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7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당, 추석까지 '조국 이슈' 여론전…대규모 장외집회도 계획

    ... 몰두하고 있다. 한국당은 문재인 대통령이 조 후보자의 임명을 강행할 경우 대대적인 대여 투쟁에 나서겠다고 예고한 상태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조 후보자 청문회가 열린 지난 6일 "조 후보자를 법무부 장관에 임명한다면 민란이 일어날 것이며, 그 민란에 한국당은 동참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우선 한국당은 추석 연휴 때까지 조 후보자 문제를 계속 쟁점화하는 여론전에 나설 방침이다. 추석 밥상에 조 후보자 문제를 올려 문재인 정부의 지지기반 ...

    한국경제 | 2019.09.08 06:04 | YONHAP

  • thumbnail
    조국 "아니다, 모른다"…靑, 임명강행 의지

    ... 밟겠다는 뜻이다. 정치권에선 ‘조국 법무부 장관’이 좌절될 경우 조기 레임덕과 국정운영 동력 상실로 이어질 것이라는 점에서 ‘예고된 수순’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야당은 “민란이 일어날 것”이라며 경고하고 나섰다. 조 후보자 임명 후 야권 반발에 민심 이반, 검찰 수사 확대까지 가속화하면서 정국이 전례없이 요동칠 전망이다. 靑, “결정적인 결격 사유 없어” 청와대는 ...

    한국경제 | 2019.09.06 17:35 | 임도원/박재원/김소현

  • thumbnail
    '曺사수'-'사퇴' 정면 격돌…한국당 '한 방' 시도에 與 철벽방어

    ... 편가르기"라면서 "공정함을 생명으로 해야하는 법무부 장관으로 큰 흠"이라고 지적했다. 청문회에 앞서 민주당과 한국당 지도부는 조 후보자 의혹 등을 놓고 공방했다. 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야당에 경고하는데 불법 취득한 자료로 청문회를 인신공격의 정쟁장으로 만들지 말라"고 말했으며 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러고도 조 후보자를 법무부 장관에 임명한다면 민란이 일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9.06 12:39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파상공세…"與 사실상 범죄공모, 민란 면치 못할 것"

    ... 정조준한 것이다. 또한 한국당은 조 후보자 일가를 수사하는 검찰에 '내란음모 사건 수사하듯 한다'고 말한 청와대와 '정치하겠다고 덤비는 것은 검찰의 영역을 넘어선 것'이라는 이낙연 국무총리의 발언도 노골적 수사 개입이라고 규정하고 '민란'까지 언급하며 공세를 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국무총리와 여당 인사들의 검찰을 향한 언행을 보면 (성역 없는 수사를 당부한) 대통령 말씀과 전혀 반하는 이야기"라며 "이는 비리를 덮어주겠다는 범죄 ...

    한국경제 | 2019.09.06 10:17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이러고도 조국 임명하면 민란…한국당도 동참"

    ... 이제라도 사퇴해야…불법자 장관이 무슨 개혁"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각종 의혹에 직접 관여한 정황이 드러나고 있다며 "이러고도 조 후보자를 법무부 장관에 임명한다면 민란이 일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직후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밝힌 데 이어 "그 민란에 한국당은 동참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나 원내대표는 "조 ...

    한국경제 | 2019.09.06 10:10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불법자가 무슨 장관…조국, 이제라도 사퇴해야"

    ... 언행을 보면 대통령의 말씀에 반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검찰이 조 후보자 의혹에 대해 내란음모 사건을 수사하듯 한다'는 청와대의 입장에 대해 "청와대가 이런 인식을 갖고 있다면 민란을 면치 못할 것"이라며 "청와대가 노골적으로 수사 개입에 나섰다. 정말 눈뜨고 못 보겠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진실을 덮으려는 집권여당의 거짓 세력과 모든 것이 밝혀지기를 바라는 진실 세력의 ...

    한국경제 | 2019.09.06 10:03

  • thumbnail
    나경원 "조국, 이제라도 사퇴해야…불법자 장관이 무슨 개혁"

    "靑, 노골적인 수사 개입…이런 인식이라면 민란 면치 못할 것"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열리는 6일 "지금이라도 스스로 사퇴하고 물러나야 한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조 후보자가 청문회에 나와서 마지막까지 거짓말을 늘어놓는 추한 모습으로 남게 되지 않기를 촉구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비도덕을 넘어 불법자 장관이, 범죄혐의자 장관이, 그리고 ...

    한국경제 | 2019.09.06 09:33 | YONHAP

  • thumbnail
    TV CHOSUN '조선생존기' '꽉 닫힌 해피엔딩' '완벽 마무리'

    ... “도적들이 다스리는 나라 도적질 해오는 도적이 되겠다”고 선포해 세상을 뒤집을 준비를 마쳤다. 임꺽정은 첫 타깃으로 탐관오리 개풍군수인 김순(정한헌)의 동헌을 급습, 김순에게 곤장형을 내리고 옥에 가두며 본격적인 ‘민란’을 시작했다. 같은 시간 내시 한정록(서지석)과 의녀 이혜진(경수진)은 세자빈이 한슬기에서 양제로 바뀐 것을 확인한 후, 한슬기와 임꺽정이 있을 법한 청석골로 내려가자고 뜻을 모은 터. 한정록은 명종에게 마지막까지 ‘실수의 ...

    스타엔 | 2019.08.18 07:52

  • thumbnail
    안성시 대표 문화자원 '남사당과 바우덕이', 영화제작 MOU 체결

    ... 1870년도까지이다. 주요촬영지는 안성맞춤랜드, 청룡사, 칠장사, 석남사, 서운산, 금광호수, 비봉산 등 안성시 주요 관광지에서 진행된다. 영화는 바우덕이가 활동하던 1848년부터 1870년도 사이 역사적 사실들인 세도정치, 민란, 흥선대원군, 병인박해, 경복궁 재건 등 극적인 요소들을 바우덕이의 생애와 엮어서 풀어 갈 시나리오는 극 전개에 흥미를 더 할 것으로 보인다. 시는 ‘남사당’이라는 가장 한국적인 소재를 가지고 사회적 약자인 ...

    한국경제 | 2019.08.12 16:01 | 윤상연

  • thumbnail
    '바우덕이' 영화 만든다…안성시-제작·투자사 업무협약

    ... 안성시 문화자원 홍보를 위한 마케팅 전략 수립·추진에 협력하게 된다. 영화 '바우덕이'는 제작비 총 50억원이 투입돼 올가을부터 촬영에 들어가 내년 3월 개봉할 예정이다. 바우덕이가 생존했던 1848∼1870년 세도정치, 민란, 흥선대원군, 병인박해, 경복궁 재건 등 역사적인 사실이 바우덕이의 생애와 함께 극적으로 전개될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 촬영은 안성맞춤랜드, 청룡사, 칠장사, 석남사, 서운산, 금광호수, 비봉산 등 안성시 주요 관광지에서 진행된다. ...

    한국경제 | 2019.08.12 14: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