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무국적 가상화폐' 급팽창…美·유럽, 규제 움직임

    ... 화폐 유통량을 넘어섰다. 선진국을 중심으로 규제를 강화하려는 움직임이 분주해지고 있다. 13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올해 1~8월 가상화폐 테더의 하루평균 거래량은 약 400억달러(약 47조원)로 200억~300억달러인 태국 바트화와 인도네시아 루피아화 유통량을 추월했다. 하루에 1000억달러가 거래돼 브라질 헤알, 대만달러를 넘어선 적도 있다. 테더는 홍콩 기업 테더홀딩스가 발행하는 가상화폐다. 미국과 유럽 정부는 가상화폐가 자금 세탁과 테러자금 지원에 악용될 ...

    한국경제 | 2020.09.13 17:35 | 정영효

  • thumbnail
    베트남의 세번째 경제 위기, 과거와는 다르다 [박동휘의 베트남은 지금]

    ... 발행한 회사채조차 정크본드로 전락한 상황이다. 1986년 도이머이 개혁 이후 베트남은 두 번의 위기를 맞았다. 첫 번째는 동아시아를 강타한 1998년의 외환위기다. 당시 아시아의 용으로 불리던 한국이 직격탄을 맞았고, 태국도 바트화 폭락 등 전대미문의 위기를 겪었다. 베트남도 불길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1996년에 9%대를 유지했던 GDP 성장률은 1998년 5.7%, 1999년 4.7%로 급전직하했다. 당시 상황은 엄밀히 말하면 위기였다기보다는 기회를 잡지 ...

    한국경제 | 2020.03.28 18:14 | 박동휘

  • thumbnail
    [여기는 논설실] 희대의 금융사기 '라임 사태', 금감원은 책임 없나

    ... 환매중단을 선언할 수 밖에 없었다. 한국 금융업계에 'TRS 악몽'이 처음 덮친 것은 외환위기가 터지기 직전인 1997년 상반기다. 당시 7개 기업(금융회사 6곳,제조업체 1곳)이 글로벌투자은행 JP모간과 태국 바트화를 연계로 한 TRS 계약을 맺었다. '30%의 수익이 가능하며, 바트화 폭락 위험은 거의 없다'는 꾀임에 넘어가 위험을 간과하고 말았다. 하지만 계약 직후 동남아 외환위기 발발로 바트화는 폭락했고 국내기업들은 총 ...

    한국경제 | 2020.02.14 10:04 | 백광엽

  • "내년 한국 IT株·베트남 회사채 유망"

    ... 회사채 간 금리격차)가 축소될 전망이어서 회사채에서 더 많은 수익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태국은 운송 및 부동산 개발 분야에서 기회를 찾을 수 있다는 분석이다. 올해 태국은 글로벌 경기 둔화와 태국 바트화 평가 절상으로 수출과 관광업이 타격을 입었다. 솜진 소르파이산 태국 최고투자책임자는 “태국 정부가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과 중국을 연결하는 고속철도 사업을 추진해 운송 및 부동산 개발 분야에서 투자기회가 보인다”고 ...

    한국경제 | 2019.12.26 15:12 | 한경제

  • 中중소은행 위기…당국 주식 및 영구채 매입 [글로벌 이슈5]

    ... 3. 바트 급등…日자동차기업 손해 수천억 원 태국에 진출한 일본 회사들 태국 공장 가동이 오히려 적자를 불러오고 있습니다. 22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마쓰다, 도요타, 혼다 등 태국에서 공장을 가동 중인 일본의 자동차회사들이 바트화 급등으로 2019년 수천억 원의 환차손을 입게 되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작년 태국에서 생산된 일본 차량은 216만대로 이 중 50%가 120개국에 수출되는 등 태국 생산 차량의 대부분은 수출을 위해 생산되고 있습니다. 그런데 바트화가 ...

    한국경제TV | 2019.12.23 06:50

  • thumbnail
    계속되는 바트화 강세에…태국 총리 "달러 사용 늘려야" 촉구

    올해만 달러 대비 7.67% 가치 상승…수출 직격탄·관광도 피해 장기간 계속되는 바트화 강세에 태국 총리가 나서 달러화를 많이 사용해야 한다고 촉구하고 나섰다. 3일 일간 방콕포스트 등에 따르면 쁘라윳 짠오차 총리는 전날 방콕 시내에서 열린 한 경제행사에 참석, "바트화 강세를 낮추기 위해 우리는 어떻게 달러로 지출이 이뤄질 수 있을지를 생각해야 한다"며 "민간 분야도 이를 도울 필요가 있다"고 ...

    한국경제 | 2019.12.03 09:25 | YONHAP

  • thumbnail
    태국, 성장률 둔화 전망에 돈 풀어 경기 살리기 나선다

    ... 발표하면서, 이는 2분기 2.3%보다는 높지만 1분기 2.8%보다는 낮은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NESDC는 내년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애초 2.7~3.2%에서 2.6%로 또 다시 낮췄다. 이 같은 전망에는 글로벌 경제 둔화에 무역 전쟁이 계속되는 데다 바트화 강세까지 겹친 것이 크게 작용했다. 여기에 올해 총선 이후 새 정부 구성을 두고 계속된 정치적 갈등 속에서 민간 부문 투자가 기대보다 원활하지 않았다는 점도 고려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1.25 10:45 | YONHAP

  • thumbnail
    '비트코인'같은 가상화폐·암호화폐는 통화 될 수 없어…통화란 '국가가 가치 보증하고 강제로 유통한 화폐'죠

    ... 아시아 국가들 입장에서는 해외 투자를 유치하고 인플레이션을 방지하려면 값싼 달러와 연동되는 편이 바람직했던 것이다. 그런데 미국이 갑작스럽게 달러 강세로 전환한 탓에 수년 만에 달러가 80%나 비싸졌다. 그러자 한국의 원화, 태국의 바트화 등도 덩달아 급등했고, 수출이 점차 부진을 면치 못하게 된다. 이와 같은 상황 속에서 1997년 헤지펀드(세계적 규모의 투자 집단)가 실제보다 훨씬 높게 평가돼 있던 한국의 원화, 태국의 바트화 등을 팔아치운다. 통화를 팔아 가격을 ...

    한국경제 | 2019.09.30 09:00 | 김은찬

  • thumbnail
    박은영 KBS 아나운서, 오늘(27일) 결혼...남편 김형우 대표는 어떤 사람?

    ... 한편 박은영 아나운서의 남편 김형우 대표는 모바일 간편 환전 송금 지급서비스를 최저수수료로 제공하는 핀테크 회사인 트래블웰렛의 대표다. 트래블 월렛은 앱을 통해 24시간 낮은 환율로 미달러, 엔화, 유로화, 위안화, 태국 바트화를 환전, 인천공항에서 실물 수령하게 해준다. 김 대표는 과거 삼성자산운용 등에서 8년 이상의 외환 운용 경험을 쌓은 소문난 인재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스타엔 | 2019.09.27 21:20

  • thumbnail
    태국 재무장관 "필요시 추가 경기부양책 준비돼 있어"

    ... 낮아졌다. 이는 지난 2014년 3분기 이후 가장 낮은 경제성장률이라고 신문은 보도했다. 동남아에서 활력이 넘쳤던 태국 경제는 지난 2014년 군부 쿠데타 이후 성장률이 둔화해왔고, 올해 1분기에도 2.8% 성장에 그쳤다. 바트화 강세가 수출 경쟁력은 물론 주요 수입원인 관광 산업의 약세마저 가져오면서 경제 회복을 더디게 했다. 세계은행에 따르면 태국 경제 성장률이 3% 이하로 떨어진 것은 2015년 중반 이후 처음이다. 앞서 태국 내각은 지난주 경제성장률 ...

    한국경제 | 2019.08.28 09: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