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5,4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실형 면한 황하나 "과거 반성…아버지 '경찰청장 베프' 아냐"(종합)

    1심서 징역형 집행유예…박유천처럼 '자유의 몸'으로 석방 마약 혐의로 구속기소 된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31) 씨가 19일 1심 법원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황 씨는 석방된 이후 취재진과 만나 지난날을 반성하고 선행을 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수원지법 형사1단독 이원석 판사는 이날 이 사건 선고 공판에서 황 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또 보호관찰 및 40시간의 약물치료 프로그램 ...

    한국경제 | 2019.07.19 12:24 | YONHAP

  • thumbnail
    [종합] 황하나 집행유예 선고, 감방 안간다…法 "반성하니까"

    ... 4개월간 일반인 지인에게 필로폰을 매수, 서울 자택 등에서 세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해 4월에는 향정신성의약품인 클로나제팜 등 성분이 포함된 수면제를 처방없이 사용한 혐의도 있다. 여기에 올해 초 전 연인 가수 박유천과 필로폰을 매입하고 여섯차례 투약한 혐의도 받고 있다. 황하나는 2015년 5월 마약투약을 함께 했던 A 씨가 올해 1월 징역2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 받았고, 판결문에도 황하나의 이름이 8차례나 등장했다. 하지만 황하나는 ...

    HEI | 2019.07.19 11:53 | 김소연

  • thumbnail
    '마약투약 혐의' 황하나, 1심에서 징역1년·집유2년

    [텐아시아=김명상 기자] 황하나 SNS 갈무리 마약 투약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 씨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수원지법 형사1단독 이원석 판사는 19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황 씨에 대해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또한 추징금 220만 560원, 보호관찰 및 약물 치료 프로그램 40시간 이수를 각각 명령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일부 공소사실을 부...

    텐아시아 | 2019.07.19 11:14 | 김명상

  • thumbnail
    '마약 혐의' 황하나, 1심 집행유예 2년 선고로 석방

    ... 저지르지 말라"고 덧붙였다. 집행유예 선고로 이날 석방된 황 씨는 연신 재판부에 인사하며 감사를 표했다. 황 씨는 2015년 5∼9월 서울 자택 등지에서 필로폰을 3차례에 걸쳐 투약하고, 지난해 4월에는 지난해 4월 향정신성 의약품을 의사 처방 없이 사용한 혐의로 기소됐다. 또 지난해 9∼10월과 지난 2∼3월 박유천(33) 씨와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도 받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7.19 10:53

  • thumbnail
    '마약 혐의' 황하나,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선고

    실형 면한 황하나 "과거 반성…아버지 '경찰청장 베프' 아냐"(종합) 1심서 징역형 집행유예…박유천처럼 '자유의 몸'으로 석방 마약 혐의로 구속기소 된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31) 씨가 19일 1심 법원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황 씨는 석방된 이후 취재진과 만나 지난날을 반성하고 선행을 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수원지법 형사1단독 이원석 판사는 이날 ...

    한국경제 | 2019.07.19 10:33 | YONHAP

  • thumbnail
    법원 "박유천, 성폭행 피해 여성 A씨에 1억원 배상" 강제조정 결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 / 사진=텐아시아DB 법원이 박유천에게 성폭행 피해 여성 A씨에 1억원을 손해배상 하라는 강제 조정을 내렸다. 서울9조정회부는 지난 15일 A씨가 박유천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 조정기일에서 박유천이 A씨에게 1억원을 배상하도록 결정하는 강제조정을 결론 내렸다. 앞서 A씨는 2016년 12월 박유천에게 성폭행을 당해다고 경찰에 고소했다. 2018년 12월에는 박유천을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

    텐아시아 | 2019.07.18 15:18 | 노규민

  • thumbnail
    박유천, 1억원배상 강제조정 받아…성폭행 고소인에 손배소

    법원이 가수 출신 배우 박유천에게 성폭행 피해여성 A씨에 1억원 손해배상을 하라는 강제 조정을 내렸다. 서울9조정회부는 지난 15일 A씨가 박유천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 조정기일에서 박유천이 A씨에게 1억원을 배상하도록 결정하는 강제조정을 결론 내렸다. 앞서 A씨는 지난 2018년 12월 13일 박유천을 상대로 1억 원 규모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한 인물로 당시 박유천 소유의 오피스텔에 1억원의 가압류도 신청했다. A씨는 지난 2016년 ...

    HEI | 2019.07.18 14:26 | 장지민

  • thumbnail
    황하나 마약 공판 징역 2년 구형에 오열…가족 운영 SNS 홍보는 여전

    ... 2015년 5월부터 6월, 9월 서울 용산구 자택 등에서 수차례에 걸쳐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와 지난해 4월 향정신성 의약품 클로나제팜 성분이 포함된 약품 2가지를 불법 복용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지난 2월, 3월에는 공범인 박유천과 함께 필로폰을 투약했다고 진술했다. 공범으로 지목된 박유천은 지난 2일 열린 재판에서 징역 10월, 집행유예 2년, 추징금 140만원, 보호관찰 및 치료 명령을 선고받고 석방됐다. 황하나에 대한 선고 공판은 오는 19일 오전 ...

    HEI | 2019.07.10 17:49 | 이미나

  • thumbnail
    '마약 투약' 황하나 "원망스러운 과거…치료 후 사회 복귀하고파" 오열

    박유천과 마약 투약 혐의로 입건된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에 대해 검찰이 징역 2년을 구형했다. 10일 검찰은 수원지법 형사 1단독 이원석 판사 심리로 열린 황하나에 대한 결심공판에서 재판부에 징역 2년, 추징금 220만 560원을 선고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날 수의 차림에 안경을 쓰고 출석한 황하나는 재판 내내 고개를 숙이고 눈물을 흘렸다. 최후 변론에서는 오열하며 발언해 알아듣기 힘들 정도였다. 황하나는 "과거 행동이 ...

    HEI | 2019.07.10 17:40 | 김예랑

  • thumbnail
    검찰, '마약 투약' 황하나에 징역 2년 구형

    ... 황 씨는 2015년 5∼9월 서울 자택 등지에서 필로폰을 3차례에 걸쳐 투약하고, 지난해 4월에는 지난해 4월 향정신성 의약품을 의사 처방 없이 사용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또 지난 2∼3월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 씨와 3차례에 걸쳐 필로폰 1.5g을 구매해 6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도 받는다. 검찰은 "수차례 필로폰을 매수하고 투약하는 등 죄질이 불량한 점을 참작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민트색 반소매 수의차림에 ...

    한국경제 | 2019.07.10 14: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