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21-3630 / 5,8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성단체서도 '여성가족부 폐지' 주장 나왔다…어쩌다가

    ... 약자의 편에서 정책을 추진해 왔다"고 덧붙였다. 또 "심각한 여성의 경력단절, 저출산 현상, OECD 국가 중 가장 큰 수준의 성별 임금 격차, 일상을 위협하는 아동·청소년 성 착취 문제 등을 생각할 때 사회적 약자에 대한 차별과 폭력 문제를 전담해 해결해 나가기 위해 여성가족부는 반드시 필요하고 그 기능을 더욱 확대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17:28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가난 구제는 나라님도 못한다고? 난 동의 못 한다"

    ... 힐난했다. 윤희숙 의원은 "말 그대로 '봄날 흩날리는 벚꽃잎처럼 세금을 뿌리겠다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도 "기본소득으로 이름을 붙인 것은 정치적 의도"라고 했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역시 "기본소득은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해 쓰여야 할 국가 예산을 빼앗아 부자들에게 나눠 주자는 발상과 똑같다"고 일갈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15:50 | 홍민성

  • thumbnail
    공무원 40명 대동해 7명 잡은 이재명…여론은 왜 엇갈렸나

    ... 보호를 위해 강력하게 단속할 방침이며,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사람들에게 경각심을 심어주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의 현장 행보를 두고 누리꾼들은 엇갈린 반응을 보였다. "추진력과 강한 리더십 적극 응원한다"는 긍정적인 반응이 나왔지만, "40명씩 몰려다닐 필요가 있는 건가", "정치쇼"라는 반응도 나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14:55 | 홍민성

  • thumbnail
    최재형 "이재명, 돈으로 표 사려는 것…月 8만원? 용돈도 안 돼"

    ... 재난지원금이 가구별 아닌 개인별로 균등지급되고 연 1회든 월 1회든 정기지급된다면 그게 바로 기본소득"이라고 설명했다. 이 지사의 정책 발표 이후 야당은 즉각 반발했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이젠 대놓고 나라를 거덜 내려 한다"며 힐난했다. 윤희숙 의원도 "말 그대로 '봄날 흩날리는 벚꽃잎처럼 세금을 뿌리겠다는 것"이라고 일갈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14:14 | 홍민성

  • thumbnail
    고민정, '범죄자 두둔 말라' 조정훈 지적에 "지키고 싶은 사람"

    ... "민주당은 자당의 광역 단체장이 세 번째 자신의 비리로 임기를 채우지 못하는 것에 대한 사죄의 말을 해야 한다"고 일갈했다. 한편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지난 21일 컴퓨터 등 장애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기소된 김 지사의 상고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김 지사는 실형 확정으로 인해 지사직을 박탈당했다. 또 2028년까지 피선거권이 제한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13:42 | 홍민성

  • thumbnail
    추미애 "부동산 불로소득 막겠다" 1호 공약 '지대개혁' 발표 [종합]

    ... 추 전 장관은 끝으로 "보유세를 높이고 거래세를 낮추겠다. 부동산 과세 강화 정책을 규제지역의 다 주택자만을 대상으로 추진하는 것도 정공법은 아니다"라면서 "부동산 과세는 가능한 한 가액 기준으로 운용하겠다. 단, 양도소득세는 부동산 불로소득을 환수하는 효과가 있으므로 최고구간(과표 20억 원 이상)을 신설해 60%의 한계세율을 적용하겠다"고 부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11:28 | 홍민성

  • thumbnail
    "잊을만 하면 또"…'남혐 손가락' 논란 찐한친구 유튜브에 등장

    ... "이건 너무 대놓고 한 거 아닌가", "사과하고 해명해야 한다" 등의 반응이 나왔다. 한편 남혐 손가락 논란은 지난 5월 편의점 GS25의 캠핑 관련 홍보 포스터를 통해 본격 번지기 시작했다. 포스터에 사용된 손가락 이미지를 두고 급진적 페미니즘 커뮤니티 '메갈리아'에서 한국 남성의 성기를 비하할 때 쓰는 모양과 비슷하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10:00 | 홍민성

  • thumbnail
    서욱, 청해부대에 과자 보내…野 "'짜장면 권유' 文의 장관답다"

    ... 대통령이 책임져야 한다"고 일갈했다. 이날 중앙일보에 따르면 국방부는 지난 20일 청해부대 34진 문무대왕함 장병들에게 "청해부대 34진 장병들에게 격려와 응원을 보내며 여러분 모두의 쾌유와 건승을 바란다"는 문구와 함께 고래밥 등 과자가 담긴 격려품 상자를 보냈다. 여기에는 서욱 국방부 장관, 원인철 합참의장 등이 작성한 편지도 들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09:32 | 홍민성

  • thumbnail
    양양군 "설악산 오색케이블카 환경영향평가서 재보완 요구 취소해달라" 심판 청구

    ... 추가로 보완기회를 줄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바로 부동의 한 것은 부당한 점 등을 참작해 양양군의 행정심판 청구를 인용 결정했다. 이후 원주지방환경청이 올해 4월 양양군에 환경영향평가서 재보완을 요구하자 양양군은 재보완 요구를 취소해 달라며 중앙행심위에 다시 행정심판을 청구했다. 국민권익위 민성심 행정심판국장은 “공정하고 신속하게 재결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임도원 기자 van7691@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3 08:05 | 임도원

  • thumbnail
    "'사이다' 이재명, 기본소득 국회 만들자" 용혜인 전폭 지지

    ... 저탄소사회 적응, 화석연료 사용 감축, 소득 양극화 완화, 경제 활성화라는 복합효과를 얻는다"라고 평가했다. 이 지사는 끝으로 "장기목표로 차기 임기 내에 시행을 장담하기 어렵지만, 기본소득 정책의 효능 증명으로 국민적 합의의 토대가 만들어지면 일반적 기본소득목적세 도입도 가능하다"면서 "기본소득으로 대한민국의 지속성장을 이끌어내겠다"고 선언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2 17:54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