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7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간문화재' 아닌 전수조교, 첫 명예보유자 인정 예고

    ... 지속 가능성이었다. 이번에 명예보유자로 예고된 전수교육조교는 종묘제례악 최충웅·이상용 씨, 판소리 강정자 씨, 강강술래 김국자·박부덕 씨, 강릉농악 차주택·최동규 씨, 진주검무 조순애 씨, 영산쇠머리대기 정천국 씨, 단청장 박정자·이인섭·김용우 씨, 명주짜기 이규종 씨 등이다. 전수교육조교가 명예보유자가 되면 전승 지원금과 장례 위로금이 더 많아진다. 매월 지급하는 지원금은 명예보유자 100만원·전수교육조교 70만원이고, 장례 위로금은 명예보유자 1...

    한국경제 | 2020.04.21 09:33 | YONHAP

  • thumbnail
    "우리한테 너무 큰 위로가 됐다"…문화·영화학계가 본 '기생충'

    ... "한국영화 르네상스의 결실" "봉준호 감독은 너무나 많은 가능성을 갖고 있어 앞으로 큰 영향을 줄 것이라 믿습니다. (아카데미상 수상은) 우리한테 너무 큰 위로가 됐습니다. " 영화 '기생충'과 남다른 인연이 있는 원로 배우 박정자는 13일 연합뉴스와 전화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하며 "감격스러웠다"고 했다. 박정자는 지난해 봉준호 감독 요청으로 '기생충' 예고편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당시 런던에 있던 봉 감독이 예고편을 녹음해 달라고 해서 했죠. 녹음하고 ...

    한국경제 | 2020.02.13 12:23 | YONHAP

  • thumbnail
    박정자 배우 "58년 달려온 연극 인생…파노라마처럼 보여줄게요"

    ... 같아요. 하지만 여든 살의 연극배우가 얼마나 할 일이 많은지 때로 생각해요. 무대를 버리고 남은 재능 속으로 사라지는 것과 계속 살아남아 끝없이 자신을 들어올리는 것, 어느 쪽이 옳을까요.” 연극계를 대표하는 원로배우 박정자(78)는 스스로 이 질문에 대한 답이 된 인물이다. 그는 1962년 연극 ‘페드라’로 데뷔한 이후 단 한 해도 쉬지 않고 연극 무대에 올랐다. 발에 깁스를 하고도, 임신 마지막 달에도 관객들 앞에 섰다. 80세를 ...

    한국경제 | 2020.02.04 17:52 | 김희경

  • thumbnail
    3·1문화상 수상자에 박희병 교수 등 4명

    재단법인 3·1문화재단(이사장 김기영)은 제61회 3·1문화상 수상자로 박희병 서울대 교수(사진), 김정한 고등과학원 교수, 박정자 연극배우, 조동우 포스텍 교수를 선정해 발표했다. 수상자에게는 상패, 휘장 및 1억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학술상 인문·사회과학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박 교수는 이인상의 회화와 서예 작품을 분석해 《능호관 이인상 서화평석》을 저술했다. 재단은 “미술사뿐만 아니라 인문학, ...

    한국경제 | 2020.02.02 17:08 | 장현주

  • thumbnail
    3·1문화상에 박희병·김정한·박정자·조동우

    재단법인 3·1문화재단(이사장 김기영)은 제61회 3·1문화상 수상자로 박희병 서울대 교수, 김정한 고등과학원 교수, 연극배우 박정자 씨, 조동우 포항공대 교수를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학술상 인문·사회과학 부문 수상자인 박희병 교수는 조선시대 문인화가 능호관(凌壺觀) 이인상(1710∼1760) 회화와 서예 작품을 집대성한 '능호관 이인상 서화평석'을 저술했다. 이 저작은 한국학 연구의 높은 수준을 드러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정한 교수는 ...

    한국경제 | 2020.01.30 19:00 | YONHAP

  • thumbnail
    명예박사 손숙 "그래도 박사보다는 배우가 위"

    ... 박사학위 모자와 가운을 입은 지금 제 모습을 보면 하늘나라에서 크게 기뻐하실 것"이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그러면서 "박사학위도 좋지만, 박사보다는 배우가 위"라고 말해 박수를 받기도 했다. 이날 학위 수여식장에는 이순재, 신구, 박정자, 정진수 등 문화예술계 인사와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대사, 이세웅 신일학원 명예이사장, 이상균 서울사이버대 이사장과 허묘연 전 총장, 정몽준 아산재단이사장, 오지철 단국대문화예술대학원장, 진선미 전 여성가족부 장관, 신현택 전 예술의전당사장 ...

    한국경제 | 2019.12.05 17:35 | YONHAP

  • thumbnail
    박정자 연기 인생 돌아보는 '노래처럼 말해줘'

    ... 여든 살의 연극배우가 얼마나 할 일이 많은지 때때로 나는 생각해요. 무대를 버리고 남은 재능 속으로 사라지는 것과 계속 살아남아 끝없이 자신을 들어 올리는 것, 어느 쪽이 옳을까. "('노래처럼 말해줘' 중) 카리스마 배우 박정자(78) 연기 인생을 돌아보는 연극 '노래처럼 말해줘'가 내년 2월 6일부터 16일까지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 무대에 오른다. 진솔한 이야기와 내레이션에 음악, 영상 등 다양한 장르가 어우러지는 크로스오버 공연으로 박정자 연기 인생을 ...

    한국경제 | 2019.12.05 09:22 | YONHAP

  • thumbnail
    윤석화, 강릉 영화의 바다 탄성케 한 '꽃 중의 꽃'

    ... 우아함과 자신감 넘치는 워킹으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세월이 지나도 변함없는 ‘윤석화의 클래스’는 남다른 존재감으로 영화제를 찾은 이들의 탄성을 자아내게 만들었다. 또한, 영화제 이틀째인 9일 윤석화는 연극배우 박정자, 손숙과 함께 ‘강릉국제영화제 스페셜 네트워킹 콘서트’를 열었다. ‘연극배우 세 여자의 영화이야기’라는 주제로 마련된 이번 공연에서 윤석화는 20대 못지않은 폭발적인 에너지로 관객들을 ...

    스타엔 | 2019.11.10 19:25

  • thumbnail
    제1회 강릉국제영화제 개막…32개국 작품 73편 상영

    ... 비전을 이야기하는 영화제 다보스 포럼인 '20+80 : 21세기 국제영화제의 회고와 전망'이 개최된다. 강릉 명소인 고래책방에서는 정호승 시인 등 문인들이 영화와 문학을 이야기하는 배롱야담이 펼쳐진다. 이와 함께 우리나라 대표 연극배우 박정자·손숙·윤석화와 피아니스트 노영심이 함께하는 스페셜 콘서트, 영화음악과 함께 하는 교류공간인 씨네 포차, 직접 영화를 체험해보는 VR 라운지도 관심을 끈다. 경포 해변에서는 한국 영화 탄생 100주년을 맞아 100인의 감독이 100초씩 ...

    한국경제 | 2019.11.08 19:09 | YONHAP

  • thumbnail
    "문학영화제로 특화…강릉을 칸처럼 만들겠다"

    ... 딜러니스크’도 선보입니다. 문학영화의 전통을 만들어갈 계획입니다.” 축제 기간 중에 시인 정호승, 장석남, 동화작가 양연주, 소설가 김도연을 초청해 관객들과의 만남의 자리도 마련한다. 개막식 다음날에는 연극인 박정자와 윤석화 등이 참여하는 영화음악 콘서트를 펼친다.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어느 가족’ 등 대표작 일곱 편도 상영한다. 히로카즈 감독이 현장에서 팬들과 만난다. “강릉영화제의 ...

    한국경제 | 2019.11.06 17:13 | 유재혁