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성현·전인지, LPGA 투어 포틀랜드 클래식 1R 동반 라운드

    ... 올랐다. ANA 인스피레이션에서 우승한 이미림(30)은 제시카 코르다, 대니엘 강(이상 미국)과 함께 1라운드 경기에 나선다. 이미림은 ANA 인스피레이션 연장에서 코르다의 동생 넬리 코르다를 꺾고 우승했다. 넬리 코르다는 박인비(32), 올해 첫 메이저 대회였던 AIG 여자오픈 우승자 조피아 포포프(독일)와 함께 1라운드 같은 조로 묶였다. 이번 대회는 원래 4라운드로 예정됐다가 미국 서부 지역 산불로 인한 대기 상태 악화로 3라운드 54홀 경기로 축소됐다. ...

    한국경제 | 2020.09.17 09:19 | YONHAP

  • thumbnail
    '호수의 여인' 이미림, 포틀랜드 클래식서 2연승 정조준

    박성현·박인비·김세영도 출격…지난해 준우승 노예림 설욕전 기적 같은 역전 드라마를 연출하며 '메이저 퀸'으로 거듭난 이미림(30)이 내친김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연승에 도전한다. 이미림은 17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의 컬럼비아 에지워터 컨트리클럽(파72·6천478야드)에서 열리는 캄비아 포틀랜드 클래식(총상금 175만 달러)에 출전한다. 올해 2개 대회에서 컷 탈락에 그치는 등 부진에 허덕이던 이미림은 14일 ...

    한국경제 | 2020.09.15 09:59 | YONHAP

  • thumbnail
    '메이저 퀸' 이미림, 여자 골프 세계랭킹 94위에서 21위로

    ... 지난해 7월 말부터 계속 1위를 지킨 가운데 ANA 인스피레이션 준우승자 넬리 코르다(미국)가 3위에서 2위로 한 계단 올랐다. 교포 선수 대니엘 강(미국)이 2위에서 3위로 밀렸고, 박성현(27)이 4위, 김세영(27) 7위 순이다. 10위 내에 한국 선수는 고진영, 박성현, 김세영 외에 박인비(32)가 9위에 자리했다. 11위부터 13위까지 김효주(25), 이정은(24), 유소연(30)이 늘어서며 10위권 진입을 노리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5 06:49 | YONHAP

  • thumbnail
    '버디-버디-이글' 하루 3번 칩인…"이미림, 꿈같은 대역전극 썼다"

    ... 것 같다”고 말했다. 이미림의 우승으로 한국 선수 메이저대회 우승 행진도 10년 연속 이어지게 됐다. ‘홈팀’ 격인 미국 선수들도 최근에는 내지 못한 진기록이다. 올 시즌으로는 박희영(ISPS한다빅오픈), 박인비(ISPS한다호주오픈)에 이어 세 번째 우승이다. 이 대회 우승은 여섯 번째. 양희영(31)과 이미향(27)이 나란히 7언더파 공동 15위에 올랐다. 전인지(26)가 6언더파 공동 18위, 박성현(27)이 이븐파 공동 40위, 박인비(32)가 ...

    한국경제 | 2020.09.14 17:33 | 조희찬

  • thumbnail
    이미림 '칩 인 이글' 짜릿한 역전쇼…ANA 인스퍼레이션 우승

    ... 칩인 이글로 연장에 합류하는 짜릿한 장면을 연출하며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상금은 약 36억7970만원(310만달러)다. 한편 양희영(31)과 이미향(27)이 나란히 7언더파 281타로 공동 15위에 올랐고, 박인비(32)는 1언더파 287타로 공동 37위를 차지했다. 올 시즌 처음으로 LPGA 투어 대회에 출전한 박성현(27)은 이븐파 288타로 공동 40위를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4 07:57

  • thumbnail
    이미림, 짜릿한 18번 홀 칩인 이글…ANA 인스피레이션 우승(종합)

    ... 18번 홀은 이미림에게 '행운의 홀'이 됐다. 이 대회 전통적인 우승 세리머니 '포피스 폰드'에 뛰어드는 장면에서 이미림은 캐디와 함께 나란히 물에 뛰어들며 올해 '호수의 여인'이 됐다. 양희영(31)과 이미향(27)이 나란히 7언더파 281타로 공동 15위에 올랐고, 박인비(32)는 1언더파 287타로 공동 37위를 차지했다. 올 시즌 처음으로 LPGA 투어 대회에 출전한 박성현(27)은 이븐파 288타로 공동 40위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4 07:25 | YONHAP

  • thumbnail
    2타차 3위 이미림, 메이저 우승 도전…코르다·헨더슨 공동선두(종합)

    ... 날아가자 잠정구를 친 김세영은 동반 선수에게 잠정구를 친다는 의사를 명확하게 밝히지 않아 2벌타를 받았다. 더블보기에 2벌타를 더해 한꺼번에 4타를 잃었다. 전인지(26)는 3오버파로 부진해 공동 28위(3언더파 213타)로 내려앉았다. 올해 처음 LPGA투어 대회에 나선 박성현(27)은 이븐파 72타를 적어내 공동 36위(2언더파 214타)로 최종 라운드를 맞는다. 박인비(32)는 공동 44위(1언더파 215타)에 머물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3 09:04 | YONHAP

  • thumbnail
    2타차 3위 이미림, 메이저 우승 도전…코르다·헨더슨 공동1위

    ... 공동 11위(7언더파 209타)를 달렸다. 1타를 줄여 공동 14위(6언더파 210타)에 자리 잡은 김세영(27)은 13번 홀(파4) 쿼드러플 보기가 뼈아팠다. 전인지(26)는 3오버파로 부진, 공동28위(3언더파 213타)로 내려앉았다. 올해 처음 LPGA투어 대회에 나선 박성현(27)은 이븐파 72타를 적어내 공동36위(2언더파 214타)로 최종 라운드를 맞는다. 박인비(32)는 공동44위(1언더파 215타)에 머물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3 07:16 | YONHAP

  • thumbnail
    이미림, ANA인스피레이션 2R 단독2위…전인지 공동5위(종합)

    ... 첫날 공동 9위에 이름을 올렸던 세계랭킹 4위 박성현(27)은 버디 3개와 보기 4개를 묶어 1오버파 73타로 주춤했다. 중간합계 2언더파 142타를 기록한 박성현의 순위는 공동 31위로 내려갔다. 양희영(31)은 공동 36위(합계 1언더파 143타), 박인비(32)와 지은희(34)는 공동 52위(1오버파 145타), 김인경(32)은 공동 61위(2오버파 146타)를 기록 중이다. 최운정(30)과 박희영(33)은 컷 탈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2 10:52 | YONHAP

  • thumbnail
    다음달 KPMG 위민스 PGA 챔피언십도 무관중 개최

    ... 줄 것"이라면서 "올해 우리가 직면한 도전에도 대회의 영향력이 줄지 않도록 의지와 끈기를 보여준 KPMG와 PGA 오브 아메리카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지난해 KPMG 위민스 PGA 챔피언십에서는 박성현(27)이 해나 그린(호주)에게 1타 뒤져 아쉽게 준우승했다. 역대 이 대회에서는 박세리(1998·2002·2006년), 박인비(2013·2014·2015년), 박성현(2018년) 등 한국 선수가 7차례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2 10: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