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4,7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송영길 "부엉이·민평련 계보찬스"…우원식 "계파 분열주의"(종합)

    더불어민주당 당권주자인 송영길 의원과 우원식 의원이 16일 당내 계파 소속 여부를 놓고 가시돋친 신경전을 벌였다. 송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 인터뷰에서 경쟁 후보들의 계파를 겨냥해 "저는 '계보 찬스'를 쓰지 않는 평등한 출발선에 선 민주당원"이라고 말했다. 그는 "홍영표 의원은 '부엉이 모임'의 지지를 받고, 우원식 의원은 민평련이라는 당내 모임의 지지를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라고 경쟁자들을 직격했다. 친문 핵심 ...

    한국경제 | 2021.04.16 16:26 | YONHAP

  • thumbnail
    송영길이 쏘아올린 '계파찬스' 논쟁…우원식 "분열 조장하냐"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선거 경쟁이 가열되는 모양새다. 당권주자인 우원식 의원이 16일 경쟁 후보인 송영길 의원을 향해 "전당대회를 분열로 이끌지 말라"고 비판했다. 우 의원이 이날 앞서 "우 의원은 민평련(경제민주화와 평화통일을 위한 국민연대)이라는 당내 모임의 지지를 받고 있다"고 이른바 '계파 찬스'를 언급하면서다. 우 의원은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코끼리를 생각하지 말자고 ...

    한국경제 | 2021.04.16 16:24 | 고은이

  • thumbnail
    4·7 민심 확인한 문대통령, 인적쇄신으로 반전 모색

    ... 콘셉트로 중도 껴안기 가장 주목되는 부분은 이른바 '비문'(비문재인) 혹은 비주류 진영 인사들이 전진 배치됐다는 점이다. 중도온건 성향인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을 새 총리 후보자로 지명하고 친문과 각을 세워온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전 의원을 청와대 정무수석에 내정한 점이 대표적이다. 친문 일변도의 인적구성을 탈피하고 화합을 전면에 내세워 중도층을 끌어안겠다는 메시지로 해석할 수 있다. 중도층이 여권에 등을 돌리는 추세가 뚜렷한 상황에서 고정 지지층만을 ...

    한국경제 | 2021.04.16 15:47 | YONHAP

  • thumbnail
    "오세훈 승리, 민주당 덕 61%" 홍준표 "두 번의 행운은 없다"

    ...ot;한국리서치가 지난 12~14일 전국 유권자 101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전국지표조사 결과(신뢰수준 95%에 오차범위 ±3.1%포인트)를 보면, 국민의힘의 보궐선거 승리 이유를 묻는 질문에 ‘더불어민주당이 잘못해서’라고 응답한 비율이 무려 61%로 나타났다. ‘전임 시장의 잘못을 심판한 결과’라는 응답은 18%였지만 ‘국민의힘 잘해서’라는 답은 7%에 그쳤다. 민주당의 패배 이유로는 응답자의 ...

    한국경제 | 2021.04.16 15:46 | 이미나

  • thumbnail
    靑 정무수석 이철희·사회수석 이태한·대변인 박경미

    방역기획관 신설해 기모란 발탁…법무비서관 서상범·국조2차장 윤창렬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청와대 정무수석에 이철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발탁하는 등 일부 수석급과 비서관급 참모진을 교체했다. 이번 청와대 인사는 4·7 재보선 참패에 따른 여권 내 청와대 인적쇄신 요구 속에서 개각과 함께 단행됐다. 이 신임 정무수석은 김대중 정부 청와대 정책비서관실 행정관, 두문정치전략연구소장, 20대 국회의원, 민주연구원 ...

    한국경제 | 2021.04.16 15:39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민주당 목표는 文정부 성공…내부 분열 억제해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는 16일 "민주당의 우선 목표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차기 민주당 정부로의 계승, 발전이다"라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이같이 밝히며 "이 둘은 따로가 아니라 하나다. 국민의 행복과 역사의 발전을 위한 길"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 목표 앞에 서로의 작은 차이를 용납하고 하나로 융화돼야 한다"며 "우리 내부의 분열주의적 기류를 억제하며 ...

    한국경제 | 2021.04.16 15:31 | YONHAP

  • thumbnail
    공수처 검사 13명 임명…김진욱 "호시우행으로 매진하자"

    ... 변호사로 활동했다. 임명장을 받은 평검사 중에서 검찰 출신은 김수정(45·사법연수원 30기)·예상균(45·사법연수원 30기)·김숙정(41·변호사시험 1기) 등 3명이다. 김숙정 검사는 2012∼2015년 검사로 지내다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의 보좌관으로 활동했고, 2019년 법무법인 엘케이비(LKB)앤파트너스에 합류했다. 최근에는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충돌' 사건으로 기소된 전·현직 민주당 관계자들의 변호를 맡기도 해 공수처 인사위원들 사이에서 ...

    한국경제 | 2021.04.16 15:24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세번째 총리에 김부겸…5개 부처 개각

    ... 결과를 발표했다. 김부겸 후보자는 이낙연 전 총리, 정세균 총리에 이은 문재인 정부 세 번째 총리이자, 마지막 총리가 될 전망이다. 문재인 정부 국정 2인자 자리에 모두 정치인이 발탁된 것이기도 하다. 김 후보자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4선 국회의원 출신으로, 문재인 정부 초대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냈다. 특히 민주당 소속으로 지난 2016년 20대 총선에서 험지인 대구 수성갑에서 당선되는 등 대구·경북(TK) 지역에서 활약하며 당내에서는 지역주의 ...

    한국경제 | 2021.04.16 15:07 | YONHAP

  • thumbnail
    '전대 출마' 김용민, 강성당원 논란에 "당의 주인은 당원"

    더불어민주당 김용민 의원은 16일 일부 강성 지지자들의 '문자폭탄' 등 돌출 행동과 관련, "민주당의 주인은 결국 당원"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민주당 내 강경파 의원모임 '처럼회'의 주축인 초선의 김 의원은 이날 최고위원 출마 공식 선언 후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이 어떤 정책을 펼치거나 개혁을 할 때는 당원을 이해하고 설득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국민을 설득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강성 당원들이 최근 4·7 재보선 패인의 하나로 '조국 사태'를 ...

    한국경제 | 2021.04.16 15:04 | YONHAP

  • thumbnail
    文, TK 김부겸·'비문' 이철희 임명…보궐 패배 후 통합 메시지 [종합]

    ... )이 16일 국무총리 임명 및 5개 부처 개각과 참모진 개편을 단행했다. 국무총리에 TK(대구·경북) 출신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을 내정한 것과 신임 청와대 정무수석에 '비문' 이철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임명한 것이 눈길을 끈다. 여권 내부에서도 4·7 보궐선거에 대한 반성 기류가 일고 있는 가운데 문 대통령 역시 이를 의식한 듯 인사를 통해 돌파구 마련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TK 출신의 김부겸, 마지막 국무총리 ...

    한국경제 | 2021.04.16 15:03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