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6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석열, 오늘(30일) 국민의힘 당사 방문…입당 날짜 나올까

    ... "8월 30일 일정대로 우리 당 경선 버스가 출발하면 국민의 관심이 우리 당으로 향해서 즐겁고 시너지 나는 경선이 되지 않을까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치권에선 이 대표가 경선 일정에 다시 한번 못을 박으면서 윤 예비후보의 신속한 입당을 사실상 압박한 것이란 평가도 나온다. 한편 윤 예비후보 측은 내달 2일 입당한다는 보도에 "사실무근"이라고 밝힌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30 11:44 | 홍민성

  • thumbnail
    "후보님들 1:1 맞짱토론합시다" 정세균의 파격 제안

    ... 후보자들의 자질과 능력은 물론이며 도덕성과 정책 능력까지 확인할 수 있도록 하자"고 덧붙였다. 그는 "2002년 국민의 시선이 집중됐던 노무현 후보와 정몽준 후보의 토론, 미국 대선의 1대1 토론처럼 국민의 관심을 높여 민주당 경선을 붐업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각 후보가 동의만 해주시면 쉽게 성사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30 11:31 | 홍민성

  • thumbnail
    이낙연 "男, 군복무 피해의식" vs 정세균 "자부심 갖고 있다"

    ... 군 가산점은 위헌이라는 판정이 나와 있기 때문에 대안으로 저는 병역을 마치고 나오는 청년들에게 사회출발자금을 드리는 게 어떤가 하는 대안을 제시했다"고 말한 바 있다. 이어 "정부에서도 최근 군 장병에게 1000만 원 정도의 사회출발자금을 주는 것으로 시작했다"며 "그 간격을 좁혀나가고 제도를 정비하면 시행할 수 있겠다고 판단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30 10:10 | 홍민성

  • thumbnail
    태극기 향해 경례한 日 자위대…"이런 날이 오는군요" [영상]

    ... 참여의사를 철회했기 때문이다.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올림픽 사상 유례없는 인력난에 허덕였고, 결국 자위대에 지원을 요청하게 됐다. 누리꾼들은 "살다 보니 이런 날이 오는군요", "역대급 '국뽕'", "이게 애국이지", "멋진 선수들 고생하셨습니다", "뭉클해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30 09:34 | 홍민성

  • thumbnail
    정의당 "쥴리 논란, 여성혐오 흑색선전…남성에겐 안했을 것"

    ... 이름들이다. 이 벽화는 지난달 해당 건물에 새로 입주한 서점 대표의 의뢰로 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윤 예비후보 측은 지난 27일 부인 김 씨를 향해 제기되고 있는 여러 음모론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힌 바 있다. 윤 예비후보 캠프는 "벽화를 포함해 있을 수 없는 일이 벌어지고 있다"며 "법적 대응 여부를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9 17:47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박주민·이재정 캠프 합류에 "든든하다"

    ... 후보, 늘 행동하는 후보, 이재명 후보를 도와 대한민국의 미래를 함께 준비하겠다.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 의원은 "민주당의 가치와 개혁을 외치는 사람은 많았다"며 "말로만 개혁이 아닌 실천으로 보여줄 수 있는 사람, 미래 세대를 위한 길을 만들고 정치 혁신을 할 수 있는 사람. 이제 이재정은 이재명과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9 17:14 | 홍민성

  • thumbnail
    [단독] 삼성 수리기사가 몰래 팔로우…고객폰 '무단사용' 덜미

    ... 놓여 있는 여러 휴대폰 중 하나를 집어 직접 인스타그램을 열어 시험해봤는데 그 과정에서 실수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나쁜 의도는 전혀 아니었지만 잘못한 게 맞으니 프로세스를 다시 점검하고 재발방지안을 마련하겠다"며 "해당 직원은 근무 성적도 좋은 편이다. 사사로운 감정으로 의도를 갖고 고객의 휴대폰을 만지지는 않았을 것"이라고 해명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9 17:12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훌륭한 인재 풀 영광…경선버스 내달 30일 출발"

    ... 자리하게 돼 기분이 좋고 영광"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당 대표 취임 이후 50일여 만에 우리 당 대선 후보 풀이 풍성해졌고, 이 시각에도 존경하는 권영세 의원께서 더 다양한 분들이 당 경선에 참여하실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 3월에는 이 멤버들 다 같이 모여서 승리를 자축하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9 16:05 | 홍민성

  • thumbnail
    셀프주유소서 문신 보여주며 "나 건달인데, 기름 좀 넣어"

    ... 반말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일하시던 분은 덕분에 기분 상해서 욕하면서 보냈을 하루를 콘텐츠라고 웃고 있다니 참 한심하다", "주작이든 뭐든 이런 유튜버들 제재 좀 했으면 좋겠다", "다들 나와 같은 생각을 하니 욕은 안 남긴다", "아버지가 이런 곳에서 일한다고 생각하면 이럴 수 있나" 등 눈살을 찌푸렸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9 14:09 | 홍민성

  • thumbnail
    선수는 '골판지'서 자는데…IOC 위원장 1박 2600만원 '스위트룸'

    ... 찌그러진 골판지 침대 상태를 공개하며 "일주일만 더 버텨봐"라고 적었다. 이스라엘 야구 대표팀 9명은 이 침대에 올라가 점프를 하며 직접 내구성 실험을 하기도 했다. 바흐 측의 초호화 생활이 알려지자 우리나라 누리꾼들은 "올림픽에서는 선수들이 주인공 아닌가", "운동은 선수들이 하는데 대접은 IOC 위원장이 받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9 12:1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