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4,5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완전한 무효" vs "최악의 악몽"…트럼프 탄핵심판 공방전 점화

    ... 18일(현지시간) 본격적인 공방전에 돌입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법률팀과 탄핵심판에서 '검사' 역할을 담당하는 하원의 탄핵소추위원단이 이날 오후 상원에 의견서를 각각 제출하며 오는 21일부터 시작되는 구두변론을 앞두고 일합을 겨뤘다. 민주당이 주도하는 하원은 트럼프 대통령이 작년 7월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통화에서 정적의 비리 의혹 조사를 압박해 권력을 남용한 혐의와 의회의 탄핵조사를 방해한 혐의를 적용해 지난달 탄핵소추안을 가결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

    한국경제 | 2020.01.19 09:07 | YONHAP

  • thumbnail
    한인 2세, 민주당 대선후보 샌더스 加州선거대책총괄본부장 맡아

    제인 김 전 샌프란시스코 시의원…"대통령 만드는 것 목표" 재미동포 2세가 미국 민주당 대권 후보인 버니 샌더스 후보의 캘리포니아주 선거대책 총괄본부장을 맡아 활약하고 있다고 19일 미주한국일보가 전했다. 신문에 따르면, 주인공은 제인 김(한국명 김정연·41) 전 샌프란시스코 시의원이다. 그는 로스앤젤레스와 북캘리포니아주에서 샌더스 후보의 선거 캠페인을 진두지휘하고 있다. 김 총괄본부장은 캘리포니아주의 커뮤니티, 비영리단체 또는 기타 단체장들과 ...

    한국경제 | 2020.01.19 08:20 | YONHAP

  • thumbnail
    대북제재 외 교류도 깐깐한 독일, 북한인 비자 잇따라 '퇴짜'

    ... 열흘 가까이 독일 뮌헨 등에 체류하면서 병원을 둘러보고 바이에른주(州) 보건 당국을 방문했다. 한스자이델재단은 바이에른주 기반의 보수 성향 정당인 기독사회당이 세운 공익재단이다. 기독사회당은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소속된 기독민주당의 자매정당으로 대연정의 한축이다. 한국에도 사무실을 두고 있는 한스자이델재단은 북한에서 산림 조성 사업 등 인도적 사업을 지원해왔다. 이와 함께 지난해 5월 뮌헨에서 열리는 월드컵사격대회에 참가하려 한 북한 선수단의 비자도 불허된 ...

    한국경제 | 2020.01.19 08:01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총선 활용법은…종로 무게 속 '비례 배수진'도 거론

    공동선대위원장 사실상 확정…'돌발악재' 쌓이면 총선 지휘 요구 커질듯 최종 결정은 '종로 대진표' 나와야…황교안 출마땐 '빅매치' 주력 더불어민주당에 복귀한 이낙연 전 국무총리의 4·15 총선 활용법을 두고 민주당 내 셈법이 복잡하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1위를 기록하며 전국적 인지도를 갖춘 이 전 총리는 당내 간판급 인사인 만큼 일단 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가 출범하면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최근 ...

    한국경제 | 2020.01.19 06:02 | YONHAP

  • thumbnail
    여, 내일부터 총선후보 공모…'공천심사 칼끝 어디로' 김장감

    현역 하위 20% 발표 여부 주목…중진 불출마 압력 거세지나 "같은 당명으로 치르는 첫 총선"…안철수 귀국 촉각 속 '안정감' 강조 더불어민주당이 오는 20일 4·15 총선에 출마할 후보 공모를 시작하면서 공천을 둘러싼 당내 신경전이 더욱 거세질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번 공천 심사에서는 '함량 미달자'에 대해 더욱 엄격한 잣대를 들이댈 것으로 보인다. '역대급 ...

    한국경제 | 2020.01.19 06:01 | YONHAP

  • thumbnail
    여야, 설 밥상 민심 쟁탈전…"민생" vs "정권심판" 프레임전

    민주당 "국민 뜻 받들겠다"…한국당 "정권 실정 부각" 연휴 앞둔 23일 서울역·용산역서 각각 귀성인사 여야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이 다가오면서 설 민심의 향배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설 밥상에 불과 80여일 앞둔 4·15 총선이 오르며 유권자들의 표심에 적잖은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설 민심을 사로잡아 유리한 총선 고지를 확보하려는 여야는 일제히 ...

    한국경제 | 2020.01.19 06: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경쟁자 맞아?"…경선 등록도 안한 공화당 주자들

    ... 등록조차 하지 않은 것에 대해 진지함의 결여가 반영된 것이라고 비판했다. 팀 머토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을 제외한 다른 주자들은 방송에 출연하거나 아마 책 거래를 위해 그렇게 하는 척하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 역시 당내 경선보다 민주당 주자들을 견제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당의 첫 경선인 아이오와 코커스 나흘 전이자 민주당의 TV토론 전날인 오는 30일 아이오와주에서 대규모 유세를 예정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19 05:40 | YONHAP

  • thumbnail
    민주, 영입인재 10호 발표…당원과 '좋은 정치' 토크콘서트

    더불어민주당은 19일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에서 10번째 영입 인재를 발표한다. 이어 10명의 민주당 영입 인재와 당원 400명이 모여 '좋은 정치'를 주제로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 민주당은 그동안 여성 척수장애인인 최혜영 교수, 검사 출신의 소병철 순천대 석좌교수, 카카오뱅크 이용우 공동대표 등 9명의 영입 인재를 공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19 05: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탄핵심판' 절차 놓고 상원서 힘겨루기…증인 소환 핵심

    공화당, 속도전 추진…다음달 4일 트럼프 국정연설前 완료 염두둔 듯 민주당 "볼턴·파르나스 등 증인 불러야"…21일 첫 표대결 예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탄핵심판을 넘겨받은 상원에서 공화당과 민주당이 심리 절차를 놓고 기싸움을 벌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탄핵안 기각을 공언해온 공화당은 다음 달 4일 트럼프 대통령의 신년 국정연설 전에 심리 절차를 끝내는 데 초점을 맞춘 모양새다. 반면 트럼프 대통령 탄핵소추를 주도한 민주당은 ...

    한국경제 | 2020.01.19 02:34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주적엔 관대, 우방엔 가혹한 문재인 정부" 공세(종합)

    문 대통령-여 원내지도부 만찬에 "자화자찬 파티" 자유한국당은 18일 한국 정부의 남북협력 추진 구상에 견제성 발언을 한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를 향해 청와대와 더불어민주당이 강도 높은 비판을 한 데 대해 '선거가 다가오자 반미감정을 조장하려 한다'고 공세를 펼쳤다. 북한의 막말에는 침묵하면서 우방인 미국 대사의 발언에 과도하게 반응하고 있다는 게 한국당의 주장이다. 성일종 원내대변인은 이날 서면 논평에서 해리스 대사에 대한 청와대와 정부, ...

    한국경제 | 2020.01.18 17: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