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91-2900 / 5,8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野지지자들 "홍준표 '윤석열 되면 나라 불행' 발언은 해당행위"

    ... 있는 것 같다"며 "아직은 많은 국민들이 (홍 의원을) 좀 기다려 보자는 생각을 하고 있는 것 같다"고 대답했다. 그러면서도 "홍 의원의 그런 입장이 너무 길어지게 되면 결국 홍 의원도 보수 진영에서 보수층 지지자를 기반으로 정치하는 분인데, 그걸 상실할 우려가 있다"며 "홍 의원이 적절한 선을 찾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8 10:46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 "尹 되면 불행해져"…이준석 "洪, 보수 지지 상실 우려"

    ... 돌아갈 가능성도 있다"며 "후보가 최대한 노력을 기울이면 홍 의원은 부응해야 한다"고 했다. 앞서 홍 의원은 지난 16일 온라인 커뮤니티 형식의 청년 소통 플랫폼 '청년의꿈' 홈페이지에 '윤 후보가 대통령이 된다면 나라가 정상적으로 돌아갈지 의문'이라는 지지자의 질문에 "대한민국만 불행해지지요"라고 대답한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8 10:29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민주-열린민주, 당 대 당 통합 추진 합의

    더불어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이 18일 당 대 당 통합 추진에 합의했다. 이날 고용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와 통합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통합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협상 대표는 우상호 의원이 맡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8 10:03 | 홍민성

  • thumbnail
    수능 출제위원장 "예년 기조 유지…EBS 연계율 50%" [종합]

    ... ▲수학 50.0% ▲영어 51.1% ▲한국사 50.0% ▲사탐 50.0% ▲과탐 50.0% ▲직업탐구 50.0% ▲제2외국어/한문 50.0% 등 50%다. 전년(70%) 대비 20% 축소됐다. 한편 올해 수능은 문·이과 통합 체제인 2015 개정 교육과정이 처음 적용돼 계열 구분 없이 치러진다. 국어·수학 영역이 '공통과목+선택과목' 구조로 바뀌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8 09:56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3292명 '역대 최다'

    ... 지역사회에서 감염됐다. 사망자는 29명 늘어 누적 3187명이다. 치명률은 0.78%다. 위중증 환자는 506명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 1차 접종자는 신규 4만4991명이다. 얀센 백신 접종자를 포함한 누적 접종자는 4211만652명으로 인구 대비 82.0%가 1차 접종을 마쳤다. 2차 접종 완료자는 신규 6만5899명으로 누적 접종 완료자는 4031만2386명이다. 인구 대비 78.5%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8 09:30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SK하이닉스 中 공장 개량, 美 반대로 무산 가능성"

    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8 09:10 | 홍민성

  • thumbnail
    빈 주차공간 서서 "저희 자리예요"…따지자 '커피 테러'

    ... 여자 차량번호까지는 조회했는데, 경찰도 재물손괴죄가 아니라고 하고, 보험사에서도 차량번호는 알 수 있으나 인적 조회는 할 수 없다고 한다"고 토로했다. 네티즌들은 "커피가 스며들어서 냄새가 심하다는 피해를 강력하게 주장해라", "꼭 법적 조치해 주시길", "그냥 넘어가지 말고 꼭 사과받았으면 한다" 등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7 17:44 | 홍민성

  • thumbnail
    국민의힘 "靑·공수처·선관위, 선거중립 위반 움직임 드러나"

    ... 11개다. 3곳은 '주의', 6곳은 '공정보도 협조요청' 조치를 받았다. 아울러 청와대는 지난 7월 12일부터 선거에 영향을 줄 수 있는 국민청원 글을 비공개 처리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 후보를 둘러싼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 관련 게시물은 공개되지 않고 있지만, 윤 후보의 장모 의혹 관련 청원은 7월 5일에 올라왔다는 이유로 여전히 검색이 가능한 상황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7 16:56 | 홍민성

  • thumbnail
    진중권 "이재명, 언론과 전쟁 선포…나라 꼴 잘 돌아간다"

    ... 주의 조치를 받은 보도의 제목은 <진중권 "이재명 대장동 몰랐으면 박근혜, 알았으면 이명박"> 등이다. 심의위는 해당 기사에 주의를 준 이유와 관련 "특정 논객의 페이스북 글을 그대로 인용했다고는 하나, 신청인에 대한 일방적인 비판을 여과없이 보도한 것은 특정 후보자에 유·불리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7 15:56 | 홍민성

  • thumbnail
    양현석 전 YG 대표, 홍대 상가 174억원에 팔았다

    ... 매입해 철거한 뒤 2007년 6월 지하 2층~지상 4층 규모로 건물을 다시 올렸다. 이 건물에는 양 전 대표·양민석 형제가 보유한 요식업체 C.DNA의 클럽과 주점 등이 입점해 있다. 양 전 대표는 이 건물과 구름다리로 연결돼 있는 지하 2층~지상 4층 규모 상가 건물도 보유 중이다. 한편 양 전 대표는 가수 비아이의 마약 투약 혐의 수사를 무마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7 14:1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