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5,4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호날두 노쇼' 고발사건 1명 출국금지…축국연맹도 조사

    경찰 "'경찰관 접대 의혹' 박유천 상대로 사실관계 확인 중"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노쇼 논란을 수사하는 경찰이 관계자 1명을 출국 금지 조치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5일 서울 종로구 청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호날두 노쇼 논란과 관련한) 고발 건,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수사 의뢰 온 사안에 대해 수사에 착수해 1명을 출국 금지 조치했다"고 밝혔다. 출국 금지된 대상이 ...

    한국경제 | 2019.08.05 12:03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씨제스엔터 상장 추진…엔터사 IPO 도전 줄잇는다

    ... 더불어 드라마, 영화, VFX(시각특수효과)·CG(컴퓨터그래픽), 공연 등 콘텐츠 제작까지 아우르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IB업계에선 씨제스엔터테인먼트가 소속 연예인이던 박유천의 마약 파문과 3년 연속 적자를 낸 재무 상황을 극복하고 최근 투자 유치에 성공한 요인으로 K콘텐츠의 성장 가능성을 지목하고 있다. K콘텐츠의 핵심으로 꼽히는 연예인 매니지먼트 역량을 투자자들이 주목했다는 평가다. 최근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

    한국경제 | 2019.07.31 17:56 | 이고운

  • thumbnail
    [TEN 이슈] 박유천, 풀려나도 시끄러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 / 사진=텐아시아DB 마약 복용 혐의 등으로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던 박유천이 집행유예로 풀려난 지 한 달도 채 안 돼서 또다시 논란의 중심에 서며 이슈 메이커로 떠올랐다. 박유천이 경찰 관계자들을 집으로 불러 식사를 접대했다는 의혹이 30일 제기됐다. 이날 노컷뉴스는 서울지방경찰청 청문감사담당관실 관계자의 말을 빌려 “최근 박유천과 경찰 사이에 유착 의혹이 담긴 풍문을 접수해 사실 관계를 ...

    텐아시아 | 2019.07.30 16:36

  • thumbnail
    '박유천, 집에서 경찰관 접대' 풍문…경찰 "사실관계 확인 중"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이 과거 성폭행 혐의로 수사를 받을 당시 경찰관을 집으로 불러 식사를 접대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사실관계 확인에 나섰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청문감사담당관실은 최근 박씨와 관련한 풍문을 입수하고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풍문은 박씨가 2016년 경찰 관계자를 집으로 초대해 식사 자리를 가졌다는 내용인 것으로 전해졌다. 박씨는 당시 성폭행 혐의로 고소돼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았다. 경찰은 ...

    한국경제 | 2019.07.30 09:41 | YONHAP

  • thumbnail
    박유천, 이번엔 경찰 유착 의혹…"집으로 불러 식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이번엔 경찰과의 유착 의혹에 휩싸였다. 과거 경찰 관계자들을 집으로 불러 식사를 접대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진상 파악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30일 노컷뉴스는 서울지방경찰청 청문감사담당관실 관계자의 말을 빌려 “최근 박유천과 경찰 사이에 유착 의혹이 담긴 풍문을 접수해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라고 보도했다. 2016년 ...

    텐아시아 | 2019.07.30 09:33

  • thumbnail
    박유천, 또 논란…과거 경찰 접대 의혹 불거져 '감찰 착수'

    가수 겸 배우였던 박유천이 경찰에게 접대를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감찰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30일 노컷뉴스는 "서울지방경찰청 청문감사담당관실이 최근 박유천과 경찰 사이 유착 의혹이 담긴 풍문을 확보하고 사실 관계를 파악 중"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풍문의 내용은 박유천이 2016년 성폭행 혐의로 입건됐을 당시 매니저가 소개한 경찰 관계자를 집으로 초대해 술과 저녁을 대접했다는 것이다. 박유천은 2016년 ...

    HEI | 2019.07.30 09:11 | 김수영

  • thumbnail
    마음 바뀐 황하나, 결국 항소…父 "남들이 뭐라 해도 달린다" 근황 공개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기소돼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 받은 가수 박유천의 전 연인 황하나의 근황이 공개됐다. 황하나의 부친은 지난 28일 자신의 SNS에 "비가 와도 달리고, 눈이 와도 달리고, 남들이 뭐라 해도 달리고, 마음에 파장이 일어도 달린다. 한발 한발 인생을 돌아보며 달린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황하나가 민낯에 편안한 차림을 한 상태로 팔꿈치를 들어보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황하나의 팔꿈치에는 ...

    HEI | 2019.07.30 08:54 | 김수영

  • thumbnail
    황하나, 검찰 항소 제기에 맞항소…1심 선고 불복

    ...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9일 1심 판결 후 석방된 황 씨는 항소하지 않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검찰이 항소를 제기함에 따라 항소심에서 불이익을 받을 것을 우려, 방어 차원에서 항소한 것으로 분석된다. 앞서 검찰은 황 씨가 공범인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 씨와는 달리 과거 마약 혐의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전력이 있는 점, 그런데도 재차 장기간에 걸쳐 범행한 점, 재판과정에서 일부 범행을 부인한 점 등을 이유로 항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7.29 18:47 | YONHAP

  • thumbnail
    황하나 "항소 안한다" 말 뒤집기…항소장 접수

    ... 4개월간 일반인 지인에게 필로폰을 매수, 서울 자택 등에서 세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해 4월에는 향정신성의약품인 클로나제팜 등 성분이 포함된 수면제를 처방없이 사용한 혐의도 있다. 여기에 올해 초 전 연인 가수 박유천과 필로폰을 매입하고 여섯차례 투약한 혐의도 받고 있다. 황하나는 2015년 5월 마약투약을 함께 했던 A 씨가 올해 1월 징역2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 받았고, 판결문에도 황하나의 이름이 8차례나 등장했다. 하지만 황하나는 ...

    HEI | 2019.07.29 18:47 | 김소연

  • thumbnail
    황하나 출소 후 근황 "인생 돌아보며 달려"…父 "딸 변화 담은 웹페이지 만들 것"

    ... 것으로 조사됐다. 마약 투약 혐의로 기소된 황하나는 지난 19일 열린 1심에서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법원은 또 보호관찰 및 40시간의 약물치료 프로그램 수강, 220만560원의 추징을 명령했다. 이후 황하나는 전 연인 박유천과 함께 '자유의 몸'이 됐다. 수원지검 강력부(박영빈 부장검사)는 지난 28일 황하나에 대해 양형부당을 이유로 항소했다. 검찰은 황 씨가 지난 2011년 3월 대마초를 피워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

    HEI | 2019.07.29 13:32 | 김예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