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1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빛과 철' 염혜란·김시은·박시후, 美친 연기 앙상블…2월 개봉 [공식]

    양화 '빛과 철'이 오는 2월 개봉을 확정하며 세대를 뛰어넘는 앙상블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배우 염혜란, 김시은, 박지후의 각기 다른 세 가지 연기 스펙트럼을 공개해 이목을 끈다. '빛과 철'은 남편들의 교통사고로 얽히게 된 두 여자와 그들을 둘러싼 비밀스러운 이야기를 담은 영화로, 지난해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염혜란의 배우상 수상을 시작으로 뜨거운 호평이 이어졌다. 특히 한국 영화계가 주목하는 여배우 3인 ...

    텐아시아 | 2021.01.14 13:39 | 노규민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총 맞고 살아난 박시후, ♥고성희와 해피 엔딩…최종회 '6.7%'

    ... 지난 26일 방송된 '바람과 구름과 비' 21회가 5.9%(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입가구 전국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6.7%까지 나타났다. 이날 방송된 최종회에서는 서로 다른 세상을 꿈꾸는 박시후(최천중 역)와 전광렬(흥선대원군 이하응 역)의 치열한 마지막 혈투가 담겼다. 최천중(박시후 분)은 이하응(전광렬 분)에게 외세를 받아들인 후 영세 중립국을 하지 않으면 조선이 망할 것이라 예언, 쇄국정책을 고수하는 이하응의 큰 ...

    텐아시아 | 2020.07.27 11:26 | 태유나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카리스마 리더→로맨티스트 면모까지…뜨거운 전율 선사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가 자신의 운명을 스스로 뒤바꿔 개척한, 기적 같은 해피엔딩으로 가슴 벅찬 감동과 깊은 여운을 선사했다. 박시후는 TV CHOSUN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명문 집안 금수저 출신에서 멸문당한 천한 점쟁이로 몰락했다가 다시 조선 최고 권력의 정점으로 올라간 불세출의 남자, 조선 최고 역술가 최천중 역으로 열연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마지막 회에서 박시후는 전광렬 제거에 ...

    스타엔 | 2020.07.27 11:01

  • thumbnail
    드라마로 들어온 대하소설…'바람구름비' 5.9% 종영

    ...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50분 방송한 TV조선 주말극 '바람과 구름과 비'(바람구름비) 마지막회 시청률은 5.916%(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를 기록했다. 자체 최고 성적이다. 최종회에서는 서로 다른 세상을 꿈꾸는 최천중(박시후 분)과 흥선대원군 이하응(전광렬)의 치열한 마지막 혈투가 그려졌다. 이병주 작가의 소설 '바람과 구름과 비'는 과거 1970년대 조선일보에 약 3년에 걸쳐 연재된 대하 장편소설이다. 드라마는 소설을 각색하고 압축하면서 내리막길을 ...

    한국경제 | 2020.07.27 08:45 | YONHAP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성혁 "첫 사극 도전, 겸손한 마음 배웠다" 종영 소감

    ... 흔들림 없이 잘 마칠 수 있었다. 더불어 조금 더 겸손한 마음도 배우게 됐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성혁은 “쉬는 시간마다 곁에서 좋은 말씀 해주신 전광렬 선배님, 동생 성혁이 아닌 배우 성혁으로 잘할 수 있게 조언해준 박시후 형에게도 감사하다. 매 작품이 그렇겠지만, 조금씩 익어가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이 작품을 하면서 배우로서 조금 더 숙성된 것 같다. 끝으로 많은 사랑 보내주신 시청자분들께 고맙다는 말 전하고 싶다”고 덧붙이며 각별한 ...

    스타엔 | 2020.07.26 11:54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살기등등 눈빛…'폭풍전야 거사 복수 예고' 엔딩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가 요동치는 감정의 진폭을 섬세한 연기력으로 표현,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했다. 박시후는 TV CHOSUN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명문 집안 금수저 출신에서 멸문당한 천한 점쟁이로 몰락했다가 다시 조선 최고 권력의 정점으로 올라간 불세출의 남자, 조선 최고 역술가 최천중 역으로 열연하고 있다. 지난 25일 방송된 20회 분에서 박시후는 조선 땅을 향해 외세의 ...

    스타엔 | 2020.07.26 08:40

  • thumbnail
    강다은, 드라마 데뷔작 '바람과 구름과 비'로 보여준 가능성

    ... 소감을 전했다. 강다은은 운명을 읽는 킹 메이커들의 왕위쟁탈전을 그린 TV CHOSUN 특별기획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오빠의 과시 비용을 지원하기 위해 기생이 된 송화 역을 맡아 출연했다. 조선 최고의 역술가 최천중(박시후 분), 사람의 운명을 내다보는 신묘한 능력을 지닌 이봉련(고성희 분)과 각기 다른 인연으로 마주하는 송화를, 연기력은 물론 단아한 외모와 그에 어울리는 차분한 목소리 톤으로 소화해냈다. 극 후반부에는 채인규(성혁 분)의 꼬임에 넘어가 ...

    한국경제TV | 2020.07.24 07:11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강다은, 원망+불안에도 결국 성혁 택했다

    ... 지난 19일 방송된 TV CHOSUN 특별기획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 19회에서 강다은이 성혁(채인규 역) 때문에 눈물을 흘리는 송화를 애절하게 그려내 눈길을 끌었다. 자신의 오빠 송진을 죽음에 이르게 한 것이 천중(박시후 분)과 봉련(고성희 분)이라는 인규(성혁분)의 거짓말을 사실이라 믿었던 송화지만 두 사람의 아이까지 훔쳐 데려온 인규의 행동에는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 심지어 아이를 보며 봉련을 떠올리는 인규의 모습에는, 질투와 원망이 ...

    한국경제TV | 2020.07.20 09:41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폭정과 독단에 맞선 '극강 카리스마' 폭주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가 ‘극강 카리스마’와 ‘눈물어린 부성애’를 섬세하고 폭발적인 연기력으로 선보여 안방극장의 몰입도와 만족도를 200% 끌어올렸다. 박시후는 TV CHOSUN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명문 집안 금수저 출신에서 멸문당한 천한 점쟁이로 몰락했다가 다시 조선 최고 권력의 정점으로 올라간 불세출의 남자, 조선 최고 역술가 최천중 역으로 ...

    스타엔 | 2020.07.20 08:46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강직 기개 카리스마 폭발

    “안방극장 홀리는 마력의 눈빛 연기, 최천중 그 자체였다!”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가 디테일이 살아있는 ‘나노 눈빛 연기’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안방극장을 홀리는 마력을 발휘하고 있다. 박시후는 TV CHOSUN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명문 집안 금수저 출신에서 멸문당한 천한 점쟁이로 몰락했다가 다시 조선 최고 권력의 정점으로 올라간 불세출의 ...

    스타엔 | 2020.07.19 1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