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7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균상-이준혁 '녹두꽃' 특별출연...'육룡이 나르샤' 인연으로

    ... 선 굵은 연출, 배우들의 몸 사리지 않는 열연 등 뜨거운 호평 속에 방영 중이다. '녹두꽃'에서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시청포인트가 다양한 배우들의 의미 있는 특별출연이다. 앞서 장광(조병갑)은 동학농민혁명의 시발점이 된 고부민란이 일어나게 만든 탐관오리 조병갑으로 특별 출연, 극 전개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 뿐만 아니라 민성욱(최경선) 친아버지인 민정기, 한상진, 김유리 등은 첫 방송을 강렬하게 장식한 횃불 무리의 민초로 등장해 뜻깊은 힘을 보탰다. 이런 가운데 ...

    bntnews | 2019.05.15 11:08

  • thumbnail
    미쟝센 단편영화제, 집행위원단에 이경미·장재현·권혁재·윤종빈 감독 위촉

    ... 선보여온 이경미 감독, '검은 사제들'(2015)에 이어 '사바하'(2019)를 통해 대중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은 장재현 감독이 위촉됐다. 부집행위원장으로는 '해결사'(2010) 권혁재 감독과 '범죄와의 전쟁'(2011), '군도:민란의 시대'(2014), '공작'(2018) 윤종빈 감독이 함께 한다. 네 명의 감독 모두 미쟝센 단편영화제 출신이다. 이경미 감독은 단편 '잘돼가? 무엇이든'을 통해 제3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비정성시'(사회적 관점을 다룬 영화) 최우수 ...

    텐아시아 | 2019.05.13 09:27 | 유청희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윤시윤, 희망과 좌절 속 엇갈리는 운명

    ... 희망을 향해 있다면 동생 백이현의 변화는 절망과 자조로 얼룩져 있다. 백이현은 개화된 문명으로 조선에 새로운 빛을 밝히려고 했다. 과거 시험에 붙어 아버지 백가의 그늘에서 벗어나고 문명의 빛을 가져오려고 했다. 하지만 고부에 민란이 터지면서 그의 꿈은 좌절됐다. 여기에 형 백이강이 살인자로 몰리게 된 상황은 그를 더욱 무너지게 만들었다. 백이현이 형을 살인자로 만든 아버지와 집안에 자조하며 눈물 흘리는 모습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나 그의 좌절은 여기서 멈추지 ...

    텐아시아 | 2019.05.08 16:27 | 김지원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 윤시윤, 이복형제 변화의 의미

    ... 희망을 향해 있다면 동생 백이현의 변화는 절망과 자조로 얼룩져 있다. 백이현은 개화된 문명으로 조선에 새로운 빛을 밝히려고 했다. 과거 시험에 붙어 아버지 백가의 그늘에서 벗어나고 문명의 빛을 가져오려고 했다. 하지만 고부에 민란이 터지면서 그의 꿈은 좌절됐다. 여기에 형 백이강이 살인자로 몰리게 된 상황은 그를 더욱 무너지게 만들었다. 백이현이 형을 살인자로 만든 아버지와 집안에 자조하며, 눈물 흘리는 모습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나 그의 좌절은 여기서 ...

    스타엔 | 2019.05.08 15:15

  • thumbnail
    '녹두꽃' 감독판, 8~9일 특별 편성...4회로 압축 방송

    ... 분), 일본에서 유학을 하고 돌아온 백이현(윤시윤 분), 이복형인 이강-이현의 만남 등을 다시 볼 수 있다. 또한 전주여각 객주 송자인(한예리 분)과 이들의 인연이 시작되는 모습도 엿볼 수 있다. 전봉준(최무성 분)이 일으킨 횃불민란으로 인해 백가는 백성들에게 쫓기고, 이강과 이현이 각각의 방식으로 아버지를 살려내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장면도 그려진다. 겨우 살아돌아온 백가는 이강에게 이방을 맡기려 하지만, 이강은 이를 거부한다. 이 때부터 이강의 삶은 소용돌이처럼 ...

    텐아시아 | 2019.05.08 10:12 | 김지원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 변화의 시발점 “이방 못하겄다고요” 묵직

    ... 장식하며, 민초들에 편에 서게 될 그의 삶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이날 백이강은 백가로부터 뒤를 이어 이방이 되라는 말을 들었다. 과거였다면 아무 말 없이 받아들였을 아버지의 명령. 하지만 백이강은 어쩐지 마음이 심란하기만 했다. 민란이 일어났을 당시 사람들의 처절한 절규를 목격했기에, 거시기는 죽었다는 전봉준(최무성 분)의 말을 들었기에, 아버지와는 다른 이방이 되어달라는 동생 백이현의 진심 어린 부탁을 들었기에. 무엇보다 자신의 마음 속에 무언가 새로운 감정이 ...

    스타엔 | 2019.05.04 09:49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 "이방 못하겄다고요"...최고 시청률 '11.14%'

    ... 2.1%와 2.6%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지상파 1위를 지켰다. 이날 방송에서 백이강(조정석 분)과 백이현(윤시윤 분), 백가(박혁권 분)는 집으로 돌아와 가족과 상봉했다. 이후 송자인(한예리 분)을 집으로 불러들인 백가는 그 자리에서 민란을 일으킨 걸 미리 알고서도 관아에 알리지 않았다며 압박했다. 이에 무슨 뜻인지 눈치챈 자인은 이전에 작성했던 각서를 찢었다. 석주(최원영 분)가 감옥에 잡혀 있는 이유 중 하나가 자신과 명심(박규영 분)의 혼인을 위해서라는 이유를 ...

    텐아시아 | 2019.05.04 08:15 | 태유나

  • thumbnail
    '녹두꽃' 한예리, 박혁권과 대립..."이거면 제가 살겠습니까?"

    ... 방송됐다. 이날 백가 앞에 잡혀온 송자인은 "이러는 이유나 말씀해 보시지요. 이유가 이유 같아야 뒤탈이 없을 것"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백가는 자신만만한 태도로 송자인이 품고 있었던 사발통문을 내밀며 "관아에 신속하게 보고만 했어도 민란을 막을 수 있었을 것"이라고 으름장을 놓았다. 송자인과 백가가 계속 서로를 향해 이를 갈자, 백이현(윤시윤)이 등장해 "그냥 보내주세요. 송 객수는 아버지를 구해준 은인입니다"라며 두 사람을 말렸다. 하지만 백가가 강경한 태도를 ...

    스타엔 | 2019.05.03 22:26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ㆍ한예리, 날 선 모습으로 마주선 두 사람 '긴장감 폭발'

    ... 보여줄지, 어떤 호흡과 시너지를 보여줄지 또한 기대를 더한다. 앞선 방송에서 백이강과 송자인은 심상치 않은 인연으로 마주했다. 초반 방곡령을 풀기 위해 고부를 찾은 송자인을, 백이강이 거칠게 몰아내려 했던 것. 하지만 고부에 민란이 터지면서 송자인이 백이강과 치명상을 입은 백가를 숨겨줬다. 이에 조력관계가 되는 듯 했으나, 백가가 송자인의 약점을 쥐고 고부에 돌아오면서 다시금 이들의 관계에 큰 변화를 예고했다. 이처럼 여러 차례 극적인 변화를 맞았던 두 사람이 ...

    스타엔 | 2019.05.03 17:15

  • thumbnail
    '녹두꽃' 윤시윤, 눈빛부터 달라졌다…가장 극적으로 변하는 인물

    ... 유학까지 다녀온 인물인 것. 백이현은 어떻게든 백가라는 진흙탕을 벗어나고 싶고, 조선을 문명의 빛으로 가득 채우고 싶었다. 하지만 역사적 소용돌이가, 그의 아버지가, 그가 원하던 삶을 짓밟아 버렸다. 지난 방송에서 백이현은 고부에 민란이 터지면서 과거 시험을 포기했다. 그는 아버지를 살리기 위해 바닥을 구르고 밤새 산속을 헤맸다. 결국 탐욕의 화신 백가는 살아났고 고부로 돌아와 더 잔혹한 악행을 예고했다. ‘녹두꽃’ 제작진이 공개한 한층 ...

    스타엔 | 2019.05.03 1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