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61-3670 / 5,8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강병원, '여가부 폐지' 유승민·하태경 맹공…"이준석은 게을러"

    ... 것"이라면서도 "그러나 기억에 남는 것은 극단적이고 편향적인 이념을 가진 소수의 여성단체 지원과 젠더 갈등이라는 최악의 성적표"라고 했다. 한편 강 의원은 어제(8일) 부친상을 당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에 대해 강경한 발언으로 비판을 쏟아냈다가 뭇매를 맞자 슬그머니 삭제했다.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강 의원을 향해 "시정잡배만도 못하다"라고 비난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17:26 | 홍민성

  • thumbnail
    '뜨거운 감자' 떠오른 여가부 폐지론…유승민·하태경 강경 [종합]

    ... 실현하겠다"고 강조했다. 하 의원도 9일 "여가부는 부처 본연의 핵심 사업조차 제대로 못 할 뿐만 아니라 관리감독 기능마저 엉망"이라며 "정의연 회계 부정 사태도 여가부의 관리 감독 부실이 주된 원인이었다"고 재차 강조했다. 또 "여가부에 예산과 권한을 더 주면 일을 잘하겠냐. 더 많은 사업이 엉망진창이 될 것"이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16:48 | 홍민성

  • 금주(7월2일~7월8일)의 신설법인

    ...0·경영컨설팅 에이젼시) ▷서울주택엔지니어링(임영주·10·주택 관리업) ▷서초테라스힐제이차(양미영·0·채권, 예금, 수익증권 및 금융투자상품 등의 취득) ▷서포터(민성현·40·인터넷 광고업) ▷서호컴퍼니(이재성·10·영상제작업) ▷서희와송백(이종일·50·금융투자 및 자문업) ▷선뉴스투자그룹(이현준·...

    한국경제 | 2021.07.09 16:45 | 민경진

  • thumbnail
    박대출 "민노총 무섭고 자영업자는 우습나" 文정부 '맹비난'

    ... 실시하라"고 촉구했다. 앞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도 정부의 민노총 집회 대응과 관련해 지적한 바 있다. 안 대표는 지난 8일 "이 정권이 민노총에 무슨 빚을 지고 약점을 잡혔길래 불법 도심 집회를 열어도 제대로 된 대응 한 번 못하는지 모르겠다"며 "정부 비판 집회에선 코로나19가 잘 퍼지고, 친정권 세력의 집회는 비껴가는 것이냐"라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14:36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 정부부처 통폐합 주장 "18개→10개로 줄여야"

    ... 이제 시대에 동떨어진 행정조직 개편부터 착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일각에서는 홍 의원이 유승민 전 의원, 하태경 의원 등이 주장한 '여성가족부 폐지론'을 의식해 이날 발언을 한 것은 아니라는 평가를 내놓고 있다. 앞서 홍 의원이 폐지 논란을 두고 "역할이 별로 없다고 해서 이미 있는 부를 폐지하는 게 옳냐"며 입장을 유보한 바 있기 때문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13:35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여가부 이어 통일부 폐지론…"통일하지 말자는 건 아냐"

    ... 외에는 통일부는 항상 가장 약했다"고 지적했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 7일 유승민 전 의원, 하태경 의원이 잇따라 대선 공약으로 여가부 폐지론을 내놓자 "여성가족부 같은 것들이 여성 문제를 해결하는 가장 안 좋은 방식"이라며 힘을 보탠 바 있다. 또 "나중에 대통령 후보가 되실 분이 있다면 그 공약은 제대로 냈으면 좋겠다"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11:39 | 홍민성

  • thumbnail
    '가운뎃손가락' 든 김부선, 이재명에 "부끄럽지 않으세요?"

    ... 소송을 접수한 상태다. 변호는 강용석 변호사와 '이재명 저격수'로 불리는 장영하 변호사가 맡았다. 한편 이날(9일) 김부선은 이 지사와의 스캔들과 관련해 "증거가 없다"고 한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향해 "진가는 아직도 사랑을 모르나 보다. 진중권은 이성 간 교제할 때 이혼할 걸 대비해 증거를 차곡차곡 모아 두나 보다"라고 하기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11:39 | 홍민성

  • thumbnail
    "실적도 소용 없었나"…삼성전자 장중 '7만전자'로 '털썩'

    ... 살펴보면 모든 증권사가 삼성전자 목표주가를 유지했기 때문이다. 이들 증권사들의 목표주가는 최저 9만4000원에서 최대 11만3000원으로 나타났다. 최저치 목표주가와 비교해도 현재 주가 대비 상승여력이 충분하다는 진단이 나온다. 황민성 삼성증권 연구원은 "비메모리가 연말 정도 분기 1조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하도록 목표하고 있단 점은 긍정적"이라며 "파운드리와 비메모리 부문의 협력구도를 확대하거나 인수합병 추진 등도 불투명하지만 발생 시 주가 상승에 직접적인 ...

    한국경제 | 2021.07.09 10:27 | 류은혁

  • thumbnail
    이재명 '한다면한다'·추미애 'BRAVE'…與 각양각색 '5자 토크'

    ... 지었다. 그는 "'친' 친해지고 싶어서, '문' 문자를 엄청 보냈습니다. '김' 김두관입니다. '두' 두 사람 중에서 두 사람 다 모르는 김두관입니다. '관' 관심 좀 가져주이소"라고 호소했다. 최문순 강원지사는 '사회책임제', 양승조 충남지사는 '충청도선비' 등을 제시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09:59 | 홍민성

  • thumbnail
    秋 '반이재명 연대' 전담 마크…與 '1위 때리기'는 여전 [종합]

    ... '사면 연대'가 되는 게 아니냐는 우려도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이 전 대표는 "당장 사면해야 한다고 주장한 적 없다. '적정 시기가 되면 건의 드릴 수 있다' 이렇게 말씀을 드렸다"고 답했다. 한편 민주당은 이날로 마지막 토론을 마쳤다. 오는 9~11일 여론조사를 통해 경선 진출자 6명을 결정할 예정이다. 진출자 발표는 11일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8 22:01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