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5,7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보] 尹, 내일 손흥민 등 벤투호와 만찬…16강 진출 격려

    ... 투혼'을 펼친 손흥민에겐 "얼굴은 괜찮냐"며 상태를 물으면서 "(경기를) 보면서 손흥민 선수가 혹시라도 더 다치면 어떡하나 조마조마했다"고 안부를 물었다. 그러면서 "날이 갈수록 우리 선수들이 더 자신감이 생기는 것 같다"며 "손흥민 선수가 주장으로 동료들과 후배들을 잘 리드해서 경기를 보는데 뿌듯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7 11:21 | 홍민성

  • thumbnail
    한동훈, 당권 불출마 공식화…"분명히 단호히, 장관 역할 최선"

    ... '최경영의 최강시사'에서 "(한 장관은) 지금 임명직 공무원인데, 애도 아니고 정치를 누가 시킨다고 하는 게 어딨겠냐"며 "장관이 윤 대통령과 무엇이 다른가, 그게 늘 궁금했다. 같은 검사 출신이고 친하고 대통령이 아끼는 인재라고 알고 있는데, 그렇다면 만약 정치를 한다면 그 이유와 철학이 뭐가 다른지 국민께서 궁금하실 것"이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7 10:21 | 홍민성

  • thumbnail
    유승민 "與 당권 후보 중 MZ세대·수도권 지지, 나밖에 없어"

    ... 것"이라고 했다. 윤 대통령의 이른바 '관저 정치'를 두고 당 안팎에서 우려가 제기되는 데 대해선 "관저에 사람들 불러서 밥 먹고 그런 거 다 좋다. '혼밥'(혼자 식사) 하는 것보다 사람들 많이 불러서 밥 먹고 하는 거 좋은데, 윤핵관만 만나지 말고 야당 원내대표도 만나고 의원도 만나고 국민들과 소통하고 경청해 국정에 반영해야 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7 09:52 | 홍민성

  • thumbnail
    '차기 지도자' 이재명 37.3% 한동훈 18.6% 유승민 8.0%

    ... 장관(3.2%) 순으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무선(89.9%)·유선(10.1%) 자동응답 방식,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됐다. 36만1607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1030명이 응답을 완료, 0.9%의 응답률을 보였다. 표본오차는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7 09:34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정부 "이달 말까지 실내마스크 의무 최종 조정방안 마련"

    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7 09:12 | 홍민성

  • thumbnail
    권성동 "MBC, 비전문기관 설문조사로 시청자 기만"

    ... 벌인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화물연대 소속 시멘트 운송 사업주 201곳과 운수종사자(차주) 2500명에게 업무개시명령을 내렸다. 2004년 도입된 화물자동차운수사업법상 업무개시명령은 이날 사상 처음 발동됐다. 정부는 파업에 따른 피해가 더 커지기 전에 업무개시명령이 아직 발동되지 않은 정유·철강·석유화학 등 분야에 대해 선제적인 추가 발동의 여지를 남겨둔 상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6 18:09 | 홍민성

  • thumbnail
    이노비즈협회 설립 20주년…"업의 전환 통해 새로운 20년 준비"

    ... 구축하고 7천300개 회원사와 함께 사용자 중심 가치 사슬 클러스터 구축에 나설 계획이다. 유공자 포상은 기술혁신, 일자리창출, 기술협력 3개 분야로 나눠 진행됐다. 기술혁신 분야에서는 안복희 네오피에스 대표와 배민성 지니테크 대표 등 32명이 중기부장관 표창을 받았고 일자리창출 분야에서는 차순자 보광아이엔티 대표 등 3명이 고용노동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기술협력 분야에서는 4명에게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표창이 수여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2.06 17:11 | YONHAP

  • thumbnail
    '北 출신' 태영호 "민주노총, 김정은 대변 집단인가"

    ... 핵폭발 이상의 혼란에 빠지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주노총은 이날 오후 전국 15곳에서 전국동시다발 총파업·총력투쟁대회를 개최한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 파업에 힘을 싣기 위한 투쟁으로, 구호는 '화물 총파업 투쟁 승리! 윤석열 정부 노동 탄압 분쇄!'다. 화물연대는 지난달 24일부터 안전운임제 일몰 폐지 등을 요구하며 파업에 들어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6 15:46 | 홍민성

  • thumbnail
    김의겸, 한동훈 10억 소송에 "한 치도 물러설 생각 없다"

    ... 문자 메시지를 보내 "청담동 술자리를 봤다고 말한 당사자가 경찰에서 '거짓말이었다'고 진술했다고 하는데, 진술이 사실이라면 이 의혹을 공개적으로 처음 제기한 사람으로서 윤 대통령 등 관련된 분들에게 심심한 유감을 표한다"면서도 "국정과 관련한 중대한 제보를 받고, 국정감사에서 확인하는 것은 국회의원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이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6 14:41 | 홍민성

  • thumbnail
    주호영 "尹, 당무에 관해 말한 적 없다…당대표 조건과 관계없어"

    ... 작용한 게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다.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은 지난 5일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와 인터뷰에서 "주 원내대표가 '성에 차지 않는다'고 말한 의미는 한 장관이 윤심에 두고 있다는 것 아니냐"며 "윤심이 한동훈에 있다는 것을 한 번 띄워서 국민과 당원들의 반응을 보는 게 아니냐 그렇게 의심된다"고 평가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2.06 12:0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