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4,7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AZ백신 접종 간격 결정…11~12주 뒤 2차 접종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1차 접종과 2차 접종 간격이 11~12주로 결정됐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18일 참고자료를 통해 "1차 접종과 2차 접종의 간격이 길수록 효과가 증가한다는 임상시험 결과와 백신 수급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2차 접종 예약기준일을 11∼12주 간격으로 안내하고 있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앞서 지난 2일 2분기 접종 보완 시행계획 ...

    한국경제 | 2021.04.18 16:37 | 신용현

  • thumbnail
    '코로나19 확진자 급증' 익산시 선별진료소 확대 운영

    전북 익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를 막기 위해 선별진료소를 확대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먼저 보건소에 설치된 선별진료소의 운영 시간을 현재의 오전 9시∼오후 6시에서 오전 9시∼오후 8시로 2시간 연장하기로 했다. 공설운동장에는 선별진료소를 추가로 설치하고 이날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시는 의료기관이나 약국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권고하면 48시간 이내에 이행해야 하는 행정명령도 다시 한번 내렸다. 익산지역은 ...

    한국경제 | 2021.04.18 16:34 | YONHAP

  • thumbnail
    野 "백신확보 '용두사미 쇼'…문대통령, 바이든과 통화하라"

    국민의힘은 1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수급 불안과 관련해 "물량 확보는 용두사미 쇼였다"고 맹비난했다. 배준영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해 모더나 최고경영자(CEO)와의 화상 통화로 국민을 안심시켰다. 그것이 쇼였나 의심하는 사람마저 생겼다"고 논평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12월말 스테판 반셀 모더나 CEO와 통화했다. 이후 모더나 공급 시작 시기를 2분기로 앞당겼다. 그러나 4천만명 분으로 늘려 계약한 모더나 ...

    한국경제 | 2021.04.18 16:33 | YONHAP

  • thumbnail
    김포서 기존 확진자 접촉한 4명 코로나19 확진

    경기도 김포시는 18일 4명이 추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은 모두 서울·경기·인천 지역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이거나 가족이다. 이 중 2명은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현재 김포 지역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천102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8 16:31 | YONHAP

  • thumbnail
    부천서 7명 코로나19 감염…5명은 기존 확진자 접촉

    경기도 부천시는 18일 7명이 추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 중 5명은 서울·부천·김포 등지에서 발생한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이거나 가족인 것으로 파악됐다. 나머지 2명의 감염 경로는 확인되지 않아 방역 당국이 조사 중이다. 이날 현재 부천 지역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천142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8 16:31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코로나 백신 상반기 1200만명 접종 목표"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1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 "4월까지 300만명, 상반기 중 1200만명이 백신을 접종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홍 직무 대행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11월 집단면역으로 가기 위한 필수관문은 백신 접종이고, 지금 속도를 올리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부는 백신 물량의 조기 ...

    한국경제 | 2021.04.18 16:15 | 신용현

  • thumbnail
    인도발 '이중 변이' 국내 유입됐나…당국 "감시 시스템 운영"(종합)

    방대본 "발생상황 모니터링 중…현황은 변이 브리핑 때 발표" 인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중 변이 바이러스'(공식 명칭 B.1.617)가 발견돼 국내 유입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정부는 감시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8일 관련 질의에 대한 참고자료를 통해 "우리나라도 해당 변이를 확인할 수 있는 유전체분석 시스템을 운영하며 감시하고 있다"고 답했다. 방대본은 이어 "인도 외에 호주, ...

    한국경제 | 2021.04.18 15:54 | YONHAP

  • thumbnail
    AZ백신 접종간격 11~12주로…'부스터샷' 추가확보 여부 등 검토

    당국 "부스터샷 관련 정보 모니터링하면서 전문가와 논의해 결정" 아스트라제네카(AZ)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2차 접종 간격이 11∼12주로 정해졌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18일 참고자료를 통해 "1차 접종과 2차 접종의 간격이 길수록 효과가 증가한다는 임상시험 결과와 백신 수급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2차 접종 예약기준일을 11∼12주 ...

    한국경제 | 2021.04.18 15:48 | YONHAP

  • thumbnail
    금산 미인가 교육시설서 10대 확진자 3명 발생

    충남 금산군에 있는 미인가 교육시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금산군은 18일 진산면에 있는 미인가 교육시설을 다니는 10대 학생 3명(지역 41∼43번)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은 모두 타지역에 주소지를 뒀으며, 경기도 성남 2,763번과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군은 미인가 교육시설의 교직원 13명을 포함해 모두 59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완료하고 음성 판정을 받은 사람들은 ...

    한국경제 | 2021.04.18 15:44 | YONHAP

  • thumbnail
    광주 민관협치협의회 출범식서 확진자 발생…시장 등 전수검사

    광주시청에서 열린 행사 참석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돼 방역 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18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 15일 광주시청 시민홀에서 열린 광주시 민관협치협의회 출범식에 참석한 한 시민단체 관계자가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담양 지인 모임과 관련한 'n차' 감염 사례인 것으로 당국은 보고 있다. 민관협치협의회는 다양한 지역 의제를 민관이 협력해 풀어내는 조직으로 출범식에는 이용섭 시장, 협치 위원 등 모두 ...

    한국경제 | 2021.04.18 15: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