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2,9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세균 "이재명, 지금은 사과할 때…잘못 인정하라" 쓴소리

    ... 진화 작업에 나섰던 50대 소방 구조대장이 실종됐던 상황이었다. 광주소방서 119구조대 고(故) 김동식 구조대장은 이날 정오께 동료 소방관들과 물류센터 지하 2층에 진입한 후 실종됐다가 48시간여 만인 6월 19일 숨진 채 발견됐다. 논란이 거세지자 경기도 측은 "화재 발생 즉시 현장에 반드시 도지사가 있어야 한다고 비판하는 것은 과도한 주장이고 억측"이라고 반박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20 15:53 | 홍민성

  • thumbnail
    김동연, 대선 출마 공식 선언 "숟가락 얹는 정치 안 할 것"

    ... 고향에서 소박하게 대선 출마를 선언하는 것을 매우 뜻깊고 기쁘게 생각한다. 끝까지 제 길을 뚜벅뚜벅 가겠다"고 했다. 김 전 부총리는 '제3지대로 불리는 국민의당과의 접촉 계획이 있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안철수와의 만남 계획은 없다. 기존 정치 세력에 숟가락 얹어서 하는 그런 정치를 하지 않을 생각"이라며 여당과 제1야당 입당 가능성을 일축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20 12:10 | 홍민성

  • thumbnail
    진중권 "누가 화재 현장 있으라 했나…황교익, 이재명 정치생명 끊나"

    ... 생명을 끊어놓는 쪽으로 노선을 바꾼 모양"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 지사가 황 씨와 먹방을 찍던 날은 오전 5시 35분께 불이 진압되지 않았을뿐더러 진화 작업에 나섰던 50대 소방 구조대장이 실종됐던 상황이었다. 광주소방서 119구조대 고(故) 김동식 구조대장은 이날 정오께 동료 소방관들과 물류센터 지하 2층에 진입한 후 실종됐다가 48시간여 만인 6월 19일 숨진 채 발견됐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20 11:35 | 홍민성

  • thumbnail
    [TEN 리뷰] '유도 동메달' 안창림 "이상형은 한효주…자립심 강한 여자친구 있다" ('철파엠')

    ... 공격을 더 할 수 있었는데 상대방이 전술적으로 잘했다"고 패배를 인정했다. 이어 안창림과 특별한 인연을 가진 인물이 등장했다. 2년 전 6월, SBS '영재발굴단'을 통해 만난 세쌍둥이 유도선수 중 첫째 민성이와 전화 통화가 연결된 것. 안창림은 민성이에게 여러 질문을 던졌지만, 민성이는 이제 막 중학생이 된 아이답게 "네"라고만 단답형으로 답했다. 안창림은 민성이가 엎어치기 잘하는 방법을 묻자 "힘 빼고 ...

    텐아시아 | 2021.08.20 10:01 | 노규민

  • thumbnail
    김근식 "황교익 사퇴는 사필귀정…억지·궤변은 조국의 아류"

    ...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정치적 막말을 했다. 정중히 사과를 드린다. 그럼에도 이해찬 전 대표가 저를 위로해줬다. 고맙다"고 했다. 그러면서 "정치적 의견이 달라도 상대의 인격과 권리를 침해하면 안 된다. 한국 정치판은 네거티브라는 정치적 야만에서 벗어나야 한다. 국민이 주권을 올바르게 행사할 수 있게 대권 주자 여러분은 정책 토론에 집중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20 09:48 | 홍민성

  • thumbnail
    황교익, 자진사퇴 시사…"내일 오전 입장 밝힐 것"

    ... 요구했는데 뜻하지 않게, 이해찬 전 대표의 위로를 받았다"며 "'동지애가 이런 것이구나' 하고 처음에는 울컥했고, 시간이 지나면서 내가 왜 이러고 있는지 고민을 하게 됐다"고 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의 성공은 민주당의 정권 재창출로 확인돼야 한다"며 "함께하는 길을 가겠다. 이해찬 대표님 고맙다"라고 언급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19 18:25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황교익, 자진사퇴 시사…"거취 고민하겠다"

    ...가 이런 것이구나' 하고 처음에는 울컥했고, 시간이 지나면서 내가 왜 이러고 있는지 고민을 하게 됐다"고 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의 성공은 민주당의 정권 재창출로 확인돼야 한다"며 "함께하는 길을 가겠다. 이해찬 대표님 고맙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내일 오전까지 거취 관련 입장을 정리해 올리겠다"고 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19 18:09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측 "민주당 경선서 이재명 안 보이고 황교익만 보여"

    ... 지사 캠프의 안민석 의원은 황 씨에 대해 '억울하겠지만 용단이 필요하다'라고 자진사퇴를 촉구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형수 욕설 등 막말 논란에서 자유롭지 못한 이 지사로서도 아무리 자신의 욕설을 이해한다고 해도 황 씨의 독설 앞에서 할 말을 잃은 듯하다"며 "이 지사는 오늘도 기자들의 관련 질문에 답변을 피했다"고 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19 17:26 | 홍민성

  • thumbnail
    이틀간 '이낙연' 언급만 13번…황교익 "말 지나쳤다" 사과

    ... 아무리 왱왱거려도 저의 평판에는 작은 흠집이나 낼 뿐이나, 이낙연은 국무총리까지 지낸 유력 정치인입니다. 제 모든 것을 박살 낼 수 있는 정치권력자"라고 했다. 그러면서 "저를 죽이자고 덤비는 이낙연의 공격에 저는 가만히 있을 수가 없다"며 "오늘부터 청문회 바로 전까지 저는 오로지 이낙연의 정치적 생명을 끊는 데에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19 16:59 | 홍민성

  • thumbnail
    일론 머스크부터 강백호까지…의정부고 졸업사진 올해도 '히트'

    ...면서 사진들을 공개했다. 학생들은 2020 도쿄올림픽 픽토그램, 유튜브 한사랑 산악회, '롤린'으로 역주행에 성공한 브레이브걸스의 유나, 껌 씹는 강백호 선수, 브루노 마스, 일론 머스크와 도지 등 무수히 많은 캐릭터를 소화해냈다. 이전에 논란이 일었던 적이 있던 탓에 정치 풍자 사진은 없었다. 한편, 의정부고의 졸업사진 문화는 2009년부터 주목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19 16:26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