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제' 우즈, 5개월 만에 필드 귀환

    ... 기대된다”며 “선수들과 함께 경쟁하는 것이 그립다”는 글을 올렸다. 메모리얼 토너먼트는 오는 16일부터 나흘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골프클럽(파72)에서 펼쳐진다. 지난 5월 필 미켈슨과 이벤트 대회를 치른 적은 있지만 우즈가 PGA투어 경기에 출전하는 것은 2월 열린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이후 약 5개월 만이다. 지난해 가을 개막한 2019~2020시즌에서 우즈가 출전한 대회는 3개뿐이다. 우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0.07.10 17:39 | 김순신

  • thumbnail
    인기 배우 얼굴이 게임에 그대로…마케팅 효과 '톡톡'

    ... 윈터이즈커밍'의 사전예약 이벤트에 돌입했다. 스타 개발자 코지마 히데오가 코지마 프로덕션을 설립한 후 처음으로 내놓은 게임 '데스 스트랜딩(Death Stranding)'에도 유명 배우들이 대거 출연한다. 노만 리더스, 매즈 미켈슨, 레아 세이두, 린지 와그너 등 헐리우드 배우들이 참여한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게임에 대한 관심이 한층 높아졌던 사례다. 게임 공식 포스터에도 배우들의 얼굴이 전면 등장한다. 게임의 주인공 샘 포터 브리지스 역할은 미국 드라마 ...

    게임톡 | 2020.06.13 14:11

  • thumbnail
    코로나19로 어렵다는데…러 억만장자들 자산 620억달러 늘어

    ... 자산이 가장 많은 러시아 갑부는 니켈 생산업체인 노릴스크의 경영자 블라디미르 포타닌이었다. 코로나19 사태 이전 197억달러였던 그의 재산은 최근 261억달러까지 늘어났다. 이어서 러시아 최대 민간가스회사 노바텍 사장 레오니드 미켈슨(171억달러→225억달러), 노볼리페츠크 철강의 경영자 겸 최대 주주 블라디미르 리신(180억달러→210억달러), 러시아 최대 민간석유기업 루코일 사장 바기트 알렉페로프(152억달러→208억달러) 등의 순이었다. 자산이 늘어난 ...

    한국경제 | 2020.05.27 11:38 | YONHAP

  • thumbnail
    '우즈 파워'…웃고 떠든 자선파티 2000만弗 모았다

    “굉장히 좋은 퍼트였지. 저 (떠드는) 사람들을 고려하면.” 미국프로풋볼(NFL) ‘전설의 쿼터백’ 페이턴 매닝(44·미국)이 7m가 넘는 버디 퍼트를 넣은 뒤 그린에 서 있던 경쟁자들을 노려봤다. 매닝의 레이저 눈빛에 쏘인 필 미컬슨(50)과 슈퍼볼 반지만 6개인 톰 브래디(43·이상 미국)는 목소리를 낮추는 듯하더니 개의치 않다는 듯 왁자지껄 수다를 이어갔다. 이를 바라보...

    한국경제 | 2020.05.25 17:28 | 조희찬

  • thumbnail
    골프팬 갈증 씻는 '3대 빅매치' 온다

    5월의 스포츠가 갈수록 풍성해진다. KLPGA챔피언십으로 기지개를 켠 세계 골프계가 흥미로운 ‘스포테인먼트(sports+entertainment)’ 대회를 잇달아 내놓고 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메이저챔프들의 스크린골프대회 ‘골프존 LPGA 매치플레이 챌린지’가 우선 눈길을 끈다. 박인비(32)-유소연(30)팀과 리디아 고(23·뉴질랜드)-페르닐라 린드베리(34·...

    한국경제 | 2020.05.21 17:34 | 조희찬

  • thumbnail
    최경주 "미컬슨·퓨릭이 데뷔 동기…매년 1승 목표"

    “호준이가 저를 이렇게 치켜세워 주네요.” ‘탱크’ 최경주(50)의 목소리에서 아쉬움과 자부심이 동시에 묻어났다. 큰아들 호준군(23)의 해병대 입대에 동행하기 위해 한국을 찾은 최경주와 18일 전화로 연락이 닿았다. 경북 포항의 해병대 교육훈련단(신병훈련소)으로 내려가는 길이라고 했다. 최경주는 “호준이가 (미국) 영주권이 있는데, 군대에 다녀오겠다고 하더라”라며 “...

    한국경제 | 2020.05.18 17:53 | 조희찬

  • thumbnail
    '우즈·미켈슨' 24일 세기의 골프 대결 펼친다…성금은 기부

    '골프황제'로 불리는 타이거 우즈와 필 미켈슨이 세기의 골프 대결 이벤트를 펼친다. 성금 1000만달러(약 122억4000만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될 예정이다. AP통신에 따르면 8일(한국시간) 대회를 주최하는 터너 스포츠는 우즈와 미켈슨의 맞대결인 '더 매치: 챔피언스 포 채리티' 행사의 세부 내용을 발표했다. 우즈와 미켈슨은 앞서 2018년 11월에도 한 차례 맞대결을 벌인 ...

    한국경제 | 2020.05.08 07:59 | 채선희

  • thumbnail
    "골프 황제는 시작부터 남달라"…8살 때 처음한 뒤 20번 홀인원 한 타이거 우즈

    ... “2000년 이후 홀인원이 없다가 2018년 필 밀켈슨과 세기의 대결을 이틀 앞두고 프레드 커플스, 아들 찰리, 지인들과 함께 연습 라운드를 하는 자리에서 20번째 홀인원이 나왔다”고 말했다. 20년만에 찾아온 홀인원은 행운을 가져다 줬을까. 정답은 예스다. 상금으로 900만달러가 걸린 필 미켈슨과의 대결에서는 패했지만, 우즈는 다음해 마스터스토너먼트에서 14년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13 16:15 | 김순신

  • thumbnail
    '애프터 웨딩 인 뉴욕', 압도적 케미·궁금증 UP 메인 예고편 공개

    ... 미셸 윌리엄스와 줄리안 무어의 압도적인 케미가 영화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버드 박스' '인 어 베러 월드'를 연출한 수잔 비에르 감독의 '애프터 웨딩'을 '크로스 젠더' 리메이크한 '애프터 웨딩 인 뉴욕'은 원작에서 매즈 미켈슨과 롤프 라스가드가 연기했던 배역에 미셸 윌리엄스와 줄리안 무어가 캐스팅되어 열연을 펼쳤다. 한편, 영화 '애프터 웨딩 인 뉴욕'은 4월23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사진제공: 영화사진진)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

    bntnews | 2020.03.27 11:08

  • thumbnail
    줄리안 무어의 선택, '애프터 웨딩 인 뉴욕'

    ... Washington Post)” “리메이크 작품이라는 것을 짐작할 수 없을 정도”(ELLE), “엄청난 재능을 보여주는 믿을 수 없는 작품”(Variety) 등의 호평을 이끌어내며 주목받았다. 이 같은 과정을 통해 원작에서 매즈 미켈슨과 롤프 라스가드가 연기했던 배역은 각각 미셸 윌리엄스와 줄리안 무어가 맡아 연기했다. 특히 줄리안 무어는 출연뿐만 아니라 영화의 제작자로도 참여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오랜 연기 생활을 지속하는 내내 자신의 이야기에 ...

    bntnews | 2020.03.26 1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