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ㆍ한예리, 날 선 모습으로 마주선 두 사람 '긴장감 폭발'

    ... 보여줄지, 어떤 호흡과 시너지를 보여줄지 또한 기대를 더한다. 앞선 방송에서 백이강과 송자인은 심상치 않은 인연으로 마주했다. 초반 방곡령을 풀기 위해 고부를 찾은 송자인을, 백이강이 거칠게 몰아내려 했던 것. 하지만 고부에 민란이 터지면서 송자인이 백이강과 치명상을 입은 백가를 숨겨줬다. 이에 조력관계가 되는 듯 했으나, 백가가 송자인의 약점을 쥐고 고부에 돌아오면서 다시금 이들의 관계에 큰 변화를 예고했다. 이처럼 여러 차례 극적인 변화를 맞았던 두 사람이 ...

    스타엔 | 2019.05.03 17:15

  • thumbnail
    '녹두꽃' 윤시윤, 눈빛부터 달라졌다…가장 극적으로 변하는 인물

    ... 유학까지 다녀온 인물인 것. 백이현은 어떻게든 백가라는 진흙탕을 벗어나고 싶고, 조선을 문명의 빛으로 가득 채우고 싶었다. 하지만 역사적 소용돌이가, 그의 아버지가, 그가 원하던 삶을 짓밟아 버렸다. 지난 방송에서 백이현은 고부에 민란이 터지면서 과거 시험을 포기했다. 그는 아버지를 살리기 위해 바닥을 구르고 밤새 산속을 헤맸다. 결국 탐욕의 화신 백가는 살아났고 고부로 돌아와 더 잔혹한 악행을 예고했다. ‘녹두꽃’ 제작진이 공개한 한층 ...

    스타엔 | 2019.05.03 15:32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 한예리의 멱살 잡고 신경전…'긴장감 폭발'

    ... 멱살을 잡고 있다. 두 사람의 표정과 눈빛도 한껏 날이 서 있어 팽팽한 긴장감이 느껴진다. 앞선 방송에서 백이강과 송자인은 심상치 않은 인연으로 마주했다. 백이강은 방곡령을 풀기 위해 고부를 찾은 송자인을 거칠게 몰아내려 했지만 민란이 터지면서 송자인이 백이강과 치명상을 입은 백가(박혁권 분)를 숨겨줬다. 이에 조력관계가 되는 듯 했으나 백가가 송자인의 약점을 쥐고 고부에 돌아오면서 이들의 관계에 큰 변화를 예고했다. 제작진은 “백이강 송자인의 관계 변화는 ...

    텐아시아 | 2019.05.03 14:11 | 정태건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윤시윤, 농민군VS토벌대 파란만장 운명 시작

    ...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 백이강(조정석 분)과 백이현(윤시윤 분)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가 펼쳐졌다. 두 사람은 같은 아버지를 뒀지만 다른 삶을 사는 이복형제로 등장한다. 이날 방송은 전봉준(최무성 분)을 중심으로 일어난 고부민란으로 시작됐다. "백성에겐 쌀을, 탐관오리에겐 죽음을"을 외치는 민초들 앞에서 고부군수 조병갑(장광 분)을 비롯한 탐관오리들은 꽁무니를 뺐다. 고부 관아의 만석꾼 이방으로 백성들의 수탈에 앞장섰던 백가(박혁권 분) ...

    한국경제 | 2019.04.28 16:52 | 라효진

  • thumbnail
    '녹두꽃' 윤시윤 한층 깊어진 연기력, 몰입감 고조

    ... 민중역사극으로 많은 기대를 모았다. 첫 방송부터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각각 10.1%(전국 8.6%), 13.2%(전국 11%)를 기록, 두 자릿수를 돌파했다. ‘녹두꽃’ 3, 4회에서 백이현(윤시윤 분)이 민란으로 농민들에게 쫓기고 있는 아버지 백가(박혁권 분)을 살리기 위해 과거를 포기한 채 고부로 내려온 장면이 그려졌다. 금전적으로 부족함 없이 자라온 곱디고운 소년 같은 백이현(윤시윤 분)이 부상 당한 아버지를 등에 업은 채 산을 구르며 ...

    스타엔 | 2019.04.28 15:04

  • thumbnail
    '녹두꽃' 한예리, 혼돈의 시대 속 담대한 카리스마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녹두꽃’ 방송 화면 배우 한예리가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사람, 희망이 되다'(연출 신경수, 극본 정현민, 이하 '녹두꽃')에서 혼돈의 민란 속에도 흔들리지 않는 담대한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지난 27일 방영된 '녹두꽃' 3, 4회에서는 송자인(한예리)이 고부 민란 이후 위기에 빠진 백이강(조정석) 가족을 도왔다. 송자인은 성난 민요군들에게 부상 입은 백가(박혁권)를 피신시켜 달라는 ...

    텐아시아 | 2019.04.28 09:04 | 유청희

  • thumbnail
    조정석X윤시윤, 파란만장하고 처절한…숨막히는 '연기 열전'

    ... 아버지를 뒀지만 다른 삶을 사는 이복형제로 등장해 극을 이끌고 있다. 지난 27일 방송된 '녹두꽃' 3~4회에서는 송두리째 흔들린 형제의 상황이 처절하게 펼쳐졌다. 이날 방송은 전봉준(최무성)을 중심으로 민초들이 떨치고 일어선 고부민란으로 시작됐다. “백성에겐 쌀을, 탐관오리에겐 죽음을”을 외치는 민초들 앞에서 고부군수 조병갑(장광)을 비롯한 탐관오리들은 꽁무니를 뺐다. 고부 관아의 만석꾼 이방으로 백성들의 수탈에 앞장섰던 백가(박혁권) 역시 급하게 도주하다가 분노한 ...

    텐아시아 | 2019.04.28 09:02 | 유청희

  • thumbnail
    '녹두꽃' 조정석 윤시윤, 숨막히는 연기열전 '흡인력 끝판왕'

    ...’ 3~4회에서는 송두리째 흔들린 형제의 상황이 처절하게 펼쳐졌다. 형제의 운명에 가슴 치고 조정석, 윤시윤 두 배우의 연기에 반한 60분이었다. 이날 방송은 전봉준(최무성 분)을 중심으로 민초들이 떨치고 일어선 고부민란으로 시작됐다. “백성에겐 쌀을, 탐관오리에겐 죽음을”을 외치는 민초들 앞에서 고부군수 조병갑(장광 분)을 비롯한 탐관오리들은 꽁무니를 뺐다. 고부 관아의 만석꾼 이방으로 백성들의 수탈에 앞장섰던 백가(박혁권 분) ...

    스타엔 | 2019.04.28 08:36

  • thumbnail
    '녹두꽃' 박혁권, 조정석에 "아버지라 불러라"…최고 시청률 10.3%

    ... 도움을 요청했다. 한편 전봉준(최무성)은 “진짜 거사는 지금부터”라며 만석보를 파괴하더니 벽산 무기고도 차지했다. 이로 인해 일이 점점 커지자 이제는 멈추기를 바라는 황석주(최원영)를 향해 “나의 격문에 허풍따위는 없다”라며 민란을 더욱 키울 것이라고 언급했다. 하지만 동학의 교주 최시형(전무송)이 찾아와 “자네에겐 동학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받자 다시금 고민에 빠졌다. 그런가 하면, 고부에 신관사또 박원명(김하균)이 새로 부임한 뒤 민란이 잦아들었고, ...

    텐아시아 | 2019.04.28 08:13 | 유청희

  • thumbnail
    "피투성이 조정석"... '녹두꽃' 제작진 "백이강 운명 더욱 처절해진다"

    ... , 억지로 공중에 매달리기까지 했다 . 그럼에도 여전히 이글거리며 번뜩이는 백이강의 눈빛과 분노로 가득한 표정이 시선을 강탈한다 . 앞서 백이강은 백가의 아들로 민초들을 괴롭히는 등 악행을 저질렀다 . 그렇기에 민란이 일어나며 그에게 분노의 화살이 쏠린 것으로 짐작된다 . 과연 백이강은 어쩌다 이런 위기까지 내몰리게 된 것인지 , 그가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해낼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 ‘ 녹두꽃’ 제작진은 ...

    텐아시아 | 2019.04.27 19:37 | 노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