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1,6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여옥, 윤석열 '정신머리'·'당 없어져야' 발언에 "맞는 말 했다"

    ... 하라. 지지도 좀 나온다고 정치가 그리 우습게 보이고 당이 발밑에 있는 것 같냐"며 "문재인 정권의 충견 노릇을 한 덕분에 벼락출세하더니 눈에 뵈는 게 없냐"고 비난했다. 한편 윤 전 총장 측은 경선 주자들의 비판에 "정권교체를 간절히 원하는 국민과 당원들께서 현명하게 판단하실 것이라는 게 캠프의 생각"이라면서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4 15:18 | 홍민성

  • thumbnail
    "매주 등산하던 40대 가장, 모더나 맞고 피 토하며 사망"

    ... 돼버린 어머니를 두고, 43세라는 나이에 갑작스레 돌아가신 아버지의 죽음이 억울하지 않도록 정확한 원인 규명을 원한다"고 호소했다. 한편 14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까지 3121만8008명이 접종을 완료했다. 이는 인구 대비 61.6%에 해당한다. 전날 기준으로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의심 신고 사례는 누적 31만2273건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사망 사례는 12건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4 14:08 | 홍민성

  • thumbnail
    "차에 아주 몹쓸 짓을"…블랙박스에 포착된 황당 사고 [영상]

    ... 묶어 억지로 차량을 끌어냈고, 보험 접수 후에도 연락이 없었던 상태"라며 "물피도주 및 재물손괴죄가 성립할 수 없냐. 형사처벌을 조금이라도 받을 수 없는 게 맞냐"고 토로했다. 네티즌들은 "황당하다", "주차장 사고 역대급이다", "무섭다", "처벌을 피할 수 있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4 11:44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 측 "윤석열, '방구석 여포'…질 것 같으니 당 탓하나"

    ... 오느냐는 둘째 문제"라며 "정말 이런 정신머리부터 바꾸지 않으면 우리 당은 없어지는 게 맞다"고 말한 바 있다. 또 경선 주자들을 겨냥해선 "그분들이 제대로 했으면 이 정권이 넘어갔겠나. 제대로 했으면 지방선거와 총선에서 박살이 났겠나"라면서 "제 개인은 얼마든지 싸움에 나가 이겨낼 자신이 있지만 당이 참 한심하다"고 지적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4 11:10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대장동 의혹, 이재명의 무능·부패 중 하나로 결론 날 것"

    ... 것이 전혀 안 나오고 있다"며 "예를 들어 곽상도 의원이나 원유철 전 의원이 수익구조를 설계하는 데 어떤 기여를 했다는 보도도 못 보지 않았냐"고 반문했다. 아울러 "결국 이 1조 원에 가까운 금액을 민간이 편취하는 구조를 설계하는 데는 유동규 씨나 이재명 후보와 연관성이 깊어 보이는 사람들이 기여를 했다고 보는 게 맞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4 10:41 | 홍민성

  • thumbnail
    "평생 운 다 썼네"…자는데 베개 옆에 운석이 '쿵'

    ... 전체에 파편이 날아들었다"며 "곧바로 불을 켜고 어찌할 줄 몰랐다. 온몸이 나뭇잎처럼 떨렸다"고 말했다. 한편 해밀턴은 처음에는 이 돌덩이가 운석인 줄 몰랐으나, 출동한 경찰로부터 이날 밤 하늘에서 운석이 무더기로 떨어졌다는 사실을 듣게 됐다. 그는 온타리오주 런던의 웨스턴 대학 천문학과에도 문의한 결과 실제 우주에서 떨어진 운석이 맞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3 17:33 | 홍민성

  • thumbnail
    "친구 개업식 화환에 와인까지 사 갔는데…음식값 내라니"

    ... 황당해하는 상황"이라며 "개업식 한 친구 톡을 읽은 상태인데, 다 무시하고 있다. 손절해야 하는 건가. 아니면 뭘 몰라서 이러는 건가"라고 했다. 네티즌들은 "화환이랑 와인 값도 n분의 1 해서 받아라", "개업식에서 지인들에게 밥값을 달라고 하는 경우는 생전 처음 본다", "손절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3 15:11 | 홍민성

  • thumbnail
    친구와 얘기하며 걷다가 '쾅'…100% 차량 과실이라고요? [영상]

    ... 있도록 대비해야 한다'는 내용이 있었는데, 이 판결을 이 사고에 적용하면 차에도 일부 잘못이 있다고 할 수 있지만 그래도 이건 아니라고 본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인도에서 갑자기 사람이 뛰어드는 것과 같은 사고"라며 "블랙박스 차량에 과실이 없다는 의견이다. 아무리 보행자가 우선이라고 하더라도 어떤 한계는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3 14:34 | 홍민성

  • thumbnail
    "당신의 깐부 예수님으로부터" 교회에 등장한 '○△□ 초대장'

    ... "상금을 456만 원으로 했으면 더 재밌었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패션업계는 발 빠르게 넷플릭스와 협업에 나섰다. 무신사는 드라마 속 '초록색 체육복'과 티셔츠를 한정판으로 제작해 소비자 앞에 내놓을 예정이다. 한편 12일(현지시간) CNN방송에 따르면 오징어 게임 시청 가구 수는 1억1100만을 돌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넷플릭스 사상 최고 기록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3 14:25 | 홍민성

  • thumbnail
    '쇼핑몰 논란' 함소원 "오늘 난리 났던 그 카디건이다" 자축

    ... 심사숙고하고 기장 체크해서 주문해달라"고 공지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환불이 안 되는 건 너무하다", "스마트폰으로 찍은 게 끝인가?", "너무 성의 없다"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반면 "싫으면 안 사면 되는 거지", "불법을 저지른 것도 아닌데 함소원 마음 아니냐"는 반응도 있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3 11:56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