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1,6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석열 "난 모의재판서 전두환에 무기징역 선고한 사람"

    ... 다 하는 얘기고 호남분들 중에서도 그런 말씀 하시는 분들이 많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호남 출신 정치인들 중에서도 '대통령이 되면 다방면에 조금씩 안다고 해서 나서지 말고 최고의 전문가들에게 맡기라'는 문자를 보내주시는 분들이 있다"며 "5·18과 군사 쿠데타는 잘못했다고 분명히 얘기하지 않았나"라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0 09:52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전두환 옹호' 논란에 "다 잘했다는 게 아니다" 항변

    ... 조직을 관리해봤기 때문에 (각 분야 전문가들에게) 맡긴 것"이라고도 했다. 윤 전 총장의 발언에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비롯한 여당에서는 "석고대죄하고 정치판을 떠나라"며 즉각 반발했다. 이 지사는 "갈수록 태산"이라고 했고, 우원식 의원은 "더 이상 대통령 후보라 부를 가치도 없다. 당장 호남 시민들에게 사죄하고 떠나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17:44 | 홍민성

  • thumbnail
    심상정, 윤석열 '전두환 옹호 논란' 비판 가세 "롤모델인가"

    ... 다 하는 얘기고 호남분들 중에서도 그런 말씀 하시는 분들이 많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호남 출신 정치인들 중에서도 '대통령이 되면 다방면에 조금씩 안다고 해서 나서지 말고 최고의 전문가들에게 맡기라'는 문자를 보내주시는 분들이 있다"며 "5·18과 군사 쿠데타는 잘못했다고 분명히 얘기하지 않았나"라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17:43 | 홍민성

  • thumbnail
    전두환에 절했던 원희룡 "윤석열도 저처럼 사과하시라" 조언

    ... 의원은 "더 이상 대통령 후보라 부를 가치도 없다. 당장 호남 시민들에게 사죄하고 떠나라"고 했다. 앞서 원 전 지사는 2007년 한나라당 의원 시절, 전두환 전 대통령에게 신년 큰절 세배를 올려 논란을 빚은 바 있다. 당시 원 전 지사는 기자회견을 열고 "민간인학살 당사자라는 점에 대해 외면하거나 면죄부를 주거나 찬양할 생각은 더욱더 없다"고 해명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16:58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이재명 주변의 조폭 그림자, 확실히 걷어내겠다"

    ... 이후 이 지사는 페이스북에도 글을 올려 "김용판 의원이 제시한 사진이 몇 시간도 지나지 않아 허위라는 것이 드러났다. 국민의힘은 국정감사를 허위·날조의 장으로 만든 데 대해 무한책임을 져야 한다"며 "무책임한 폭로로 국감장을 가짜뉴스 생산장으로 만든 김 의원은 제게 가한 음해에 대해 사과하고 스스로 국회의원직에서 물러나길 촉구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16:32 | 홍민성

  • thumbnail
    "父, 블랙박스 교체 350만원 결제…원래 이렇게 비싼가요"

    ... 계신다"며 "원래 이렇게 비싼 게 맞냐"고 물었다. 네티즌들은 "0 하나가 빠져야 정상이다", "당하셨다", "환불받아야 한다" 등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한편 A 씨는 새 글을 올려 업체로부터 환불을 받았다는 후기를 전했다. 그는 "공임 20만 원을 제외한 전체 금액을 환불받았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15:10 | 홍민성

  • thumbnail
    박근혜 지지했던 홍수환, 이번엔 홍준표 지지선언

    ... "(박근혜 후보가) 정말 준비된 그런 부분이 있기 때문에 적극 지지를 선언했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72살인 홍수환은 "엄마, 나 챔피언 먹었어"라고 말한 영상으로 특히 유명하다. 1969년 프로 복싱 무대에 데뷔한 그는 통산 전적 50전 41승(14KO) 4무 5패를 기록했다. 가수 옥희와 결혼 후 이혼했다가 16년 만에 재결합에 성공하기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11:07 | 홍민성

  • thumbnail
    "집 앞 CCTV 보고 경악…살면서 이런 변태는 처음" [법알못]

    ... 코너입니다. 사건의 구체적 사실과 정황 등에 따라 법규정 해석에 대한 이견이 있을 수 있습니다. 답변은 일반적인 경우에 대한 변호사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 변호사나 사업자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갑질이나 각종 범죄 등으로 피해를 입었거나 고발하고픈 사연이 있다면 메일 보내주세요. 아울러 특정인에 대한 비난과 욕설 등의 댓글은 명예훼손, 모욕이 될 수 있습니다. 이미나/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10:37 | 홍민성/이미나

  • thumbnail
    김어준 "윤석열과 러브라인?"…원희룡 "택도 없는 얘기"

    ... 드러내는 건 자기를 어느 정도 끌어올리는 데는 도움이 된다"면서도 "후보는 전략적인 선택과 지도자로서의 매력 이 두 가지를 공략해야 한다. 제가 지금 (컷오프) 4강도 거의 죽다 살아난 입장이기 때문에 단계적으로 가고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준표 후보에게는 야박하게 굴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요즘은 칭찬도 한다"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09:56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윤석열·원희룡, 양자대결서 모두 이재명 앞서

    ... 것으로 예측하는지 물은 결과에 따르면 홍준표 후보가 38.6%로 1위를 기록했다. 윤석열 후보가 37.5%로 바짝 뒤쫓았고, 유승민 후보(3.2%), 원희룡 후보(2.4%)가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는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 ARS(100%)로 진행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9 09:25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