 펀드매니저 20명으로 ... 때문에 무리한 추격매수는 부담스런 상황"이라고 말했다. 펀드매니저들은 유상증자 물량부담, 기업반기 실적, 금리, 증시, 엔.달러환율 등이 주요 변수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유상증자 물량부담은 상당부분 주가에 반영됐다고 ...

    한국경제 | 1999.05.31 00:00

  • [특파원코너] 통상대란 전야

    윌리엄 데일리 상무부 장관은 이달 초 뉴욕의 한 연설에서 제2의 글로벌 경제위기설을 개진했다. 97년과 98년 세계를 뒤흔들었던 금융 대란이 이번에는 무역 분야로 옮겨져 세계적 통상 대란을 야기할지 모른다는 얘기였다. ...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금리 정책이 다시 현행 금리 유지로 선회할 가능성까지 점쳐지고 있다. 이런 뉴스는 국이 금리를 올리면 당장 증시 등 경제 전체가 결딴이라도 날 것처럼 호들갑을 떨었던 한국에는 듣던 중 반가운 소식일까. ...

    한국경제 | 1999.05.27 00:00

  • [먼데이 머니] 증권 길라잡이 : '펀드매니저 장세읽기'

    김준현 5월초까지 유동성장세가 전개된뒤 증시는 조정국면으로 진입하고 있다. 국금융통화정책이 긴축기조로 전환되면서 전세계증시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그동안 순매수를 지속하던 외국인 역시 관망 내지는 일부는 이익실현에 ... 장밋빛 전망은 찾아 볼 수가 없다. 유동성 확대를 통한 내수부양으로 백화점매출이 폭증하고 해외여행객이 급증하며 증시가 연일 상승세를 보이던 근간의 분위기와는 너무 대조적인 모습이다. 올 1.4분기 경제성장률이 4%를 넘어서고 ...

    한국경제 | 1999.05.24 00:00

  • [국 통화긴축과 한국 경제정책방향] 투자유인 등 불가피

    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는 18일 "인플레 우려가 있다"며 향후 통화 신용정책 기조를 "긴축"쪽으로 바꿨다고 밝혔다. 그러나 당장 금리를 올릴 상황은 아니라고 판단, 연 4.75%인 연방기금금리와 4.5%인 재할인율은 ... 곧 한국의 대미수출 위축으로 이어진다. 금융부문에서는 선순환과 악순환의 두가지 시나리오가 가능하다. 선순환은 증시 자금이 해외로 이동하는 것을 전제로 한다. 이 경우 최근 급등세를 보인 한국이 주요 수혜자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한경시론] 금리 걱정할 때 아니다..이계민 <본사 본설위원>

    이계민 나라안팎의 금리동향이 관심사로 등장했다. 국의 연방준비제도이사회는 지난 18일 당장 금리를 올리지는 않겠지만 통화정책을 긴축기조로 바꾸겠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한다. 멀지않은 장래에 금리를 올리겠다는 것이나 다름없어 ... 유상증자 등을 통해 재무구조를 개선할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는 얘기다. 그같은 정부의 정책적 판단은 최소한 증시에 악재는 아니라고 해석해 볼 수 있겠다. 그러나 주가에 영향을 칠만한 재료는 금리보다 물량공급의 확대다. ...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국 통화긴축과 한국 경제정책방향] 경기부양 등 불가피

    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통화정책 기조를 "긴축"으로 선회함에 따라 한국의 경제정책에도 방향수정이 예상된다. 물론 아직 그 영향이 명확히 예측되지는 않았다. 하지만 국의 금리상승은 한국의 경기회복속도를 둔화시킬 ... 수출업체들이 어려워질 수 밖에 없다. 금융부문에서는 선순환과 악순환의 두가지 시나리오가 가능하다. 선순환은 증시 자금이 해외로 이동하는 것을 전제로 한다. 이 경우 최근 급등세를 보인 한국이 주요 수혜자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한국경제 | 1999.05.19 00:00

  • [사설] (20일자) 주목되는 국 금리동향

    세계가 주목하는 가운데 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는 지난 18일 공개 시장위원회(FOMC)를 열고 기본금리를 현행대로 유지하되 통화정책 기조를 긴축으로 전환하기로 결정했다. 지금 당장 금리를 올리지는 않지만 경제상황을 ... 강화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실제로 금리가 인상된 것은 97년3월 단 한번 뿐이었기 때문 이다. 이번 경고로 증시의 거품이 자연스럽게 해소된다면 중장기적으로는 오히려 잘된 일이 될 수도 있다. 세계경제가 동조화된 지금 ...

    한국경제 | 1999.05.19 00:00

  • 국주가 39.2% 과대평가론 대두

    증시가 과열로 치닫고 있으며 따라서 지난 87년 블랙먼데이 때의 주가 폭락사태가 재연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아시안월스트리트저널지는 17일 채권수익률과 주가상승률간 상관관계를 따져 계산한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모델에 따르면 국 주가가 39.2% 과대 평가됐다고 보도했다. 이같은 비율은 다우지수가 하루만에 22.61% 폭락했던 지난 87년 블랙먼데이 2개월전(8월)에 산출했던 39.8%에 거의 근접하는 것이다. 주식시장에 ...

    한국경제 | 1999.05.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